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2차 임원 인사..이홍렬 신임 사장 등 총 170명 승진

안지혜 기자 | 기사입력 2018/01/10 [15:31]

 

 

브레이크뉴스 안지혜 기자= 롯데그룹이 10일 2018년도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이날 오후 롯데그룹측이 발표한 2차 정기임원 인사에 따르면 이홍열 롯데정밀화학 대표이사가 사장으로 승진했다. 1983년 호남석유화학으로 입사한 이 대표는 대산MMA 대표이사 등을 거쳐 2017년 롯데정밀화학 대표이사로 선임됐으며, 조직의 안정화와 성과 창출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다.

 

김용수 롯데제과 사장은 롯데중앙연구소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롯데푸드 대표에 이어 롯데제과 대표를 역임했으며, 롯데제과의 글로벌 성장과 수익성 확보라는 두 가지 목표를 모두 달성한 것으로 평가 받았다.

 

롯데제과의 신임 대표이사로는 민명기 건과영업본부장이 부사장 승진과 함께 내정됐다. 민 대표이사 내정자는 1985년 롯데제과 입사 후 건과 분야의 전문가로 일했으며, 2008년부터 4년간은 롯데제과 인도 법인을 이끌기도 했다. 김 전임대표의 뒤를 이어 롯데제과의 글로벌 사업에 한층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인다.

 

이광영 롯데자산개발 대표이사는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2017년 롯데자산개발 대표로 선임된 이 부사장은 롯데월드몰 구성의 첫 그림부터 마지막까지 완성한 쇼핑몰 관련 전문가로서, 지금은 해외 복합단지 개발에 앞장서고 있다.

 

또한 롯데지알에스는 남익우 롯데지주 가치경영1팀장을 대표이사로 내정했다. 남 대표이사 내정자는 롯데지알에스의 마케팅, 영업 및 경영지원부문장을 수행하다가 2012년 그룹으로 자리를 옮겨 롯데 식품계열사의 경영지원 관련 업무를 맡아왔다.

 

김경호 롯데닷컴은 EC영업본부장은 전무로 승진하며 대표이사로 내정됐다. 김 대표이사 내정자는 1994년 대홍기획으로 입사한 후 롯데닷컴 설립부터 지금까지 전략, 마케팅, EC 등 주요 업무를 두루 수행해왔다.

 

이와 함께 3명의 여성임원이 신임 및 승진됐다. 최진아 롯데제과 글로벌마케팀장, 송종은 롯데지알에스 햄버거판촉팀장이 새롭게 임원이 됐다. 롯데제과의 벨기에 길리안 법인장인 미에케 칼레바우트 상무보는 프리미엄 브랜드 인지도를 향상시킨 공을 인정받아 상무로 승진했다.

 

이로써 10일, 총 28개사의 이사회가 진행됐으며 이에 따라 170여 명이 신임 및 승진됐다. 이 중 여성임원은 12명으로, 롯데그룹의 여성임원 수는 28명에 도달하게 됐다.


▣ 2018년 2차  정기임원 인사 명단

 

■ 대표이사 및 단위조직장 승진
롯데정밀화학㈜ 대표이사 사장 이홍열
롯데제과㈜ 대표이사 내정 부사장 민명기
롯데자산개발㈜ 대표이사 부사장 이광영
롯데지알에스㈜ 대표이사 내정 전무 남익우
㈜롯데닷컴 대표이사 내정 전무 김경호

 

■ 대표이사 및 단위조직장 보임
롯데중앙연구소 연구소장 사장 김용수

 

■ 승진


[롯데지알에스]
상무 김대현
상무보B 강형희, 송종은

 

[롯데제과]
상무 조정훈, 정연강, 손정식, Mieke Callebaut
상무보A 김현덕, 박경섭, 최성철
상무보B 김대원, 황성욱, 이정훈, 박균열, 최진아

 

[롯데중앙연구소]
상무보A 전진경
상무보B 최정민

 

[롯데정밀화학]
전무 정경문
상무보A 강상호, 주우현
상무보B 박병진, 김상원, 고국환

 

[롯데비피화학]
상무 정동환

 

[롯데첨단소재]
상무 최영호, 이동주, 박진현
상무보A 김대중
상무보B 최철우, 박강열, 김민우

 

[롯데렌탈]
전무 이훈기
상무보A 최창희, 남승현
상무보B 허  균, 이준규, 김경봉

 

[이비카드]
상무보A 정진환

 

[롯데자산개발]
상무 오일근
상무보A 김건하
상무보B 김태성, 심영우

 

[롯데닷컴]
상무보A 윤상선
상무보B 박광석, 이재훈

 

[캐논코리아비즈니스솔루션]
상무 최세환
상무보A 하순철
상무보B 이세철

 

[롯데미래전략연구소]
상무 신광철


break9874@naver.com

 

광고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