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최첨단 사양 탑재 ‘더 뉴 K3’ 출시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4/20 [15:03]

 

▲ 더 뉴 K3     © 기아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기아는 20일 역동적인 스타일과 우수한 상품성을 갖춘 준중형 세단 ‘더 뉴 K3’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더 뉴 K3는 2018년 출시된 K3의 상품성개선 모델로 스포티한 디자인과 다양한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및 편의기술을 대거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먼저, 더 뉴 K3의 전면은 슬림한 LED 전조등과 라디에이터 그릴을 연결해 와이드한 이미지를 연출했으며, 속도감을 형상화한 주간주행등과 전투기 날개를 연상시키는 범퍼 하단부로 세련되고 날렵한 인상을 구현했다.

 

후면은 가로 지향적인 디자인에 입체감을 살려 안정적이면서도 스포티한 느낌을 강조했으며, 역동적인 이미지의 16인치와 17인치 휠을 새롭게 적용했다.

 

GT 모델의 경우 전면에 레드컬러로 포인트를 준 라디에이터 그릴과 범퍼 하단부를 새롭게 적용해 한층 다이내믹한 이미지로 거듭났다.

 

더 뉴 K3의 실내는 기존 8인치 대비 크기가 커진 10.25인치 대화면 유보(UVO) 내비게이션과 10.25인치 슈퍼비전 클러스터를 탑재해 운전자의 시인성을 높이는 동시에 하이테크한 분위기를 연출했으며 내비게이션 부분에 터치 스위치를 적용해 운전자 중심의 쾌적한 드라이브 환경을 조성했다.

 

신규 컬러로 외장은 강렬한 파도에서 영감을 받은 미네랄 블루가, 내장은 고급 차량에서 주로 사용되는 높은 채도의 오렌지 브라운이 추가됐다.(1.6 가솔린 모델 전용)

 

기아는 더 뉴 K3에 다양한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과 편의기술을 적용해 안전성과 편의성을 확보했다.

 

편리한 주행을 도와주는 △고속도로 주행 보조(HDA) △차로 유지 보조(LFA)를 비롯해 안전한 주행과 주차를 돕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사이클리스트)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안전 하차 경고(SEW)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RCCA) 등을 새롭게 마련했다.

 

여기에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EPB, 오토홀드) △원격시동 스마트키 △후석 승객 알림(ROA) 등을 탑재해 사용자 편의성을 높였다.

 

고객을 배려한 최신 인포테인먼트 사양도 이번 모델에 대거 적용됐다. △내비게이션 무선 업데이트(OTA) △하차 후 최종 목적지 안내 △내차 위치 공유 서비스 △후석 취침 모드 △차량 내 간편 결제(기아페이) 등을 새롭게 추가했다.

 

▲ 더 뉴 K3     © 기아


1.6가솔린 모델은 △트렌디 1738만원 △프레스티지 1958만원 △노블레스 2238만원 △시그니처 2425만원이다. 1.6가솔린 터보 모델(GT 모델)은 시그니처 2582만원이다. (개별소비세 3.5% 기준)

 

특히, 1.6 가솔린 모델에서 고객들이 선호하는 사양들로 구성된 스타일, 컴포트, 드라이브 와이즈 선택품목을 노블레스와 시그니처에 기본화했으며 트렌디와 프레스티지에서도 선택할 수 있게 했다.

 

스타일은 △17인치 전면가공 휠 △LED 헤드램프 △LED 리어콤비네이션 램프 △LED 보조제동등이다. 컴포트는 △운전석 파워시트 △운전석 전동식 허리지지대 △뒷좌석 열선시트 △뒷좌석 높이조절식 헤드레스트 △뒷좌석 센터 암레스트 △가죽 스티어링 휠 △가죽 변속기 노브 △열선 스티어링 휠로 구성됐다.

 

드라이브 와이즈는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EPB, 오토홀드)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사이클리스트)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 등이 포함됐다. (트렌디 트림 기준)

 

기아 관계자는 “이번에 출시된 더 뉴 K3는 세련되고 스포티한 디자인과 고객 선호 사양을 적용해 상품성을 개선했다”며 “트렌드를 반영한 광고와 전시 행사를 통해 국내를 대표하는 준중형 세단으로 존재감을 강화할 것이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Kia launches'The New K3' with state-of-the-art specifications

-Reporter Moon Hong-cheol

 

Kia announced on the 20th that it will release the semi-mid-sized sedan'The New K3' with dynamic style and excellent marketability.


The new K3 is a product improvement model of the K3 released in 2018, and features a sporty design and a large number of 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 and convenience technologies.


First of all, the front of The New K3 created a wide image by connecting a slim LED headlight and a radiator grille, and a daytime running light that embodies the sense of speed and the lower part of the bumper reminiscent of the wing of a fighter, implemented a refined and sleek impression.


The rear side emphasizes a stable and sporty feel by utilizing a three-dimensional effect in a horizontally oriented design, and newly applied 16-inch and 17-inch wheels with a dynamic image.


In the case of the GT model, the radiator grille and the lower part of the bumper were newly applied, which gave a point with red color on the front, to create a more dynamic image.


The interior of The New K3 is equipped with 10.25-inch large screen reserved (UVO) navigation, which is larger than the existing 8-inch, and a 10.25-inch Supervision cluster to increase driver visibility and create a high-tech atmosphere. A touch switch is applied to the navigation part. It has created a driver-centered and comfortable driving environment.


The new color includes mineral blue inspired by intense waves on the exterior, and a high-saturation orange-brown, mainly used in luxury vehicles, as the interior (1.6 gasoline models only).


Kia secured safety and convenience by applying various 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 and convenience technologies to The New K3.


△Highway Driving Assistance (HDA) to help you drive conveniently △Fast Collision Avoidance Assistance (FCA, cyclist) that helps safe driving and parking, including Lane Keeping Assistance (LFA) △ Rear Collision Avoidance Assistance (BCA) △Safe Exit Warning ( SEW) △Rear Cross Collision Prevention Assistance (RCCA) has been newly prepared.


In addition, △electronic parking brake (EPB, auto hold) △remote start smart key △rear seat passenger notification (ROA), etc. were installed to increase user convenience.


The latest infotainment specifications in consideration of customers have also been widely applied to this model. △ Wireless navigation update (OTA) △ Final destination information after getting off △ My car location sharing service △ Rear seat sleep mode △ In-vehicle easy payment (Kia Pay).


The 1.6 gasoline model costs △ Trendy 17.38 million won, △ Prestige 19.85 million won △ Noblesse 22.38 million won △ Signature 24.25 million won. The 1.6 gasoline turbo model (GT model) costs 25.8 million won with a signature. (Based on 3.5% individual consumption tax)


In particular, in the 1.6 gasoline model, the style, comfort, and drivewise options, which consist of the specifications that customers prefer, are standardized in Noblesse and Signature, and can be selected in trendy and prestige as well.


The style is △17-inch front wheel △LED headlamp △LED rear combination lamp △LED auxiliary brake light. Comfort consists of △Power seat for driver's seat △Electric lumbar support for driver's seat △Heated rear seat △Height adjustable headrest for rear seat △Center armrest for rear seat △Leather steering wheel △Leather transmission knob △Heated steering wheel.


Drivewise included △electronic parking brake (EPB, auto hold), △front collision avoidance assistance (FCA, cyclist) △backside collision avoidance assistance, etc. (Based on Trendy Trim)


A Kia official said, “The new K3, which was released this time, has improved its marketability by applying a sophisticated and sporty design and customer preference specifications.” "He sai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