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일본·동남아 노선 땡처리 특가 항공권 大방출

최애리 기자 | 기사입력 2018/06/13 [16:27]

 

브레이크뉴스 최애리 기자= 에어서울이 일본과 동남아 노선의 ‘땡처리 항공권’을 대 방출한다.

 

성수기를 피해 일찍 휴가를 떠나는 ‘얼리 바캉스족’을 겨냥한 이번 땡처리 특가전은 에어서울의 일본 단독 노선과 캄보디아 씨엠립 노선의 탑승 기간이 임박한 항공편을 대상으로 한다. 탑승 기간은 오는 15일부터 7월 31일까지다.

 

항공 운임은 편도 기준 일본은 9150원부터로 1만 원도 안 되는 가격이며, 씨엠립은 11만원부터이다.

 

유류할증료 및 제세공과금을 포함한 가격은 일본 편도 총액 4만8950원, 왕복 총액 6만9900원부터로, 땡처리 항공권인 만큼 파격적인 할인가에 판매한다. 씨엠립 역시 편도 총액 15만9500원, 왕복 총액 32만3200원부터로 기존 운임보다 대폭 인하한 가격에 판매한다.

 

땡처리 특가전은 에어서울 홈페이지 회원 한정으로 오는 22일까지 실시하며, 선착순 판매로 조기 소진될 수 있다.
 

break9874@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