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경찰부장, 자치경찰제 출범 경찰서 순회 설명회 진행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4/18 [21:01]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이종원 자치경찰부장(이하 부장)은 오는 7월부터 본격 시행되는 자치경찰제와 관련하여 지난 1일 상당경찰서(10명)를 시작으로 청원서(9일, 8명), 충주서(14일, 19명), 괴산서(15일, 12명), 진천서(16일, 21명) 등 도내 경찰서를 순회하며 일선 경찰관들을 대상으로 자치경찰제에 대한 설명회를 진행하고 있다.


경찰청(본청) 자치경찰추진단에서 자치경찰제를 직접 연구, 기획하고 추진하는 업무를 담당한 이종원 부장은 자치경찰부(생안·여청·교통) 소속 업무 유공 경찰관들을 격려하기 위해 직접 현장으로 나가는 한편, ‘자치경찰의 이해’라는 주제로 자치경찰제의 개념과 도입배경, 이원화 자치경찰제의 차이점에 대한 상세한 설명은 물론 자치경찰제가 시행되면 바뀌게 되는 점과 지방자치단체 역할의 중요성, 현재 충북의 추진현황 등에 대해 다양한 사례를 들어 현장 경찰관들의 입장을 고려하여 설명했다.


특히, 실제 출동 업무를 가장 많이 담당하는 지역경찰관들의 사무범위와 현장에서의 대응과 관련하여 우려하고 있는 부분들에 중점을 두어 설명하고 자치경찰제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등 자치경찰제를 시행하면서 계속 개선을 추진해야 하는 부분들에 대해서도 부연 설명했다.


금일 설명회에 참석한 박승현 진천서 생활안전교통과장은 “피상적으로 알고 있던 자치경찰제를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었으며 자치경찰제가 성공을 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지방자치단체의 의지와 지원, 지역 주민의 공감이 필요하다.”고 소회를 밝혔다.


이종원 부장은 “최근 도내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만큼,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 지침(발열 체크, 마스크 착용, 손 소독 등)을 철저히 준수하고, 다음주에도 아직 방문하지 않은 경찰서(제천·보은 등)에 대해서도 순회 간담회를 실시할 예정이며, 간담회와 더불어 업무 유공 직원들에 대한 표창 수여와 지구대 방문 등 격려도 병행하여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The head of the self-governing police department conducts a briefing session on the tour of the police station for the launch of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im changyong reporter


Lee Jong-won, the head of the autonomous police department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head of the head of the autonomous police), initiated a petition (9th, 8 people), and Chungju (14th, 19 people), starting with the equivalent police station (10 people) on the 1st in relation to the autonomous police system in full force from this coming July. ), Goesanseo (15th, 12 people), Jincheonseo (16th, 21 people), etc.


Director Jong-won Lee, who was in charge of researching, planning, and promoting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in the autonomous police promotion team of the National Police Agency (main office), went directly to the field to encourage merit police officers belonging to the Ministry of Autonomous Police (Saengan, Yeocheng, and Transportation). Under the theme of'Understanding of the Police', the concept and background of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and the background of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are explained in detail, as well as the changes when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is implemented, the importance of the role of local governments, and the current status of progress in Chungbuk. The explanation was given taking into account the position of the police officers on the scene.


In particular, by focusing on the areas of concern about the scope of work of the local police officers who are in charge of the actual dispatch and responding in the field, and improving the understanding of the autonomous police system,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was implemented and improved continuously. It also explained more about the parts that need to be promoted.


Park Seung-hyun, Jincheon-seo, head of the Life Safety and Transportation Division, who attended today's briefing session, said, “It helped to understand the superficially known self-governing police system. In order for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to succeed, the will and support of local governments and the sympathy of local residents are needed above all else. .”


Lee Jong-won said, “As corona 19 confirmed cases in the province continue to occur recently, we thoroughly observe the quarantine guidelines (heat check, wear masks, hand disinfection, etc.) in daily life, and have not yet visited the police station (Jecheon, Boeun, etc.) Etc.). In addition to the round-table conference, we plan to give commendations to employees of merit and encourage them to visit the district university.”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