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정산 미리보기 오픈, “올해 신용카드 공제율 대폭 올라간다”

박수영 기자 | 기사입력 2020/10/30 [13:50]

 

▲     © 국세청


브레이크뉴스 박수영 기자=
국세청이 근로자가 올해 연말정산 세액을 사전에 알아볼 수 있는 ‘연말정산 미리보기’ 서비스를 30일 개통했다.

 

9월까지 신용카드 등 사용내역이 사전에 제공돼 추가 사용(예정)금액을 입력하면 예상세액을 미리 계산할 수 있다. 또한, 항목별 절세도움말(Tip)과 함께 최근 3년간의 신고내역·세부담 증감 추이와 실제 세부담율 자료를 제공받을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신용카드 소득공제율이 대폭 확대되고, 공제 한도액도 상향된 만큼 신용카드 사용금액을 미리 확인해 본인에게 맞는 절세전략을 세워보라고 국세청은 조언했다.

 

일례로, 총급여 4000만 원 근로자가 매월 100만 원씩 신용카드를 사용한 경우(전액 일반 사용분) 올해 귀속 신용카드 소득공제금액은 160만 원으로 작년 귀속에 비해 130만 원 증가한다.

 

또한, 이 직장인의 신용카드 사용액이 월 200만 원씩 2400만 원을 사용했을 경우, 올해 카드 공제액은 330만원(한도)으로 전년 210만원보다 120만원 늘어난다. 신용카드 소득공제는 연간 최저 사용금액(총급여액의 25%)을 초과해 사용한 경우에만 가능하다.

 

아울러 중소기업 종업원의 주거 안정을 지원하기 위해 ‘조세특례제한법 시행령’ 제2조에 따른 중소기업 종업원이 주택의 구입·임차자금을 저리 또는 무상으로 대여 받음으로써 얻는 이익은 연간 근로소득에서 제외됐다.

 

또한, 배우자 출산휴가 급여는 비과세 근로소득에 해당돼 총급여액에 포함되지 않게 됐으며, 벤처기업 소속 임·직원의 스톡옵션 행사 이익에 대한 비과세 한도가 2000만원에서 3000만원으로 확대됐다.

 

이 외에도 △창작·예술 △스포츠 △도서관·사적지 및 유사 여가관련 서비스업 등 임금수준이 낮고 인력부족율이 높은 서비스산업 업종*에 근무하는 근로자의 경우에도 중소기업 취업자 소득세 감면을 적용받을 수 있다.

 

중소기업에 취업한 청년, 60세 이상자, 장애인 등은 연간 150만 원 한도로 3년간 소득세 70%(청년은 5년간 90%)가 감면된다.

 

국세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간소화자료 수집 확대를 통해 근로자가 직접 서류를 발급받는 불편을 최소화, 손쉽게 연말정산을 이행할 수 있도록 납세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

 

On the 30th, the National Tax Service opened a “year-end settlement preview” service that allows workers to check the year-end settlement tax amount in advance.

 

Until September, the usage details such as credit cards are provided in advance, so you can calculate the estimated tax amount in advance by entering the additional usage (planned) amount. In addition, taxation tips for each item are provided, along with report details and tax burden increase/decrease trends over the past three years and actual detailed burden rate data.

 

In particular, as the credit card income deduction rate has increased significantly this year and the deduction limit has been raised, the National Tax Service advised to check the amount of credit card use in advance and establish a tax saving strategy that suits you.

 

For example, if a worker with a total salary of 40 million won uses a credit card for 1 million won per month (for general use), the credit card deduction amount for this year is 1.6 million won, an increase of 1.3 million won compared to last year.

 

In addition, if the employee's credit card use amount was 2 million won per month, 24 million won, the credit card deductible this year is 3.3 million won (the limit), which is 1.2 million won higher than the previous year's 2.1 million won. Credit card deductions are only possible if the annual minimum usage amount (25% of total salary) is exceeded.

 

In addition, in order to support the stability of the housing of small and medium-sized employees, the profits obtained from small and medium-sized employees of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 employees receiving housing purchases and rental funds at low or free loans pursuant to Article 2 of the Enforcement Decree of the Restriction of Special Taxation Act were excluded from annual earned income.

 

In addition, spouse maternity leave is not taxable as earned income, so it is not included in the gross benefit amount, and the tax-free limit on profits from exercising stock options of executives and employees of venture companies has been expanded from 20 million won to 30 million won.

 

In addition, workers who work in service industries* with low wages and high manpower shortage rates, such as △creative arts, △sports, △library, historical sites, and similar leisure-related service industries, may also be eligible for a reduction in income tax for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Young people who are employed by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those aged 60 or older, and the disabled are exempted from 70% of income tax for 3 years (90% for 5 years) to a limit of 1.5 million won per year.

 

An official from the National Tax Service said, "We will continue to improve the tax payment service so that workers can easily perform year-end settlement by minimizing the inconvenience of receiving documents directly by expanding the collection of simplified dat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