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 “APAC 지속적 성장..디즈니 100년 긍정적 미래”

30일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서 쇼케이스 개최, 콘텐츠 라인업 공개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11/30 [13:55]

▲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 <사진출처=월트디즈니 컴퍼니>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월트디즈니 컴퍼니((TWDC / 이하 디즈니)가 아시아태평양 지역(APAC)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를 개최했다. 이날 루크 강(Luke Kang) 월트디즈니 컴퍼니 아태지역 총괄 사장은 디즈니의 새로운 100년을 예고했다.  

 

30일 싱가포르에 위치한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 열린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는 디즈니 창립 100주년을 기념하고 극장·스트리밍 서비스에서 공개될 새로운 콘텐츠를 선보이는 이벤트다. 

 

이번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에서는 디즈니의 상징적인 캐릭터들과 스토리텔링을 조명하는 다양한 작품들이 공개됐다. 디즈니, 마블, 픽사, 루카스필름, 월트디즈니 애니메이션, 20세기 스튜디오의 공개 예정 작품 뿐 아니라, 2023년 디즈니+와 디즈니+ 핫스타를 통해 선보일 아태지역 콘텐츠와 오리지널 콘텐츠가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디즈니 아태지역 사장 루크 강은 “디즈니는 지난해 10월 첫 APAC 콘텐츠 쇼케이스에서 세계 최고의 아태지역 스토리를 발굴하고 글로벌 무대에서 빛나는 우수한 창의성을 선보이겠다는 야심찬 장기 계획을 바탕으로 현지 콘텐츠 제작에 첫발을 내디뎠다”며 “올해는 화려한 수상 경력에 빛나는 스튜디오와 상징적인 프랜차이즈의 폭넓은 글로벌 브랜드 콘텐츠와 함께 2023년에 공개될 APAC 콘텐츠 라인업을 선보이고자 한다. 2023년에도 최고의 스토리를 바탕으로 최고의 이야기를 선사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이어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에서는 디즈니 100년의 준비 과정을 볼 수 있다. 디즈니는 우리만의 독자적인 캐릭터와 이야기로 전 세계 많은 분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햇다. 우리는 그동안 극장 개봉부터 시리즈까지 양질의 콘텐츠를 만들어왔다”며 “K-드라마, 일본 애니메이션, 인도네시아 로맨틱 코미디 및 호러 장르처럼 특정 지역에서 높은 인기를 얻거나 현지 시청자에게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는 로컬 스토리텔링을 위해 더 많은 지역적 특수성에 투자하고 있다. 디즈니는 전 세계 시청자에게 디즈니, 마블, 스타워즈, 픽사와 같은 글로벌 브랜드 콘텐츠와 함께 각 지역에서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현지 제작 스토리를 제공하고 이를 세계적으로 활용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디즈니+에 서비스 되고 있는 현지 제작 아시아 콘텐츠의 스트리밍 시간은 1년 전보다 8배 증가했다. APAC에서의 지속적인 성장은 우리의 미래를 더욱 긍정적으로 보게 했다. 지난해 한해 동안 APAC 지역에서 45편이 넘는 신작들을 선보였는데  기대 이상의 성과를 거뒀다. 특히 한국지역 오리지널 작품들은 큰 인기를 얻으며 새로운 시청자들을 유입시켰고, 세계적인 영화제인 부산국제영화제에서 디즈니+ 한국 오리지널 작품들을 선보이며 더욱 큰 관심을 모았다. 

 

그러면서 루크 강 사장은 “디즈니는 앞으로도 제작 생태계를 주도하며 여러분과 함께 하도록 하겠다. 이번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를 통해 감동적인 로컬 콘텐츠를 어떻게 제작하는지, 어떻게 전 세계에 선보이고 있는지 보여드리도록 하겠다. 저희가 계획중인 콘텐츠를 공개할 예정인데 즐거운 시간이 됐으면 한다. 100년 대비를 앞둔 디지니의 여정을 함께 해줬으면 한다”고 전했다.

 

▲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 <사진출처=월트디즈니 컴퍼니>  © 브레이크뉴스



특히 이날 디즈니 APAC은 일본 유명 출판사인 고단샤(Kodansha)와 일본 애니메이션을 포함하는 협업 확대를 발표해 기대감을 높였다. 70년 동안 출판 분야에서 오랜 시간 협력해 온 디즈니와 고단샤는 향후 애니메이션까지 그 영역을 넓혀갈 계획이다. 이번 협업에는 오는 2023년 1월 디즈니+(Disney+), 디즈니+ 핫스타(Disney+ Hotstar)에서 독점 공개되는 <Tokyo Revengers: Christmas Showdown Arc>를 시작으로 고단샤가 제작한 만화 원작의 독점 SVOD(Subscription Video On Demand, 주문형 비디오 구독) 애니메이션 작품 라이선스가 포함될 예정이다. 

