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솔산 화암사 13년째 사랑의 손길...매주 수-토 어르신 무료급식

유기농 식단으로 구성, 65세 이상 무료 점심제공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18/02/13 [16:39]

 

▲ 13년째 이어온 사랑의 손길 무료 급식 봉사     © 김정환 기자

 

대전 서구 변동에 위치한 도솔산 화암사에서는 13년째 매주 수요일과 토요일에 어르신을 위한 무료급식 봉사(경로식당)를 운영해 오고 있다. 2005년 시작된 무료급식 봉사는 화학조미료를 쓰지 않은 유기농 식단으로 구성, 65세 이상 어르신들께 무료로 점심을 제공하고 있다.
  
화암사 혜광 스님은 “무료급식을 위해 노력해주신 자원봉사자들께 감사하다”라며, “앞으로 더 많은 어르신께 질 좋은 점심을 대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화암사에서는 무료급식 외에도 매주 일요일 한방무료진료를 시행하며, 매년 저소득층에게 쌀, 김장, 연탄, 떡국 떡 등을 주민센터에 후원하고 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