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뛰어난 입지 ‘다산자이 아이비플레이스’ 9월 분양

정민우 기자 | 기사입력 2017/08/11 [10:32]

▲ GS건설, 다산자이 아이비플레이 조감도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GS건설이 오는 9월 경기 남양주 다산신도시 다산진건지구 주상-1블록에 ‘다산자이 아이비플레이스’를 분양할 예정이다.
 
다산자이 아이비플레이스 아파트 규모는 지하 3층~지상 40층, 7개동, 전용면적 84~110㎡, 총 967가구로 구성되며, 오피스텔은 지하 1층~지상 28층, 1개동, 전용면적 22~52㎡, 총 270실이다.

 

다산자이 아이비플레이스는 다산진건지구 내 마지막 민간분양 단지로 지역 최고 높이인 40층 주상복합단지라는 점과 입지적 장점, 여기에 자이 브랜드 프리미엄까지 더해져 랜드마크 단지로 수요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을 전망이다.

 

다산자이 아이비플레이스가 들어설 다산신도시는 다산진건지구와 다산지금지구를 통틀어 4749k㎡의 면적에 3만여가구의 주택이 공급되며, 수용인구는 8만6000여명에 달한다. 다산신도시는 수도권 택지지구 중에서도 사통팔달 교통이 편리해 강남은 물론 서울 곳곳으로의 접근성이 좋아 분양하는 단지마다 흥행을 기록하고 있다.

 

다산자이 아이비플레이스는 단지 바로 앞에 8호선 다산역(별내선, 가칭)이 들어서며 중심상업지구와 인접해 있어 다산신도시에서도 가장 뛰어난 입지를 자랑한다.

 

서울 지하철 8호선 연장선인 별내선이 2022년 완공될 경우 다산역을 통해 잠실역까지 30분대에 접근이 가능해 강남생활권을 편리하게 누릴 수 있다. 도농역을 통해 경의중앙선을 이용할 수 있으며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강변북로, 북부간선도로를 통해 서울∙경기 서부권까지 이동이 편리하다. 최근 개통한 구리-포천 고속도로를 통해 경기 동북부로의 연결성도 좋아졌다.

 

또한, 국토교통부는 지난 7월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노선(인천 송도-경기 남양주)을 계획하고 있다고 발표, 향후 개통이 될 경우 남양주에서 서울역이나 신도림, 부평, 송도까지 한 번에 이동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다산자이 아이비플레이스는 단지 내 주거시설은 물론, 상업시설과 문화가 함께 어우러지는 복합 건축물로 지어지며 단지 앞에 위치한 7만1300㎡의 중심 상업지와 연결돼 입주민들은 여유롭고 편리한 생활을 누릴 수 있다.

 

이 외에도 단지는 롯데백화점 구리점, 한양대학교 구리병원, 이마트, 롯데마트 등 상업시설이 가깝고 남양주시청2청사, 남양주체육문화센터 등 생활편의시설도 인접해 있다. 다산신도시 내 ‘현대 프리미엄 아울렛’이 조성될 예정이라 생활 편의시설은 더욱 확충 될 것으로 보인다.

 

다산자이 아이비플레이스는 강과 산을 누릴 수 있는 최고의 자연친화 주거공간으로도 손꼽힌다. 단지 인근으로 왕숙천이 흐르고 있으며 약 10만여㎡의 수변 생태공원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단지 내에 Roof Garden(옥상정원)도 들어서며 황금산과 문영산이 위치해 있어 뛰어난 조망 및 쾌적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다.

 

아울러 GS건설의 자이 브랜드 아파트인 만큼 차별화된 특화설계를 선보일 계획이다. 전 세대 남향 위주의 배치를 했으며 3면 발코니 설계를 통해 실 사용면적을 더욱 넓혔다. 4베이 4~5룸 판상형 위주의 평면 구조를 통해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 했다.

 

오피스텔 최상층에는 커뮤니티시설이 자이안센터와 스카이라운지가 들어서며 1인·SOHO(소규모 가택 사무실)·신혼가구 등 선호에 따른 면적 구성으로 스튜디오형과 1.5룸형, 2룸형으로 설계된다.

 

김정훈 GS건설 다산자이 아이비플레이스 분양소장은 “다산신도시 내에서도 최고 입지에 들어서는 브랜드 대단지 아파트인 만큼 지역민들의 관심이 뜨겁다”며 “고객의 기대가 큰 만큼 만족하실 수 있는 최적의 상품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다산자이 아이비플레이스 견본주택은 경기도 남양주시 가운동 250번지에 마련되며, 9월 중 오픈 할 예정이다. 입주는 2021년 상반기 예정이다.


break9874@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