박해진 출연 확정, ‘지금부터 쇼타임!’ 마술사 차차웅 역 캐스팅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5/03 [10:24]

▲ 박해진, ‘지금부터 쇼타임!’ 출연 확정 <사진출처=마운틴무브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지난해 데뷔 14년만에 MBC 드라마 ‘꼰대인턴’으로 연기대상을 수상하며 건재함을 과시한 배우 박해진이 고심 끝에 차기작을 확정했다.

 

박해진은 오는 8월 말 촬영 예정인 드라마 ‘지금부터 쇼타임!’(가제)(극본 하윤아 / 제작 삼화네트웍스)에서 주인공 차차웅 역으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지금부터 쇼타임!’(가제)은 그냥 귀신을 보는 주인공을 내세운 작품이 아닌 ‘코믹 로맨스 귀신공조 수사극’을 표방한다. 귀신들을 막 다루고 부리는 고용주이자 마술사인 차차웅과 신통력을 지닌 열혈 여순경과의 로맨스와 더불어 우연히 휘말린 사건 속 가려진 단서를 바탕으로 부리는(?) 귀신들과 협력해 사건까지 풀어나가는 흥미진진한 내용이다.

 

‘코믹 로맨스 귀신공조 수사극’이란 기획의도에서 짐작할 수 있듯이 또 한번의 새로운 장르를 개척하며 보여줄 박해진의 색다른 매력이 안방극장에 신선함을 불러 올 것으로 업계에서는 일찌감치 기대감을 나타냈다.

 

극중 박해진이 연기할 차차웅은 서늘한 외모와 그보다 더 싸늘한 독설이 트레이드 마크인 카리스마 넘치는 마술사. 혼을 쏙 빼는 독보적 마술 실력으로 방송과 무대를 종횡무진하며 마술계의 슈퍼스타로 떠오른 인물이다. 

 

게다가 귀신을 보고 말할 수 있는 비밀스런 능력까지 지녀, 귀신을 무서워하던 기존의 캐릭터들과 달리 귀신들을 마음대로 조종하고 부리는 능력자다. 그런 차차웅이 예기치 않은 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는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집중시키며 호기심을 자극 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힐링 로맨스 ‘포레스트’와 코믹 오피스물 ‘꼰대인턴’ 등 두 작품에서 서로 다른 매력을 보여주며 로맨스와 코믹장르 모두에서 탄탄한 연기력으로 연기대상까지 거머쥔 그의 차기작은 벌써부터 방송가의 초미의 관심사다.

 

미국, 한국, 동남아시아 등에서 수 많은 작품 제안을 받은 바 있는 박해진이 ‘지금부터 쇼타임!’(가제)을 선택한 만큼, 이번에도 작품선정 잘하는 배우다운 날카로운 시대 분석력을 선보일지 기대해 본다.

 

‘별에서 온 그대’의 사랑꾼 휘경에서, ‘나쁜 녀석들’의 사이코패스 이정문으로, ‘치즈인더트랩’에서 싸늘한 유정선배에서, 지나치게 잘생긴 외모에 능글맞지만, 카리스마 넘치던 국정원 고스트 요원 설우까지 그동안 다양한 모습을 선보이며 존재감을 입증한 배우 박해진.

 

그와 더불어 출연하는 드라마 마다 새로운 남친룩 스타일을 선보이며 남자들의 워너비 스타일룩을 개성 넘치게 유행시킨 박해진의 새로운 모습에도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지금부터 쇼타임!’(가제)은 현재 캐스팅을 진행 중이며, 방송국 및 편성 시기는 논의 중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After 14 years of debut last year, actor Park Hae-jin, who won the acting award for the MBC drama “Kondae Intern,” and showed off his prosperity, confirmed the next work after hard work.

 

Park Hae-jin meets viewers as the main character Cha Cha-woong in the drama “Showtime From Now!” (tentative title) (played by Ha Yuna / production Samhwa Networks) scheduled to be filmed at the end of August.

 

“From Now on Showtime!” (tentative title) is not just a work featuring a protagonist who sees a ghost, but a “comic romance ghost co-operation investigation”. It's an exciting story about a romance between Cha Cha-woong, an employer and magician who just deals with ghosts, and a passionate female policewoman who has magical powers, and works with the ghosts (?) who work on the basis of the clues hidden in the accidentally caught up in the incident.

 

As you can guess from the planning intention of “Comic Romance Ghost Collaboration Investigation Drama,” the industry expressed expectations early on that Park Hae-jin's unique charm, which he will show by pioneering another new genre, will bring freshness to the home theater.

 

Cha Cha-woong, played by Park Hae-jin in the play, is a charismatic magician whose trademark is his cool appearance and colder swear words. He is a character who has emerged as a superstar in the magic world with his unparalleled magic skills that take out his soul, moving across the air and on the stage.

 

In addition, he has a secret ability to see and talk about ghosts, and unlike existing characters who were afraid of ghosts, he is an ability to manipulate and manage ghosts at will. The story unfolding as Cha Cha-woong is caught up in an unexpected event is expected to stimulate curiosity by focusing the eyes and ears of viewers.

 

His next film, which won the acting awards with solid acting skills in both romance and comic genre, showing different charms in his two works, such as the healing romance'Forest' and the comic office work'Kondae Intern', is already the interest of the broadcaster.

 

Haejin Park, who has received numerous proposals for works in the United States, Korea, and Southeast Asia, has chosen “Showtime From Now!” (tentative title), so I look forward to seeing if he will show off his sharp analysis of the times like an actor who is good at selecting works.

 

From'My Love from the Star' to Hwi-kyung, the psychopath of'Bad Guys', from'Cheese in the Trap' to cold Yoo Jeong-sen, to an overly handsome, but charismatic NIS ghost agent Seol-woo. Actor Park Hae Jin, who has proven his presence by showing various appearances.

 

In addition, attention is also paid to the new appearance of Park Hae-jin, who showed off a new boyfriend style in each drama that appeared and made men's Wannabe style look fashionable.

 

On the other hand, ‘Showtime From Now’ (tentative title) is currently in the process of casting, and the broadcasting station and the timing of its formation are under discussion.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