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두언 전 의원, 산에서 숨진 채 발견..평소 우울증 앓아

측근 "과거에도 우울증에 따른 자살을 시도한 바 있다"

황인욱 기자 | 기사입력 2019/07/16 [16:59]

▲ 정두언 전 새누리당 의원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황인욱 기자= 정두언 전 새누리당 의원이 16일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이날 "정 전 의원이 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전했다.

 

경찰에 따르면 정 전 의원에 대한 신고가 들어온 건 이날 오후 3시 58분 경이다. 정 전 의원의 부인은 정 전 의원이 자택에 유서를 쓰고 나갔다며 경찰에 수사를 요청했다.

 

이에 경찰은 드론과 구조견 등을 투입해 4시 25분께 인근 야산에서 숨져 있는 정 전 의원을 발견했다. 경찰은 현재 정확한 사망 경위 등을 파악하고 있다.

 

17·18·19대 국회의원을 지낸 정 전 의원은 최근까지도 라디오에 출연해 현안에 대해 자신의 견해를 밝히는 등 활발히 활동해오던 와중에 전해진 사망 소식이라 더욱 충격을 주고 있다.

 

한편, 정 전 의원 측근에 따르면 정 전 의원은 평소 우울증을 앓아 왔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 측근은 과거, 수감생활 중에도 우울증을 극복하기 위해 성경을 읽거나 찬송가를 부르는 등 종교생활에 심취했었다고 말했다. 이 측근은 이같이 정 전 의원의 우울증 상태를 설명하면서 최근 심한 우울증 증세(중증)로 자살을 시도했다가 실패한 적이 있었다고 덧붙였다. bfrogdgc@gmail.com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전화 ☎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 129, 생명의 전화 ☎ 1588-9191, 청소년 전화 ☎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