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기 신도시 찬물’ LH직원 투기 의혹, 전방위 전수조사 커진다

문재인 대통령 전수조사 지시 및 지자체·경찰 조사 착수..파장 일파만파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3/04 [10:32]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3기 신도시가 들어서는 광명·시흥에 LH 직원들이 땅 투기를 했다는 의혹이 제기되며 그 파장이 점차 커지고 있다. 이에 정치권에서는 강력한 비판과 전수조사를 실시하겠다고 나섰으며, 해당 지자체와 경찰도 조사에 착수한 상태다.

 

현재 땅 투기 의혹을 받는 LH직원은 현직 13명, 전직 2명 등 총 15명으로, 현직 13명은 모두 직위해제 된 상태다. 이들이 투기를 한 것으로 추정되는 땅은 12필지다.

 

먼저, 문재인 대통령은 “광명·시흥은 물론, 3기 신도시 전체를 대상으로 국토부와 LH, 관계 공공기관의 신규 택지개발 관련 부서 근무자 및 가족 등에 대한 토지거래 전수조사를 빈틈없이 실시하라”고 지시했다.

 

이어 “전수조사는 총리실이 지휘하되, 국토부와 합동으로 충분한 인력을 투입해 한 점 의혹도 남지 않게 강도 높이 조사하라”며 “위법사항이 확인되면 수사 의뢰 등 엄중히 대응하고, 투기 의혹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제도적 대책도 신속히 마련하라”고 주문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문 대통령이 총리실의 공직복무관리관실에게 관련 조사를 맡긴 것에 대해 “총리실 산하 공직기강을 관리하는 팀을 활용할 수 있지만 그것보다 더 확대된 팀을 만들어 아주 발본색원해야 한다”며 “다른 신도시나 개발지역에 유사한 사례가 없는지도 이번에 같이 들여다봐야 한다”고 말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도 페이스북을 통해 “최근 우리 사회의 일련의 불공정 행위 보도를 접하며 안타까움과 화남, 그리고 참담함을 느낀다”며 “확인되는 불공정행위와 시장교란행위 등에 일벌백계 차원에서 무관용으로 엄정 대응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처럼 토지 투기 의혹 논란이 확산되자 해당 지차제인 광명시와 시흥시도 소속 공무원들의 투기 여부에 대한 전수조사에 착수했다.

 

임병탱 시흥시장은 “시 소속 공무원들의 광명·시흥 신도시 예정지구 내 토지 취득 여부를 전수 조사하겠다”며 “토지 매수 현황을 확인하고, 행위 시기와 양태에 따른 위법성 여부를 철저하게 조사한 후 위법 사항이 발견되면 강력히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박승원 광명시장도 “시 소속 공무원들의 해당 신도시 예정지 내 토지 취득 여부를 전수 조사해 투기 등 문제가 드러날 경우 인사 조치를 포함해 강력한 조치에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경찰도 수사에 착수한 상태다. 경기남부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2018년 4월부터 6월까지 LH직원 14명 등이 광명·시흥 신도시 지정 전 해당 지역에서 투기 목적으로 10필지를 100억원 가량에 매입했다는 고발장을 접수하고 수사에 나섰다.

 

한편, LH 장충모 사장 직무대행은 4일 최근 발생한 땅 투기 사전 의혹과 관련해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했다.

 

장 직무대행은 “일부 직원들의 광명·시흥지구 투기의혹으로 국민 여러분께 큰 충격과 실망을 드렸다.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며 “부동산 시장 불안으로 힘든 국민들께 희망을 드려야 할 공공기관임에도 불구하고, 직원들이 공직자로서의 본분을 지키지 못한 데 대한 책임을 전적으로 통감한다”고 사과했다.

 

이어 “정부와 합동으로 3기 신도시 전체에 대한 관련부서 직원 및 가족의 토지거래현황 전수조사를 최대한 신속하게 진행하겠다”며 “국민들께서 한 치의 의구심도 들지 않도록 사실관계 규명에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습다. 만일 위법사항이 확인될 경우 법과 규정에 따라 엄중 조치하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번 사태를 계기로 조직 내부를 대대적이고 강력하게 혁신해 공직기강을 확립하도록 하겠다”며 “다시는 투기 의혹 등으로 국민의 공분을 일으키지 않도록 재발방지 대책을 신속히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lleged speculation of LH employees in the “3rd new city cold water” increases in all-round investigations 
-Reporter Moon Hong-cheol

 

Suspicion that LH employees speculated on the ground in Gwangmyeong and Siheung after the 3rd new town was entered, and the wave is gradually increasing. In response, the political circles have announced that they will conduct a strict criticism and a thorough investigation, and the local government and the police have also initiated the investigation.


Currently, there are a total of 15 LH employees who are suspicious of land speculation, including 13 incumbent and 2 former employees, and all 13 incumbent employees have been placed in positions. It is estimated that there are 12 lots of land that they speculated.


First, President Moon Jae-in instructed to conduct a thorough land transaction survey on workers and families in departments related to new housing development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LH, and related public institutions for the entire 3rd new town, as well as Gwangmyeong and Siheung. did.


“The Prime Minister's Office will conduct the thorough investigation, but jointly with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should invest enough manpower to investigate with high intensity so that no suspicion remains.” Institutional measures to prevent it should also be prepared quickly,” he ordered.


Prime Minister Jeong Sye-gyun said, “You can use a team that manages the public service discipline under the Prime Minister's Office, but you have to make a great step forward by creating a larger team than that.” I have to look into whether there are similar cases in the development area this time.”


Hong Nam-ki, Deputy Prime Minister of Economy and Minister of Strategy and Finance, also posted on Facebook, saying, “I feel sad, angry, and terrible as I recently encountered reports of a series of unfair activities in our society.” We will respond strict with it,” he emphasized.


As the controversy over alleged land speculation spread like this, Gwangmyeong-si and Siheung-si, which are the respective local governments, started a full investigation on whether or not the government officials of the district were speculative.


Siheung Mayor Im Byung-tang said, “We will thoroughly investigate whether public officials belonging to the city have acquired land in the planned district of Gwangmyeong and Siheung new cities.” If so, I will take strong measures.”


Gwangmyeong Mayor Park Seung-won also stressed, "We will thoroughly investigate whether public officials belonging to the city have acquired land in the new city's planned site, and will take strong measures, including personnel measures, if problems such as speculation are revealed."


The police have also begun an investigation. From April to June 2018, the anti-corruption economic crime investigation team of the Gyeonggi Southern Police Agency received a complaint that 14 LH employees and others purchased 10 parcels for speculation purposes in the region before designation as new cities in Gwangmyeong and Siheung for about 10 billion won and began an investigation .


On the other hand, on the 4th, acting acting representative of LH President Choong-mo Jang issued a statement of apology to the public in connection with the recent allegations of land speculation.


“I was shocked and disappointed to the people due to the speculation of some employees in the Gwangmyeong and Siheung districts. I bow my head and apologize.” He apologized, saying, “Even though it is a public institution that should give hope to people who are suffering from the unrest in the real estate market, we are fully aware of the responsibility for the failure of employees to keep their duty as public officials.”


“In cooperation with the government, we will conduct a full survey on the land transaction status of employees and families of related departments for the entire 3rd new city as quickly as possible.” “We will make every effort to find out the facts so that the public does not even have any doubts. All. If any illegal matters are confirmed, we will take strict measures in accordance with the laws and regulations.”


In addition, he said, “With this incident, we will make a major and powerful innovation within the organization to establish the discipline for public office.” “We will quickly implement measures to prevent recurrence so as not to cause public resentment again due to speculation suspicio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