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걸 의원, 면밀하고 체계적인 통일교육 '통일교육 지원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통일교육 기본계획 수립시 기관들의 통일교육현황 제출하도록 개정 추진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1/04/07 [16:08]

김홍걸 의원(무소속, 외교통일위원회)은 7일(수)통일부 장관이 통일교육을 실시하는 중앙행정기관, 지자체, 교육청 및 관계 공공기관의 장에게 통일교육 관련 자료를 요청할 수 있도록 하는 「통일교육 지원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김홍걸 의원은  "통일교육 현장의 정확한 파악은 통일교육 기본계획의 실효성 증진에 반드시 필요하다."며, "면밀하고 체계적인 통일교육 수립을 위해 통일부와 관련 기관들과 개정안의 조속한 추진을 위해 소통하겠다"고 피력했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현재 우리나라 통일교육은 통일부뿐 아니라, 중앙행정기관과 지자체, 교육청 등에서 자체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현행법은 통일부 장관이 통일교육 기본계획을 수립하도록 되어 있다. 

 

현행법은 통일부 장관이 통일교육 기본계획 수립을 위해 기관들의 자체적인 통일교육 현황을 파악할 수 있도록 자료를 요청할 수 있는 규정이 없다. 통일교육 기본계획 수립을 위해 통일부 장관이 통일교육 현황을 요청해도, 기관들이 ‘행정 자치권’을 명목으로 제출하지 않을 수 있다. 이에 정확한 통일교육의 현황 파악과 분석 없이 기본계획이 수립될 우려가 제기된다.

 

김홍걸 의원은 통일부 장관이 통일교육 기본계획 수립 시 통일교육 현황을 정확히 파악하고 반영될 수 있도록 「통일교육 지원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교육감 및 관계 공공기관의 장에게 통일교육과 관련한 자료를 요청할 수 있으며, 이 경우 요청받은 기관의 장들은 이에 따르도록 하는 내용이다.

 

김홍걸 의원은 "통일교육 현장의 정확한 파악은 통일교육 기본계획의 실효성 증진에 반드시 필요하다."며, "면밀하고 체계적인 통일교육 수립을 위해 통일부와 관련 기관들과 개정안의 조속한 추진을 위해 소통하겠다"고 피력했다.

 

한편, 이번 개정안은 대표발의자인 김홍걸 의원과 함께 고영인, 김민철, 김수흥, 송재호, 양정숙, 유정주, 이규민, 임오경, 조승래, 조정식, 한병도 의원 등 총 12인이 발의에 참여했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Rep. Kim Hong-geol, representative proposal of a partial amendment to the 「Unification Education Support Act」 to establish a detailed and systematic unification education
When establishing the basic plan for unification education, revised and promoted institutions to submit the status of unification education
▸ Difficulty grasping the current status of unification education for each institution when the Ministry of Unification establishes a basic plan for unification


Rep. Kim Hong-geol (independent, Foreign Transportation and Unification Committee) said on Wednesday (Wed) that the Minister of Unification can request materials related to unification education from the heads of central administrative agencies, local governments, offices of education, and related public institutions on Wednesday. 」Representatively proposed some amendment laws.


Currently, Korea's unification education is being conducted not only by the Ministry of Unification, but also by central administrative agencies, local governments, and offices of education, and the current law requires the Minister of Unification to establish a basic plan for unification education.


Under the current law, there is no provision for the Minister of Unification to request data so that institutions can grasp the status of their own unification education in order to establish a basic plan for unification education. Even if the Minister of Unification requests the status of unification education to establish a basic plan for unification education, institutions may not submit “administrative autonomy” as the name. Accordingly, concerns are raised that the basic plan will be established without an accurate understanding and analysis of the current status of unification education.


Rep. Kim Hong-geol proposed an amendment to the Unification Education Support Act so that the Minister of Unification could accurately grasp and reflect the current status of unification education when establishing the basic plan for unification education. Data related to unification education may be requested from the heads of central administrative agencies, local governments, superintendents of education, and related public institutions, and in this case, the heads of the requested institutions are required to comply with the request.


Rep. Kim Hong-geol said, "An accurate grasp of the field of unification education is essential for enhancing the effectiveness of the basic plan for unification education." He said.


On the other hand, a total of 12 members, including Rep. Kim Hong-geol, the representatives of the amendment, participated in the proposal, including Ko Young-in, Kim Min-cheol, Kim Su-heung, Song Jae-ho, Yang Jeong-suk, Yoo Jeong-ju, Lee Gyu-min, Lim Oh-kyung, Cho Seung-rae, Jo Jung-sik, and Han Byeong-do.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