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아이돌차트 평점랭킹 최다득표..2위 이찬원-3위 BTS 지민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4/10 [08:57]

▲ 가수 임영웅 <사진출처=뉴에라프로젝트>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가수 임영웅이 4월 1주차 아이돌차트 평점랭킹에서 최다득표자에 올랐다.

 

10일 아이돌차트에 따르면, 지난 2일부터 8일까지 집계된 평점랭킹에서 임영웅은 61만 7729표를 얻어 최다득표를 기록했다.

 

임영웅은 지난달 초 발매한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로 월간 가온차트 4관왕, 주간 가온차트 4관왕을 차지하며 대세를 입증했다. 또한 차트는 물론 음악방송 1위까지 휩쓰는 등 활동마다 기록이 되고 있다.

 

2위는 이찬원(9만 764표)이 차지했다. 이어 지민(방탄소년단, 6만 1522표), 김호중(5만 7894표), 영탁(3만 6908표), 뷔(방탄소년단, 3만 5772표), 송가인(3만 4127표), 강다니엘(1만 7504표), 정국(방탄소년단, 1만 7129표), 진(방탄소년단, 1만 1398표) 순으로 집계됐다.

 

스타에 대한 실질적인 팬덤의 규모를 가늠할 수 있는 '좋아요'에서도 임영웅은 가장 많은 7만 1505개를 받았다.

 

이어 지민(1만 826개), 이찬원(1만 621개), 김호중(1만 525개), 영탁(4816개), 송가인(4538개), 뷔(4346개), 강다니엘(2182개), 정국(1785개), 진(1221개) 순으로 '좋아요' 수를 기록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Singer Lim Young-woong was the top voter in the rating ranking of the idol chart in the 1st week of April.

 

According to the idol chart on the 10th, in the rating rankings compiled from the 2nd to the 8th, Lim Young-woong received 618,729 votes, recording her most votes.

 

Lim Young-woong proved her trend by winning 4 crowns on her monthly Gaon Chart and 4 crowns on the Weekly Gaon Chart with her'My Love Like a Starlight' released earlier last month. In addition, as well as charts, it has been recorded for each of her activities, such as sweeping up to No.

 

The second place was Lee Chan-won (91,764 votes). Following Jimin (BTS, 61,522 votes), Kim Ho-jung (57,894 votes), Young Tak (36,908 votes), V (BTS, 35,772 votes), Song Ga-in (34,127 votes), Kang Daniel (17,504 votes), Jungkook (BTS, 17,129 votes), and Jin (BTS, 11,398 votes).

 

In'Like', which can measure the size of the actual fandom for a star, Lim Young-woong received the highest number of 71,505.

 

Following Jimin (10,826), Lee Chan-won (11,621), Kim Ho-jung (10,525), Young Tak (4816), Song Ga-in (4538), V (4346), Kang Daniel (2182) , Jungkook (1785), Jin (1221), in that order, recorded the number of likes.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