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 김민주·크리샤 츄 측, “루머-성희롱에 정신적 피해..법적 조치”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02/19 [15:37]

▲ 아이즈원 김민주·크리샤 츄 측, 악플러와 전쟁 선포 <사진출처=브레이크뉴스DB, 얼반웍스이엔티>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아이즈원 김민주, 크리샤 츄, KCM, 최수한, 이초아 등이 소속된 얼반웍스이엔티가 악플러들과의 전쟁을 선포했다.

 

얼반웍스이엔티는 지난 18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최근 온/오프라인 상에서 저희 소속 아티스트들을 향한 일부 네티즌들의 허위사실 유포 및 각종 왜곡된 루머와 성희롱 등으로 인해 해당 아티스트들은 물론, 주변의 가족까지도 이로 인한 정신적 피해를 받고 있는 상황이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에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들의 기본적인 인권을 보호하기 위해 향후 악의적인 의도로 근거 없는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분들에게 합의 없는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또 “이를 위해 저희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실추 시키는 허위사실 유포, 악성 게시물 게재, 인신공격 및 각종 성희롱 또는 악성 댓글 등에 대해 적극적인 모니터링과 자료 수집을 이어갈 것이며 아울러 이 같은 행위나 사례를 발견했을 시 제보를 부탁드리고자 한다”고 알렸다.

 

-다음은 얼반웍스이엔티 측 공식입장 전문.
 
[소속 아티스트 권익 보호 관련 공지]

 

안녕하세요. 얼반웍스입니다.

 

먼저 저희 소속 아티스트들을 사랑해주시는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드립니다.

 

최근 온/오프라인 상에서 저희 소속 아티스트들을 향한 일부 네티즌들의 허위사실 유포 및 각종 왜곡된 루머와 성희롱 등으로 인해 해당 아티스트들은 물론 주변의 가족까지도 이로 인한 정신적 피해를 받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에 저희 얼반웍스는 소속 아티스트들의 기본적인 인권을 보호하기 위하여 향후 악의적인 의도로 근거 없는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분들에게 합의 없는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을 말씀드리는 바입니다.

 

이를 위해 당사는 저희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실추 시키는 허위사실 유포, 악성 게시물 게재, 인신공격 및 각종 성희롱 또는 악성 댓글 등에 대하여 적극적인 모니터링과 자료 수집을 이어갈 것이며 아울러 이 같은 행위나 사례를 발견했을 시 저희 #얼반웍스로 팬 여러분들의 제보를 부탁드리고자 합니다.

 

항상 저희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많은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리며, 계속해서 따뜻한 격려와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