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금융그룹, 계열사 성과 평가에 ESG 항목 반영

박은정 기자 | 기사입력 2021/12/08 [11:31]


DGB금융그룹(회장 김태오)은 은행 및 비은행 계열사 성과평가에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항목을 단계적으로 반영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 DGB대구은행 제2본점 (C)DGB금융지주

 

지난 1차 ESG경영협의회에서 계열사별 ESG 추진사항을 공유했다면 2차 ESG경영협의회에서는 전 계열사에 대한 ESG경영을 강화하기 위해 ESG 관련 항목을 종합 평가하기로 했다.

 

먼저 은행 및 비은행 계열사의 2021년 경영진 성과평가지표로 ESG 항목을 반영해 평가할 예정이다.

 

ESG 주요 지표를 참고해 계열사의 ESG경영 활동 전반에 걸친 고객·기업 서비스 및 ESG 관련 대출, ESG 실천 노력도, ESG 기업문화 등을 포괄적으로 측정하고 성과평가에 반영하게 된다.

 

김태오 회장은 “그룹 차원에서 전사적으로 ESG경영 실천에 힘을 주는 만큼 전 계열사가 ESG 활동에 적극적으로 동참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은행뿐만 아니라 비은행 계열사까지 ESG 성과평가를 확대해 ESG경영을 내재화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DGB Financial Group (Chairman Tae-oh Kim) announced on the 8th that it has decided to gradually reflect ESG (environmental, social, and governance) items in the performance evaluation of banks and non-bank affiliates.

 

While the first ESG Management Council shared ESG initiatives by affiliates, the second ESG Management Council decided to comprehensively evaluate ESG-related items to strengthen ESG management for all affiliates.

 

First, ESG items will be reflected and evaluated as management performance evaluation indicators for banks and non-bank affiliates in 2021.

 

With reference to major ESG indicators, customer and corporate services and ESG-related loans across the entire ESG management activities of affiliates, ESG practice efforts, ESG corporate culture, etc. will be comprehensively measured and reflected in performance evaluation.

 

Chairman Kim Tae-oh said, “As it gives strength to the company-wide practice of ESG management at the group level, it is expected that all affiliates will actively participate in ESG activities. do,” he sai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