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 시즌2’ 추자현-우효광 부부, 뜻깊은 선행..의정부서 봉사 활동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8/02/12 [01:02]

▲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추자현-우효광 부부 <사진출처=SBS>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추우부부가 뜻 깊은 선행에 나선다.

 

12일 밤 10시 45분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봉사 활동을 떠난 추우부부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추자현-우효광 부부는 봉사 활동을 위해 이른 아침부터 의정부에 위치한 한 영아원으로 향했다. 아기를 좋아하는 우효광은 들뜬 모습이었다.

 

그는 ‘맘마’ 등 아이들의 언어를 배워 손바닥에 적으며 아이들을 만날 준비를 했다. 의정부로 향하던 우효광은 “빈손으로 가지 말자”라고 제안한 뒤 추자현에게 “추우니까 차 안에 있으라”며 나홀로 마트 쇼핑을 자처했다.

 

마트에 들어간 우효광이 직행한 곳은 정육코너. 우효광은 애용하는 번역기 어플을 켜서 사장님에게 “나는 한우를 좋아한다”, “불고기”를 적어 보이며 아이들을 위한 고기 반찬을 구매했다.

 

마트 쇼핑이 순조롭게 진행되던 그때, 한동안 골똘히 생각하던 우효광은 “신선한 거 딴기”라며 정육 코너에서 또 무언가를 주문했다. 하지만 마트 직원은 우효광의 말을 알아듣지 못하고 눈만 껌뻑 일 뿐이었다.

 

이어 우효광이 “싱쿨라(수고하십니다)“라고 하자 직원에게 감사를 표하자 직원은 “콜라는 저쪽에 있다”며 엉뚱한 대답을 내놓아 쇼핑은 난항에 부딪히고 마는데.

 

한편, 이날 ‘너는 내 운명’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중계로 평소보다 25분 앞당긴 밤 10시 45분부터 방송 예정이다.

 

과연 우효광이 마트 쇼핑을 무사히 끝낼 수 있을지, 우효광의 나 홀로 마트 쇼핑 현장은 12일 밤 10시 45분에 방송되는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

 

dj3290@naver.com

 

광고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