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점주들 만나 ‘클라우드 생맥주’ 비법 공개

김다이 기자 | 기사입력 2019/04/24 [13:26]

▲ 생맥주품질 세미나 (제공=롯데주류)

 

브레이크뉴스 김다이 기자= 롯데주류가 맥주 성수기를 앞두고 25일 잠실 롯데호텔 지하에 위치한 ‘클라우드 비어스테이션’에서 ‘생맥주 품질관리 세미나(Draft Quality Seminar)’를 진행한다고 24일 밝혔다.
 

롯데주류가 2017년부터 꾸준히 진행하고 있는 ‘생맥주 품질관리 세미나’는 롯데주류의 맥주 전문가들이 생맥주를 판매하고 있는 업소 점주들을 만나 생맥주의 신선하고 풍부한 맛을 극대화 할 수 있는 다양한 노하우들을 전달하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생맥주와 관련된 폭넓은 이론 교육뿐만 아니라 참가자들이 직접 장비를 세척하고 생맥주를 따라 보는 등 실습 교육까지 병행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예비 창업자들까지 참가 대상자를 확대하고 매출이 우수한 매장의 성공 노하우를 공유하는 내용을 추가했다.


교육에 긴 시간을 할애하기 어려운 업주들의 상황을 고려해 롯데주류 직원들이 전국 각지의 약 10여개 주요 상권을 순차적으로 방문하고 매장 영업 외 시간을 활용해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롯데주류는 교육 이후에도 지속적인 현장 모니터링을 통해 생맥주 관리 우수 매장을 선정해 ‘클라우드 마스터’ 매장으로 인증하고 있다.


소비자들은 ‘클라우드 마스터’ 인증패를 통해 생맥주의 품질을 철저하게 관리하고 있는 매장을 눈으로 직접 확인하고 선택할 수 있다. 현재까지 전국 약 400여개 매장이 ‘클라우드 마스터’로 인증 받았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국내 대형 맥주 제조사들 중 생맥주 품질 관리 관련 교육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는 곳은 롯데주류가 유일하다”며 “클라우드 생맥주 판매 업주들은 물론 타사 생맥주를 판매하고 있는 업주들도 누구나 세미나에 참가 할 수 있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