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추미애, 검찰개혁 적임자” 국회에 인사청문 요청

국회, 12월30일까지 청문 절차 마쳐야

김기홍 기자 | 기사입력 2019/12/12 [15:35]

▲ 추미애 법무부 장관 후보자.     ©김상문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국회에 추미애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을 요청했다.

문 대통령은 전날 국회에 보낸 인사청문 요청안에서 "국민들이 희망하는 법무·검찰개혁을 이루고, 소외된 계층과 국민 인권을 보호하며 공정과 정의에 부합하는 법치주의를 확립해야 할 법무부 장관의 역할을 수행할 적임자"라고 강조했다.

이어 "판사로 재직하면서도 소신을 굽히지 않고 소외된 사람들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노력했고 인권과 정의, 민주주의에 대한 굳은 소신과 기개를 보여줬다"며 "군부 정권하에서 평범한 서적을 불온서적으로 단속하기 위해 청구된 압수수색영장을 기각한 일화, 대학생 시국사건과 관련해 무분별하게 청구된 구속영장을 기각한 일화" 등을 꼽았다.

또 "판사 출신 정치인으로서 법률적 전문성을 바탕으로 의정활동 중 견제와 균형이 작동하는 검찰개혁을 이루기 위해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 검·경 수사권 조정 필요성을 여러 차례 강조하는 등 검찰개혁에 대해 관심과 노력을 꾸준히 기울여 왔다"고 덧붙였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