록커 록산, 정규앨범 ‘호모 로쿠스(Homo Rockus)’ 출시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19/06/25 [15:35]

 

▲ 록커 록산의 정규앨범 ‘호모 로쿠스(Homo Rockus)' (C) 배종태 기자

 

다재다능한 부산의 록커 록산(Rocksan)은 오는 26일 정규앨범 ‘호모 로쿠스(Homo Rockus)’를 출시한다.

 

록산(Rocksan)이 작사.작곡.편곡 및 노래와 기타연주, 샘플링까지 작업하는 ‘원맨 밴드’ 형식으로 제작한 이번 앨범은 지난 3월 출시한 싱글앨범 ‘왜? 놈 비대?’에 이은 후속작으로 모두 7곡을 발표한다


앨범 명인 호모 로쿠스(Homo Rockus)는 록음악을 향한 록산(Rocksan)의 관념이 투영된 신조어로 ‘록을 하는 사람’인 록커(Rocker)를 지칭한다. 이번 앨범은 록산이 새롭게 정립하려는 장르인 ‘레트로 인더스트리얼(Retro Industrial)’의 정수들이 담겼다.

 

'레트로 인더스트리얼’이란 마릴린 맨슨, 람슈타인, 나인 인치 네일, 롭 좀비 등의 아티스트나 밴드가 구축해놓은 ‘인더스트리얼’이란 장르에 한국적인 정서가 대입된 것을 말한다.


앨범 첫 번째 넘버인 ‘You’re Mine’은 록산이 새롭게 정립하고자 시도하는 장르인 레트로 인더스트리얼의 기본적인 틀에 가장 근접한 곡이다.

 

‘꼭꼭 씹어라’는 어린 시절 향수를 되새기는 내용으로 이뤄진 곡이다. 레트로 인더스트리얼에 근거한 편곡과 음향에다 한국적인 정서가 보다 많이 투입됐다.


경쾌한 모던록 풍인 ‘뭔데?’는 실연의 아픔을 반복되는 가사에다 담아내고 있다. 사전 모니터링에서 최고 선호도를 나타낸 대중성을 갖춘 곡이다.


록발라드인 ‘자연을 짓밟은 이들은 아직도’는 전작 ‘왜? 놈 비대?’에 이어 시사성이 매우 강한 곡이다. 시대적인 아픔을 처절하게 표현하려는 흔적이 엿보인다.

 

‘베를렌과 랭보’는 레트로 인더스트리얼에 모던록 풍이 가미된 곡으로 사랑의 명제에 관해 서술하고 있다. 레트로 인더스트리얼의 슬로우 버전인 ‘이 소중한 너를’은 실연의 고통을 강렬한 사운드로 표현해내고 있다. 'Love & Life’은 록산(Rocksan)의 자전적인 얘기가 담긴 헤비메틀 곡이다.

 

록산(Rocksan)은 ‘호모 로쿠스(Homo Rockus)’ 출시 이후 후속곡 작업과 함께 크고 작은 공연 및 방송 출연 등 보다 활발한 음악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원본 기사 보기:부산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