 

노마 요시노부 고단샤 대표이사 겸 사장은 화상 인터뷰를 통해 “70년을 거슬러 올라가는 고단샤와 디즈니의 특별한 관계는 많은  디즈니 라이선스 출판물을 만드는 데에 큰 역할을 했다”며 “오늘 협업 확대 발표로 더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하며 양사의 관계를 한층 더 향상시키고, 디즈니+를 포함한 디즈니 스트리밍 서비스에서 전 세계에 더 많은 인기 애니메이션 작품을 선보일 수 있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캐롤 초이 월트디즈니 컴퍼니 아태지역 오리지널 콘텐츠 전략 총괄은 “디즈니의 오랜 파트너인 고단샤와 흥미로운 장르에 대한 전략적 협업을 강화하게 돼 기쁘다”며 “일본 애니메이션은 디즈니의 콘텐츠 개발 계획의 화이트 스페이스를 채우게 될 것이며, 이번 협업 확대로 일본에서의 미래 애니메이션 전략 판도도 변화를 맞을 것이다. 고단샤의 애니메이션 작품과 소중한 IP를 전 세계 무대에 선보이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월트디즈니 컴퍼니는 1923년에 창립된 세계 최대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디즈니, 픽사, 마블, ABC, ESPN, 루카스필름 및 21 세기폭스로부터 인수한 내셔널지오그래픽, FX 네트웍스, 심슨 등 강력한 스토리텔링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isney Contents Showcase 2022’, “APAC Sustainable Growth… Disney’s 100 Years of Positive Future”

 

On the 30th, a showcase was held at Marina Bay Sands, Singapore, and the content lineup was revealed.

 

 

Reporter Park Dong-jae of Break News = The Walt Disney Company ((TWDC / hereinafter Disney) held 'Disney Contents Showcase 2022' in the Asia Pacific region (APAC). predicted 100 years.

 

'Disney Content Showcase 2022' held at Marina Bay Sands in Singapore on the 30th is an event to commemorate the 100th anniversary of Disney's founding and showcase new content to be released in theaters and streaming services.

 

In this 'Disney Content Showcase 2022', various works that shed light on Disney's iconic characters and storytelling were unveiled. In addition to upcoming works from Disney, Marvel, Pixar, Lucasfilm, Walt Disney Animation, and 20th Century Studios, Asia-Pacific content and original content to be showcased through Disney+ and Disney+ Hotstar in 2023 were released and drew attention.

 

On this day, Luke Kang, president of Disney Asia Pacific, said, “Disney took the first step in producing local content based on an ambitious long-term plan to discover the world’s best stories in the Asia Pacific region and showcase outstanding creativity that shines on the global stage at the first APAC content showcase in October of last year. “This year, we aim to showcase our APAC content lineup set to be released in 2023, alongside a wide range of global branded content from award-winning studios and iconic franchises. In 2023, we plan to present the best story based on the best story.”

 

“In ‘Disney Content Showcase 2022’, you can see the preparation process of Disney 100 years. Disney has brought great joy to many people around the world with our own unique characters and stories. We have been creating quality content from theatrical releases to series," he said. "Local stories that are popular in certain regions or familiar to local viewers, such as K-drama, Japanese animation, Indonesian romantic comedy, and horror genres. For the sake of telling, we are investing in more local specificity. Disney is committed to providing viewers around the world with content from global brands such as Disney, Marvel, Star Wars, and Pixar, as well as locally produced stories that resonate in each region and leverage them globally.”

 

“The streaming time of locally produced Asian content serviced on Disney+ has increased eightfold compared to a year ago. Our continued growth in APAC has made us look more optimistic about our future. Over 45 new films were released in the APAC region last year, and the results exceeded expectations. In particular, original Korean works gained great popularity and attracted new viewers, and drew even greater interest by showing Disney+ Korean original works at the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a world-class film festival.

 

At the same time, President Luke Kang said, “Disney will continue to lead the production ecosystem and be with you. Through this 'Disney Content Showcase 2022', we will show you how to produce impressive local content and how to present it to the world. We're going to reveal the content we're planning, so I hope you have a good time. I hope you will join us on the journey of Disney ahead of its 100th anniversary.”

 

In particular, on this day, Disney APAC raised expectations by announcing an expansion of collaboration with Kodansha, a famous Japanese publisher, to include Japanese animation. Disney and Kodansha, which have been cooperating for a long time in the publishing field for 70 years, plan to expand their scope to animation in the future. In this collaboration, starting with <Tokyo Revengers: Christmas Showdown Arc>, which will be exclusively released on Disney+ and Disney+ Hotstar in January 2023, exclusive SVOD (Subscription Video On-line) of the original manga produced by Kodansha will be released. Demand, video-on-demand subscription) licenses for animated works will be included.

 

Yoshinobu Noma, CEO and President of Kodansha, said in a video interview, “The special relationship between Kodansha and Disney, which dates back 70 years, has played a major role in the creation of many Disney-licensed publications.” We are excited to further enhance our relationship and bring even more popular animated films to the world on Disney streaming services, including Disney+.”

 

Carol Choi, Head of Original Content Strategy, Asia Pacific, The Walt Disney Company, said, “We are delighted to strengthen our strategic collaboration with Disney’s long-time partner, Kodansha, on exciting genres. The expansion of this collaboration will also change the future animation strategy landscape in Japan. We look forward to bringing Kodansha's animation works and valuable IP to the global stage."

 

Meanwhile, The Walt Disney Company, founded in 1923, is the world's largest media and entertainment company. I have it.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