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행’ 삼성, 연말 이웃사랑성금 500억원 기탁

24년간 누적 성금 7700억원..청소년 교육·사회적 약자 지원 등 사용

정민우 기자 | 기사입력 2022/12/01 [17:46]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삼성이 연말을 맞아 이웃사랑성금 50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삼성은 1일 조흥식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최영무 삼성사회공헌업무총괄 사장, 최장원·황 준 삼성전자 사원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중구 소재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관에서 연말 이웃사랑성금 전달식을 가졌다.

 

삼성은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999년부터 24년간 지속적으로 연말 이웃사랑 성금을 기탁하고 있다. 올해까지 누적으로 기탁한 성금 총액은 7700억원에 달한다.

 

삼성은 1999년부터 2003년까지는 100억원씩, 2004년부터 2010년까지는 200억원씩, 2011년은 300억원, 2012년부터는 매년 500억원씩을 전달하고 있다.

 

올해 연말 이웃사랑 성금은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I, 삼성전기, 삼성SDS, 삼성생명, 삼성화재, 삼성카드, 삼성증권, 삼성물산, 삼성엔지니어링, 제일기획, 에스원 등 23개 계열사가 참여했다. 회사별로 대외 기부금 출연을 위한 승인 절차를 거쳤다.

 

또한, 지난해에 이어 회사 기금 외에도 23개 계열사의 수만 명의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기부금을 성금에 포함했다. 삼성이 전달한 성금은 청소년 교육 지원과 사회적 약자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최영무 사장은 “삼성의 연말 이웃사랑성금이 우리 사회 어려운 이웃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가져다 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삼성은 임직원들과 함께 우리 사회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삼성은 유니세프, JA(Junior Achievement)코리아, 세이브더칠드런,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푸른나무재단 등 NGO 8곳과 함께 제작한 2023년도 탁상달력 32만개를 구입해 임직원들에게 나눠줄 예정이다. 달력은 NGO와 삼성의 주요 CSR 활동 사진과 사업을 소개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삼성과 함께 달력을 제작한 NGO 8곳은 주로 △청소년 학습지원 △취약계층 어린이 지원 △학교폭력 예방과 치료 △지구환경보호 등의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다.

 

삼성은 NGO의 CSR 활동을 금전적으로 후원하는데 그치지 않고, 기업의 사회적 역할에 대한 임직원들의 인식을 제고하기 위해 2019년부터 달력을 자체 제작하는 대신 NGO와 협력해 제작한 달력을 활용하고 있다.

 

삼성에서는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I, 삼성전기, 삼성SDS, 삼성화재, 삼성카드, 삼성증권, 제일기획, 삼성바이오로직스 등 14개 계열사가 탁상달력 구매에 참여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ompanion’ Samsung donated 50 billion won to the year-end Love Neighbor Donation

 

Accumulated donations of 770 billion won over 24 years...used for youth education and support for the socially underprivileged

 

Break News Reporter Jeong Min-woo= Samsung donated 50 billion won to the Community Chest of Korea to celebrate the end of the year.

 

On the 1st, Samsung held a year-end charity donation ceremony at the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Hall in Jung-gu, Seoul with the participation of Heung-sik Cho, Chairman of the Community Chest of Korea, Young-moo Choi, President of Samsung Social Contribution Business, Jang-won Choi and Joon Hwang, Samsung Electronics employee representatives.

 

To help the vulnerable, Samsung has continuously donated year-end love for neighbors to the Community Chest of Korea for 24 years since 1999. The total amount of donations accumulated so far this year reaches 770 billion won.

 

Samsung is delivering 10 billion won each from 1999 to 2003, 20 billion won from 2004 to 2010, 30 billion won in 2011, and 50 billion won each year from 2012.

 

23 affiliates, including Samsung Electronics, Samsung Display, Samsung SDI, Samsung Electro-Mechanics, Samsung SDS, Samsung Life Insurance, Samsung Fire & Marine Insurance, Samsung Card, Samsung Securities, Samsung C&T, Samsung Engineering, Cheil Worldwide, and S1 participated in the year-end Love Neighbor donation. . Each company went through an approval process for external donations.

 

Also, following last year, in addition to company funds, donations voluntarily raised by tens of thousands of executives and employees of 23 affiliates were included in the donation. The money donated by Samsung will be used to support youth education and support for the socially underprivileged.

 

President Choi Young-moo said, "I hope that Samsung's end-of-year charity donation will bring hope and courage to our neighbors in need in our society."

 

In addition, Samsung plans to purchase 320,000 desk calendars for 2023 produced in collaboration with eight NGOs, including UNICEF, JA (Junior Achievement) Korea, Save the Children, Green Umbrella Children's Foundation, and the Green Tree Foundation, and distribute them to executives and employees. The calendar contains photos of NGOs and Samsung's major CSR activities and introduces their projects.

 

Eight NGOs that produced the calendar with Samsung are mainly active in the fields of △learning support for teenagers △support for children from the underprivileged class △prevention and treatment of school violence △protection of the global environment.

 

Samsung does not stop at financially supporting the CSR activities of NGOs, but has been using calendars made in cooperation with NGOs since 2019 to raise employees' awareness of the company's social role.

 

In Samsung, 14 subsidiaries including Samsung Electronics, Samsung Display, Samsung SDI, Samsung Electro-Mechanics, Samsung SDS, Samsung Fire & Marine Insurance, Samsung Card, Samsung Securities, Cheil Worldwide, and Samsung Biologics participated in the purchase of desk calendar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