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조국 "대통령 5년 단임제를 4년 중임제로...여권에서 8석 이탈표 나오면 통과"

"‘26년 지선-대선 동시실시, 검찰 영장청구 독점 해소 등 7대 개헌과제 제안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4/05/17 [19:45]

조국혁신당 조국 대표가 “22대 국회에서 개헌특별위원회를 설치하고, 대통령 4년 중임제 등을 담은 제7공화국 헌법을 논의하자”며, “2026년 6월 지방선거 전에 개헌을 위한 국민투표를 실시하고, (제21대) 대통령 선거를 지방선거 때 함께 실시하자"고 제안했다. 

 

조국 대표는 “22대 국회에서 개헌특별위원회를 설치하고, 대통령 4년 중임제 등을 담은 제7공화국 헌법을 논의하자”며, “2026년 6월 지방선거 전에 개헌을 위한 국민투표를 실시하고, (제21대) 대통령 선거를 지방선거 때 함께 실시하자"고 제안했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조 대표는 5월 17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6공화국은 1987년 피맺힌 6·10항쟁을 통해 독재 종식과 대통령 직선, 자유권 보장을 일궈냈다"며, "현재의 대통령 5년 단임제를 4년 중임제로 바꿔야 한다"고 개헌 논의를 거듭 제안했다.

 

당장 재임 중인 윤석열 대통령의 임기부터 단축해 이른바 '7공화국 개헌'을 제안해 현 대통령이 자신의 임기단축을 동의해야 한다.  

 

이 날 조 대표는 "대선과 지방선거 시기를 맞춰 전국 단위 선거 횟수를 줄이면 그만큼 국력 낭비를 막을 수 있다. 개헌에 부칙 조항을 둬 현직 대통령 재임 기간을 조정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같이 제안했다.

 

조 대표는 "윤 대통령이 명예롭게 자신의 임기 단축에 동의하고 우리가 말하는 개헌에 동의한다면 지금까지의 국정운영 실패, 무능, 무책임에도 불구하고 대한민국 헌법을 바꿨다는 점에서 기여한 대통령으로 역사에 남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검찰청은 법무부 외청에 불과하지만, '준 사법기관'을 참칭하며 사실상 무소불위의 기소 권력을 누리고 있다"며, "검사의 영장 청구권을 헌법에서 삭제하고 신청 주체를 법률로 정하도록 하자"고 역설했다.

 

조 대표는 헌법을 고쳐야 할 사안으로, 부마항쟁과 5·18민주화운동, 6·10민주항쟁 정신의 전문 수록, 검사의 영장 신청권 삭제, 수도는 법률로 정한다는 조항과 사회권을 강화하는 조항 신설, 동일 가치 노동 동일 수준 임금의 명문화, 토지공개념 강화 등 총 7가지를 제시했다.

 

하지만 개헌은 국회 재적의석수의 3분의 2인 200명이 동의해야 한다. 제22대 국회 범야권 의석 192석 외에 여권에서 8석 이탈표가 나오면 통과가 가능하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o Kuk: “A single 5-year presidential term will be replaced with a 4-year double term system? President Yoon must agree to shorten his term.”

"Proposal of seven major constitutional amendment tasks, including simultaneous holding of local and presidential elections in 2026 and resolution of the prosecution's monopoly on warrant requests.

 

Cho Kuk, representative of the Fatherland Innovation Party, said, “Let’s establish a special committee for constitutional amendment in the 22nd National Assembly and discuss the Constitution of the 7th Republic, which includes a four-year presidential reappointment system,” and “Hold a referendum for constitutional amendment before the local elections in June 2026.” He proposed, “Let’s hold the (21st) presidential election together with the local elections.”

 

Representative Cho held a press conference at the National Assembly Communication Center on May 17 and said, “The Sixth Republic brought about the end of dictatorship, direct election of the president, and guarantee of freedom of freedom through the bloody June 10 Uprising in 1987.” He added, “The current five-year single-term presidential term system. He repeatedly suggested discussions on constitutional amendment, saying, “The system should be changed to a four-year reappointment system.”

 

This is possible only if the current president agrees to shorten his term by proposing the so-called '7th Republic Constitutional Amendment' by shortening the term of office of President Yoon Seok-yeol, who is currently in office.

 

On this day, Representative Cho suggested, saying, "If we reduce the number of national elections to coincide with the presidential and local elections, we can prevent wasting national power. By adding a supplementary provision to the constitution, we can adjust the incumbent president's term of office."

 

Representative Cho said, "If President Yoon honorably agrees to shorten his term and agree to the constitutional amendments we are talking about, he will go down in history as a president who contributed to changing the Constitution of the Republic of Korea despite his failure, incompetence, and irresponsibility in running state affairs so far." claimed.

 

He emphasized, "Although the Prosecutor's Office is only an external agency of the Ministry of Justice, it refers to itself as a 'quasi-judicial agency' and enjoys virtually omnipotent prosecution power." He emphasized, "Let's delete the prosecutor's right to request warrants from the Constitution and determine the applicant by law." did.

 

Representative Cho said that the issues that need to be revised are the inclusion of the full text of the spirit of the Busan Uprising, the May 18th Democratization Movement, and the June 10th Democratic Uprising, the deletion of the prosecutor's right to apply for a warrant, and the establishment of a provision that the capital shall be determined by law and a provision to strengthen social rights. A total of seven points were presented, including the stipulation of wages at the same level for work of equal value and strengthening the concept of public ownership of land.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