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찬미, 슈팅 로맨스 ‘사랑공식 11M’ 여주인공 캐스팅 확정 ‘시선집중’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9/06/25 [17:52]

▲ AOA 찬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AOA 찬미가 UHD 슈팅 로맨스 드라마 ‘사랑공식 11M’ 여주인공으로 캐스팅을 확정지었다.

 

‘사랑공식 11M’는 뜻하지 않은 부상으로 인해 축구에 대한 열정을 접고 평범한 여대생으로 살아가던 지윤과 꽃미남 선배 태오와의 로맨스물. 극 중 찬미는 여주인공 지윤 역으로 캐스팅됐다.
 
찬미가 맡은 지윤은 어린 시절 천재적 슈팅 감각을 지닌 대한민국 최고의 여자 축구선수 재목으로 기대를 한 몸에 받던 소녀였다. 극 중 태오 선배를 만난 후로 축구에 대한 열정과 지식이 폭발하는 인물로 극에서 뛰어난 운동신경과 걸크러쉬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할 예정이다.

 

한편, 찬미는 웹드라마 ‘얘네들 머니?’에서 주인공 금혜라 역으로 첫 연기에 도전해 강렬한 인상을 남겼으며, KBS2 ‘아버지가 이상해’, JTBC ‘SKY 캐슬’에서도 카메오로 출연하는 등 통통튀는 매력을 선보인 바 있다.

 

다양한 드라마에서 존재감을 드러내온 찬미가 ‘사랑공식 11M’에서는 지윤 역을 어떻게 소화해 낼지 귀추가 주목된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