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둥지탈출’, 첫 방송부터 최고 시청률 5% 돌파..진화된 가족예능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7/07/17 [04:01]
▲ tvN ‘둥지탈출’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tvN ‘둥지탈출’이 한 걸음 진화된 가족예능을 선보이며 첫 방송부터 최고 시청률이 5%를 돌파했다.

 

tvN 오늘부터 독립 ‘둥지탈출’이 지난 15일 저녁 7시 40분 첫 방송했다. ‘둥지탈출’ 첫방송은 ‘진화된 가족예능’이라는 호평을 받으며 케이블, IPTV, 위성을 포함한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에서 평균 4.1%,  최고 5%를 기록하고 케이블과 종편을 포함한 순위에서 동시간대 1위에 등극했다.

 

tvN 채널의 타깃 시청층인 남녀 20대~40대 시청률은 평균 2.4%, 최고 2.9%을 기록, 타깃시청률도 케이블과 종편을 포함해 동시간대 1위에 올랐다. 방송 내내 주요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는 ‘둥지탈출’, ‘박상원’, ‘기동민’, ‘최유성’, ‘기대명’ 등 출연자들의 이름이 상위권에 랭크되며 뜨거운 관심을 불러 일으켰다.

 

첫 방송에서는 박상원, 박미선, 강주은, 이종원, 김혜선, 국회의원 기동민 등 부모들과 함께, 생애 첫 독립을 경험하게 된 이들의 자녀 6인 박지윤, 이유리, 최유성, 이성준, 최원석, 기대명이 소개됐다.

 

부모의 품을 벗어나 둥지탈출을 선언한 6명의 청춘들은 낯선 땅 네팔에서 독립생활을 시작했다. 이들의 좌충우돌 생애 첫 독립일기는 시청자들에게 풋풋함과 신선한 웃음을 안겼다.

 

엄마 박미선에 따르면 “아빠를 닮아 낯을 가린다”는 딸 이유리, 아빠 기동민이 “뭐든 딱 안 죽을 만큼만 한다”고 생각하는 아들 기대명, 아빠 이종원이 “자기가 다 컸다고 생각한다”고 소개한 막내 이성준 등 개성 강한 청춘들이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또 배우 박상원을 딸 바보로 만든 예쁜 딸 박지윤, 아빠 최민수의 카리스마를 쏙 빼 닮은 최유성, 엄마 김혜선의 걱정보다 훨씬 믿음직스러운 아들 최원석도 통통 튀는 매력을 뽐냈다.

 

청년독립단의 여행 목적지는 네팔 포카라의 품디붐디 마을. 제작진은 아이들에게 최소한의 경비만 지급해주고, 이들의 자립사회에 개입하지 않는다는 원칙을 전했다. 늦은 밤이 되어서야 네팔에 도착한 이들은 첫 날 하룻밤 묵을 숙소를 찾는 일부터 쉽지 않았다.

 

몰아치는 비바람과 으슥한 골목 어귀를 뚫고 안락한 보금자리를 찾아낸 일등공신은 김혜선의 아들 최원석이었다. 모두의 걱정과 달리 아늑한 숙소를 찾아낸 원석의 활약에 아이들은 그를 ‘갓원석’이라고 부르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를 지켜본 김혜선은 아들의 대견한 모습을 자랑스러워하면서도 그동안 엄마로서 챙겨주지 못했던 것에 미안해하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의 마음을 찡하게 했다.

 

품디붐디 마을로 향하던 아이들은 택시와 버스 중 교통수단을 선택해야 하는 상황에 놓였다. 버스가 하루에 4대 밖에 오지 않는다는 이야기를 들은 아이들은 택시를 선택했다. 하지만 편안함도 잠시, 길이 험해 더 이상 택시로 가지 못하는 난관에 부딪혔다. 여섯 청춘은 결국 무거운 배낭을 메고 하염없이 산길을 걸었다.

 

택시를 타자고 주장했던 기대명은 친구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하며, 지친 친구들을 뒤에서 밀어주고 특유의 긍정적인 리더십으로 아이들에게 힘을 불어넣어 줬다.

 

힘든 산행 끝에 여섯 명 모두 포기하지 않고 숙소에 도착하자 부모들은 크게 환호했다. 그동안 몰랐던 아이들의 반전모습을 발견한 부모들은 방송 내내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아이들을 지켜보는 부모 출연자들의 리얼한 리액션은 시청자들에게 끊임없는 웃음을 선사했다.

 

방송을 지켜 본 시청자들은 “주말 저녁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기분 좋은 예능”, “신선한 웃음이 있는 가족예능이 탄생했다”, “네팔 포카라의 아름다운 풍경에 힐링됐다”, “여섯 청춘 매력 뿜뿜! 케미가 기대된다”, “부모들의 리얼한 반응에 웃음이 멈추지 않았다”, “가족의 소중함, 일상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었다” 등 다양한 반응을 전했다.

 

드디어 본격 자급자족 독립생활을 시작한 여섯 청들 앞에 어떤 일들이 펼쳐질지 기대를 모으고 있는 tvN ‘둥지탈출’은 매주 토요일 저녁 7시 40분에 만나볼 수 있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