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홍준표, 보수를 양아치로 전락시킨 장본인..떠나달라”

“탄핵 이후 보수가 망가진 결정적 원인”

황인욱 기자 | 기사입력 2018/11/07 [13:27]

▲ 하태경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이 7일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를 비판했다.     © '하태경의 라디오하하' 계정 캡쳐


브레이크뉴스 황인욱 기자= 하태경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이 7일 “대한민국 보수를 양아치 수준으로 전락시킨 장본인이 바로 홍준표다”고 비난했다.

 

하 최고위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홍준표 “박근혜 탄핵은 흘러가버린 역사…소모적 논쟁 그만”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링크하고 “홍 전 대표는 이제 보수를 떠나달라”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보수는 탄핵 이후 혁신하고 전열재정비할 시간이 있었다. 그 키를 홍 전 대표가 쥐고 있었다”며 “탄핵 이후 보수가 망가진 결정적 원인은 홍 전 대표 때문이라는 사실을 아직도 모르냐”고 주장했다.

 

이어 “홍 전 대표는 개혁해야 할 시간에 보수를 더 망쳐버렸다”며 “보수에게서 품격이란 단어를 완전히 빼앗아 간 분이다”고 비판했다.

 

나아가 “박 전 대통령이 국민에 의해 탄핵되었다면 홍 전 대표는 보수의 이름으로 탄핵돼야 할 사람이다”며 “보수 혁신과 인적 청산은 보수 분열이 아니라 보수가 더 크게 태어나는 과정의 성장통이다”고 강조했다.

 

bfrogdgc@gmail.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