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술축제 부산국제매직페스티벌 '매직컨벤션' 내달 2일 개최

▲국제마술대회 ▲매직탤런트 ▲카드마술 렉쳐(강연) ▲원맨쇼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6/28 [10:56]

 

▲ 부산국제매직페스티벌 포스터 (C)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제17회 부산국제매직페스티벌(BIMF)’ 행사로 ‘매직컨벤션’을 7월 2~3일 해운대문화회관에서 개최한다

 

부산시와 부산국제매직페스티벌조직위원회가 함께하는 이번 행사에는 ▲세계 무대로 나아가는 신예 마술사들의 ‘국제마술대회’ ▲방송 마술 인재를 찾는 ‘매직탤런트’ ▲국내외 최정상급 마술사들 ‘매직 갈라쇼’ ▲도기문 마술사의 카드 마술 렉쳐(강연) ‘Effective 2022’ ▲팔방미인 이명준 마술사의 원맨쇼 ‘멀티포텐셜(Multipotential)’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는 조니오(JONIO) 마술사의 ‘팔러 아이디어(Palor Idea)’ 렉쳐(강연) 등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신예 마술사들의 등용문인 ▲‘국제마술대회’는 세계로 나아갈 신예 마술사들이 펼치는 참신하고 새로운 마술경연으로, 엄격한 사전심사로 선별된 총 15명의 본선 진출자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참신하고 재능있는 신인 마술사들을 누구보다 먼저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처음으로 시도되는 ▲‘매직탤런트’는 세계적인 프로그램인 ‘갓 탤런트’ 시리즈를 모티브로 방송 마술 인재를 찾기 위해 기획됐다. 크리에이터 제이제이가 사회를 맡고, 일루셔니스트 이은결, 마술 크리에이터 니키, 이연 등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한다. 종이비행기 세계 대회 곡예비행 부문에서 1위를 거머쥔 세계챔피언 ‘이승훈 선수’도 출연할 예정이다.

 

올해 7월 세계마술챔피언십(FISM WCM)에 출전하는 국가대표 마술사들의 공연 ▲‘매직갈라쇼’도 이번 ‘매직컨벤션’에서 만나볼 수 있다. 세계마술챔피언십에 도전장을 낸 쟁쟁한 한국의 도기문, 박근우, 박준우 마술사와 일본 대표 마술사 코모하라 유우(YU KOMOHARA), 쿠로카와 토모노리(TOMONORI KUROKAWA) 마술사 등이 출연한다.

 

▲자료는 지난해 마술쇼 행사 모습 (C) 배종태 기자

 

이번 행사와 함께, 제17회 부산국제매직페스티벌의 부대행사인 ‘제4회 국제매직버스킹챔피언십’도 오는 7월 22일부터 24일까지 해운대 구남로에서 개최된다.

 

‘국제매직버스킹챔피언십’은 마술, 저글링, 클라운 세 분야로 나눠 진행하는 거리공연 대회다. 시민들은 자유롭게 공연을 관람하고, 분야별 우승자를 뽑는 투표에 참여할 수 있다. 버스킹 우승팀에게는 ‘BIMF 챔피언’ 상도 수여된다.

 

올해 부산국제매직페스티벌은 오는 11월까지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맞춰, ‘일년내내 마술路’ 상설공연, 체험행사 등 시민 모두가 즐기는 ‘지역밀착형 문화축제’를 지향한다. 행사와 장소, 시기를 분산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BIMF 입장권은 ‘YES24 공연 홈페이지(ticket.yes24.com)’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www.hibimf.org)와 사회관계망서비스(www.instagram.com/busanmagicfestival)를 참고하거나, 부산국제매직페스티벌 사무국(051-626 7002)으로 문의하면 된다.

 

▲ 자료는 지난해 카드마술쇼 모습 (C) 배종태 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s an event of the ‘17th Busan International Magic Festival (BIMF)’, ‘Magic Convention’ will be held on July 2-3 at Haeundae Cultural Center.

 

This event, jointly organized by the city of Busan and the Busan International Magic Festival Organizing Committee, includes ▲ 'International Magic Contest' of up-and-coming magicians moving to the world stage ▲ 'Magic Talent' looking for talents in broadcasting magic ▲ 'Magic Gala Show' with top domestic and foreign magicians ▲ Ki-moon Doh Magician's Card Magic Lecture (Lecture) 'Effective 2022' ▲ Magician Lee Myung-Jun's one-man show 'Multipotential' ▲ Captivating the audience's hearts Jonio Magician's 'Palor Idea' Lecture ( lectures), etc.

 

▲ ‘International Magic Contest’, which is the entrance gate for new magicians, is a novel and new magic contest conducted by new magicians who are going to the world. A total of 15 finalists selected through strict preliminary screening will participate. It is expected that we will be able to meet new and talented new magicians before anyone else.

 

▲ ‘Magic Talent’, which is attempted for the first time this year, was designed to find talent for broadcasting magic with the motif of the world-famous program ‘Got Talent’ series. Creator JJ will be the moderator, and Illusionist Lee Eun-gyeol, magic creator Nicky and Lee Yeon will participate as judges. World champion Seung-Hoon Lee, who took first place in the aerobatics section of the paper airplane world competition, will also appear.

 

The performances of national magicians participating in the World Magic Championship (FISM WCM) in July of this year ▲ ‘Magic Gala Show’ can also be seen at this ‘Magic Convention’. Korean magicians Do Ki-moon, Park Geun-woo, and Park Jun-woo, who have challenged the World Magic Championship, as well as representative Japanese magicians YU KOMOHARA and TOMONORI KUROKAWA magicians, will appear.

 

Along with this event, the '4th International Magic Busking Championship', a side event of the 17th Busan International Magic Festival, will also be held from July 22 to 24 at Gunam-ro, Haeundae.

 

The 'International Magic Busking Championship' is a street performance competition held in three categories: magic, juggling, and clown. Citizens can freely watch performances and participate in voting to select winners in each category. The winning team of busking will also be awarded the BIMF Champion Award.

 

This year's Busan International Magic Festival aims to be a 'local cultural festival' enjoyed by all citizens, including permanent performances and experience events for 'All-Year Magic Road', in line with the post-corona era until November. Various programs will be introduced by distributing events, places, and times.

 

BIMF tickets can be purchased through the ‘YES24 concert website (ticket.yes24.com)’. For other details, refer to the official website (www.hibimf.org) and social networking service (www.instagram.com/busanmagicfestival), or contact the Busan International Magic Festival Secretariat (051-626 7002).


원본 기사 보기:부산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