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범죄도시4’, 개봉 22일째 1000만 관객 돌파..韓영화 최초 ‘트리플 천만’

대한민국 대표 범죄 액션 시리즈, 놀라운 흥행 기록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4/05/15 [10:38]

▲ ‘범죄도시4’, 개봉 22일째 1000만 관객 돌파 <사진출처=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대한민국 대표 범죄 액션 시리즈 <범죄도시4>가 개봉 22일째 천만 관객을 돌파했다.[제공: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 제작: 빅펀치픽쳐스, 홍필름, 비에이엔터테인먼트 | 배급: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 감독: 허명행 | 출연: 마동석, 김무열, 박지환, 이동휘]

 

15일 배급사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영화 <범죄도시4>는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기준, 개봉 22일째인 오늘 오전 7시 30분 천만 관객을 돌파하며 한국영화 사상 최초 트리플 천만, 2024년 최단기간 천만, 시리즈 최단기간 천만 돌파의 기록을 세웠다. 

 

2019년 <극한직업> 이후 최단 기간 한국영화 천만 돌파 신기록을 세운 영화 <범죄도시4>는 지난 6년간의 흥행 신기록을 모두 싹 갈아치우며, 한국영화의 새로운 흥행 신기원을 세웠다. 더불어 <범죄도시4>는 한국 영화 역사상 역대 33번째 천만 영화, 역대 한국영화 중 24번째로 천만 관객을 돌파한 작품이 됐다.

 

영화 <범죄도시4>는 올해 최고 오프닝을 시작으로 개봉 2일째 100만, 개봉 4일째 오전 200만, 오후 300만, 개봉 5일째 400만, 개봉 7일째 500만, 개봉 9일째 600만, 개봉 11일째 700만, 개봉 13일째 800만, 개봉 17일째 900만, 그리고 개봉 22일째 1,000만 관객을 돌파하는 파죽지세를 보여줬다.

 

한편, 시리즈 최단기간 천만 관객을 돌파하며 트리플 천만이라는 놀라운 흥행 기록을 새롭게 쓴 <범죄도시4>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가 대규모 온라인 불법 도박 조직을 움직이는 특수부대 용병 출신의 빌런 ‘백창기’(김무열)와 IT 업계 천재 CEO ‘장동철’(이동휘)에 맞서 다시 돌아온 ‘장이수’(박지환), 광수대&사이버팀과 함께 펼치는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로,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rime City 4’ exceeds 10 million viewers on the 22nd day of its release...the first Korean film to reach ‘triple 10 million’

 

Korea's representative crime action series, surprising box office record

 

 

Reporter Park Dong-je of Break News = Korea's representative crime action series <Crime City 4> surpassed 10 million viewers on the 22nd day of its release. [Provided by: Avio Entertainment | Production: Big Punch Pictures, Hong Film, BA Entertainment | Distributor: ABIO Entertainment, PlusM Entertainment | Director: Heo Myeong-haeng | Cast: Ma Dong-seok, Kim Mu-yeol, Park Ji-hwan, Lee Dong-hwi]

 

Based on the movie theater ticket integrated computer network, the movie <Crime City 4> exceeded 10 million viewers on the 15th (today), the 22nd day of its release, at 7:30 am, becoming the first Korean film to reach a triple 10 million audience, the shortest period in 2024 to reach 10 million, and the shortest period in a series to exceed 10 million. set a record.

 

<Crime City 4>, which set a new record for a Korean film in the shortest period since <Extreme Job> in 2019, broke all box office records for the past six years and set a new box office new era for Korean movies. In addition, <Crime City 4> became the 33rd film in Korean film history to exceed 10 million viewers and the 24th Korean film to exceed 10 million viewers.

 

The movie <Crime City 4> started with the highest opening of the year, with 1 million on the 2nd day, 2 million in the morning and 3 million on the 4th day, 4 million on the 5th day, 5 million on the 7th day, 6 million on the 9th day, 11 million on the 9th day. It showed great success, surpassing 7 million viewers on the first day, 8 million on the 13th day of release, 9 million on the 17th day, and 10 million on the 22nd day of release.

 

Meanwhile, <Crime City 4> broke the astonishing box office record of triple 10 million by surpassing 10 million viewers in the shortest period of time in the series. Monster detective ‘Ma Seok-do’ (Ma Dong-seok) is the villain Baek Chang-gi, a former special forces mercenary who runs a large-scale online illegal gambling organization. ' (Kim Moo-yeol) and the IT industry genius CEO 'Jang Dong-cheol' (Lee Dong-hwi), the returning Jang Soo (Park Ji-hwan), and the crime-fighting operation carried out with the Gwangsoo University & Cyber Team are being screened in theaters nationwid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