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잠자는 신탁ㆍ미수령연금’ 찾아주기 캠페인

이성용 기자 | 기사입력 2022/12/01 [14:54]

▲ BNK경남은행, ‘잠자는 신탁ㆍ미수령연금’ 찾아주기 캠페인 (C)이성용 기자

 

[브레이크뉴스=이성용 기자] BNK경남은행은 고객들의 권익 신장을 위해 ‘잠자는 신탁ㆍ미수령연금 찾아주기 캠페인’을 오는 31일까지 실시한다.

 

잠자는 신탁은 신탁만기일 또는 최종거래일로부터 5년 이상 입출금 거래가 없는 계좌이며 미수령연금은 적립 만기일이 경과하고 잔액이 120만원 미만 또는 연금수령요건을 만족하지만 연금 수령을 하지 않는 계좌다.

 

잠자는 신탁ㆍ미수령연금을 보유한 고객은 신분증을 들고 가까운 BNK경남은행 영업점을 방문하면 조회 및 해지 할 수 있다.

 

1년간 입출금거래가 없고 잔액이 50만원 이하인 계좌는 계좌통합관리서비스 홈페이지를 통해 해지 할 수 있다.

 

신탁사업단 이정훈 단장은 “고객들의 권익 신장을 위해 잠자는 신탁ㆍ미수령연금 찾아주기 캠페인을 해마다 실시하고 있다. 올해는 폐업으로 확인된 사업장의 퇴직연금 가입 근로자 계좌도 포함된다. 캠페인 활성화를 위해 전화 안내와 우편 통지도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Visit BNK Kyongnam Bank, ‘Sleeping Trust·Unclaimed Pension’

 

BNK Kyongnam Bank is conducting a campaign to find sleeping trusts and unreceived pensions until the 31st to enhance the rights and interests of customers.

 

A sleeping trust is an account that has no deposit and withdrawal transactions for more than 5 years from the maturity date of the trust or the last trading date, and an unreceived pension is an account that has passed the accumulation maturity date and has a balance of less than 1.2 million won or meets the pension receipt requirements but does not receive a pension.

 

Customers with dormant trusts and unclaimed pensions can inquire and cancel them by visiting the nearest BNK Kyongnam Bank branch with their identification cards.

 

Accounts with no deposit/withdrawal transactions for one year and a balance of less than KRW 500,000 can be closed through the account integration management service website.

 

Lee Jeong-hoon, head of the Trust Project Group, said, “To enhance the rights and interests of customers, we conduct a campaign to find sleeping trusts and unclaimed pensions every year. This year, the accounts of employees who have joined the retirement pension plan at workplaces that have been confirmed to be closed are also included. We plan to provide phone guidance and postal notices to activate the campaign.”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경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