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람사르습지인 송도갯벌 10만여 마리 물새 산다

‘송도갯벌(람사르습지) 저어새 등 이동성물새 정기조사 최종보고회’ 1년간 물새 정기조사 통해 송도갯벌 중요성 강조

박상도 기자 | 기사입력 2022/06/30 [14:54]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30일 송도 G-타워 8층 회의실에서 동아시아-대양주 철새이동경로 파트너십(EAAFP) 사무국 함께 ‘송도갯벌(람사르습지) 저어새 등 이동성물새 정기조사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조사 수행기관인 ‘저어새와 친구들’을 비롯해,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연수구·남동구청, 국립생태원과 민관 기구 및 국제기구로 이뤄진 인천저어새공존협의체, 저어새 및 물새 보전 관련 시민단체 등 약 30여명이 참여했다.


송도갯벌은 철새서식지로서의 국제적 중요성을 인정받아 동아시아-대양주 철새이동경로 네트워크 서식지(Flyway Network Site, FNS) 및 람사르 습지로 등재돼 있다.


2019년부터는 철새이동경로 네트워크 서식지의 자매서식지 결연 프로그램을 통해 홍콩의 마이포 습지와 관계를 맺고 있다.


이러한 국제적 자매서식지 결연 아래, 시의 지원을 받고 있는 EAAFP 사무국은 조사 수행기관과 함께 송도갯벌의 생태적 중요성을 과학적으로 확인하기 위해, 2020년부터 매월 2~3회씩 송도갯벌 및 주변 지역의 집중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해 왔다.


모니터링 결과, 송도갯벌에는 총 91종 102,692개체 물새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으며, 물새 포함한 천연기념물 10종, 멸종위기종 15종의 새가 관측됐다.
 

해당 최종보고회에서는 정기조사 결과 보고와 함께, 매립으로 인한 물새 휴식지 손실, 무분별한 레저활동으로 검은머리물떼새 번식 방해 등 송도갯벌 조사 시 확인한 현안을 해결하기 위한 논의도 이뤄졌다.


유훈수 시 환경국장은 “올해도 송도갯벌 모니터링 추진과 동시에,  연구조사 활동들을 지원하겠다”면서 “팬더믹 상황 변화에 따라 홍콩정부 등 동아시아 여러 지역의 전문가들과의 국제교류 협력에 더욱 박차를 가해 추진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EAAFP 사무국은 2009년 송도에 유치한 국제기구로, 시는 EAAFP와 함께 송도갯벌의 중요성을 과학적으로 증명하고, 저어새 등 물새 보전을 위하여 2020년부터 연구조사 활동 및 교육, 대중인식 및 국제포럼을 진행해 오고 있다.


그 성과로는 최근 2년 동안 2회에 걸쳐 인천광역시와 홍콩특별자치구 정부가 두 도시 간 활동을 동아시아 여러 참가자들과 함께 공유했던 ‘인천-홍콩 이동성물새와 그 서식지 보호 협력 동아시아-대양주 철새이동경로 저어새 보전 국제포럼’, 2022~2021년 저어새 모니터링, 위성추적장치, 가락지 등을 통한 저어새 서식지 이용 연구,  국문, 영문 최종보고서 발간, 저어새 교구 제작, 세계의 습지 및 물새 교육자료를 목록화해 EAAFP 홈페이지에서 제공, 인천광역시를 주축으로 한 저어새 보전 협의체 활동 추진, 송도갯벌 저어새 등 이동성물새 정기조사 등이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City, Songdo Tidal Flat, a Ramsar Wetland, lives more than 100,000 waterfowl.
‘Final report on regular survey of migratory waterbirds including spoonbill in Songdo Tidal Flat (Ramsar Wetland)’ Emphasizes the importance of Songdo Tidal Flat through regular waterbird survey for one year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 the 30th, Incheon City held the ‘Final Report on the Periodic Survey of Migratory Waterbirds such as Spoonbills in Songdo Tidal Flat (Ramsar Wetlands)’ together with the East Asia-Australasian Flyway Partnership (EAAFP) Secretariat at the 8th floor conference room of the G-Tower in Songdo on the 30th.


At the report meeting on this day, about 30 including Spoonbill and Friends, the research organization, Incheon Free Economic Zone Authority, Yeonsu-gu/Namdong-gu Office, the National Institute of Ecology, the Incheon Spoonbill Coexistence Council consisting of public-private organizations and international organizations, and civic groups related to the conservation of Spoonbill and waterbirds, etc. women participated.


In recognition of its international importance as a habitat for migratory birds, Songdo Tidal Flat is listed as a Flyway Network Site (FNS) and a Ramsar Wetland.


Since 2019, the Flyway Network Habitat has established a relationship with the Mai Po Wetlands of Hong Kong through the sister habitat affiliation program.


Under these international sister habitat ties, the EAAFP Secretariat, supported by the city, together with the research agency, to scientifically confirm the ecological significance of Songdo tidal flat, intensive monitoring of Songdo tidal flat and surrounding areas 2-3 times a month from 2020. has been carried out


As a result of monitoring, a total of 102,692 waterbirds of 91 species were confirmed in the Songdo tidal flat, 10 natural monuments including waterfowl, and 15 endangered species of birds were observed.
 

In addition to reporting the results of the regular survey, at the final report meeting, discussions were held to resolve issues identified during the Songdo tidal flat survey, such as loss of a waterfowl resting place due to reclamation, and interference with the breeding of black-headed plover due to indiscriminate leisure activities.


“This year, we will support research and research activities as well as promote monitoring of the Songdo tidal flat this year,” said Yoo Hun-su, director of the city’s Environment Bureau. I will do it,” he said.
 

Meanwhile, the EAAFP Secretariat is an international organization that was established in Songdo in 2009. The city, together with EAAFP, scientifically proves the importance of the Songdo tidal flat, and conducts research and education, public awareness, and international forums from 2020 to conserve waterfowl such as spoonbill. has been progressing


As a result, the Incheon Metropolitan City and Hong Kong Special Autonomous Region government shared activities between the two cities twice in the past two years with various participants in East Asia. Spoonbill Conservation International Forum', 2022~2021 Spoonbill Monitoring, study on the use of Spoonbill habitat through satellite tracking devices and melodies, publication of final reports in Korean and English, production of Spoonbill parishes, and cataloging educational materials for wetlands and waterfowl around the world on the EAAFP website Provision, promotion of activities of the Spoonbill Conservation Council with Incheon Metropolitan City as its main axis, and regular survey of migratory waterbirds such as Spoonbill in Songdo Tidal Flat.


원본 기사 보기:ebreaknews.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