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답출판사, 마인드디톡스코칭 오상민 대표 저술 출간
“마인드 디톡스 15일” ‘다이어트’를 삶 속에서 완전히 제거
 
박정대 기자   기사입력  2015/08/19 [16:11]

▲저자 오상민     ©브레이크뉴스

마인드디톡스코칭 오상민 대표가 저술한 “마인드 디톡스 15일”이 이답출판사에서 출간됐다.

 

출판사측은 “분명 누군가는 성공하는 다이어트를, 왜 나는 번번이 실패하고 마는가? 같은 양을 먹어도 나만 찌고, 같은 거리를 뛰어도 나만 그대로다! 어쩌면 살이 찌고 빠지는 데는 우리가 알지 못하는 이유가 있는 게 아닐까? 오랫동안 심리코칭을 해온 저자는 '나뭇잎이 시드는 건 잎이나 줄기가 아닌 뿌리의 문제'라고 말하며, '우리가 살찌는 이유 역시 결과물인 몸이 아니라 근본 원인인 마음에 있다'고 강조한다. 그러므로 다이어트는 ‘바디’가 아닌 ‘마음’으로 해야 한다는 것“이라면서 ”이 책은 실패만을 반복했던 기존의 다이어트와는 전혀 다른 관점에서, ‘다이어트’를 삶 속에서 완전히 제거하고 ‘영원히 살찌지 않는 바디’를 만들 수 있는 비법을 공개한다. 생생한 사례와 함께 흥미롭게 진행되는 15일 간의 경험은, 그동안 다이어트의 굴레에서 벗어나지 못한 많은 사람들에게 놀라운 결과를 안겨줄 것“이라고 소개했다. 

 

▲ 오상민의 저서    ©브레이크뉴스

이 풀판사는 ”한 통계에 따르면 대한민국 여성의 80% 이상이 다이어트를 경험한 적이 있고, 또 여전히 시도하고 있다고 한다. 그런데 그 사람들 중, 다이어트에 성공하는 사람은 몇 퍼센트나 될까. 안타깝게도 굳게 의지를 다지고 다이어트에 돌입해도 열이면 아홉, 실패하고 만다. 심지어 요요로 전보다 살이 더 찌는 경우도 부지기수다. 도대체 무엇이 문제인 걸까? 다이어트에 좋다는 것만 골라 식단도 짜고, 운동 계획도 빈틈없이 세우는데, 왜 성공하지 못하는 걸까? 요요는 또 왜 오는 걸까? 남들은 다 빠지는데, 왜 나만 도리어 찌는 걸까? 몇 날 며칠을 굶어도 결국 도돌이표마냥 처음으로 돌아간다면, 6개월 치 운동을 끊어 놓고 늘 일주일 만에 포기해버린다면, 냉장고 칸칸마다 뜯지도 않은 각종 다이어트 보조제가 가득하다면, 3년 전에 시작한 다이어트가 아직도 안 끝나고 있다면 식습관, 운동법, 생활 태도가 아니라 ‘마인드’를 진단해봐야 한다. 분명 몸이 아닌 ‘마음’ 어딘가에 문제가 있을 테니“라고 전하면서 ”‘마인드 디톡스’는 여전히 다이어트의 굴레에서 빠져나오지 못한 사람들을 위한 가장 안전하고 완전한, 그리고 완벽한 대안이다. 우리가 살이 찌는 진짜 이유, 그 근원적인 무게를 덜어낼 방법이 이 책 한 권에 담겨 있다“고 소개했다.

 

이 책의 저자이자 마인드디톡스코칭 대표인 오상민 코치는 다이어트를 끝낼 마지막 대안을 제시한다.
 
“살이 찌는 이유는 명확하다. 몸이 필요로 하는 것보다 ‘많이’ 먹어서다. 그렇다면 많이 먹게 되는 이유는 무엇일까? 우리 몸은 영양소가 필요할 때 ‘허기 신호’를 보낸다. 그러나 딱히 영양소를 필요로 하지 않는데 음식이 당길 때가 있다. 일상의 스트레스를 먹을 것으로 푸는 습관, 다이어트의 최대 적이라는 것을 알면서도 좀처럼 끊지 못하는 군것질, 밤만 되면 주체할 수 없이 당기는 자극적인 야식, 눈앞의 모든 음식이 사라질 때까지 멈추지 않고 먹는 습관…… 이 모든 문제의 원인은 단 하나, ‘마음’에서 비롯된다. 마음이 외부의 압력을 받으면 그 스트레스를 덮기 위한 방어기제로 ‘감정적 허기’가 찾아온다. 먹는 것은 다른 사람의 도움 없이 혼자서도 가능하고, 장소의 제약을 받지 않으며, 저렴한 비용으로도 만족을 느낄 수 있기 때문이다. 이때 ‘가짜’ 허기 신호를 ‘배고픔’으로 착각하고 먹게 되면 살이 찌고 만다. 몸이 필요로 해서 먹는 게 아닌,  ‘가짜 허기 신호’에 속아 불필요한 섭취를 하게 되니 살이 찌는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하다. 그런데 만약, ‘가짜 허기 신호’를 보내는 근본적인 이유를 해결할 수 있다면 어떨까? 꼭 필요한 영양소만 섭취하게 된 우리 몸은 자연히 다이어트 자체가 필요하지 않은, ‘살이 찌지 않는 몸’으로 바뀌게 될 것이다.”

 

지은이 오상민은 어떤 작가?

 

주변의 탁월한 사람들 특히 여성들이 '살'에 대한 스트레스 때문에 일과 생활에까지 부정적인 영향을 받는 모습이 안타까워, 지난 20여 년 간 쌓아온 노하우를 이 책에 모두 담아내게 됐다는 저자. 그는 '마인드 디톡스'를 통해 치유와 성장을 돕는 힐러이자 코치, 강사다. 그는 다이어트의 굴레로부터 벗어나고자 하는 수많은 사람들과의 상담과 코칭을 통해, 그들이 '다이어트'로부터 영원히 해방되어 새로운 삶을 찾도록 해주고 있다. 현재 비만치유, 우울증 등 심리상담 및 대인관계 향상, 리더십, 커뮤니케이션 등 역량강화 코칭(500여 시간)과 함께 셀프리더십, 자존감 향상, 스트레스 힐링 등의 강의 활동을 하고 있다. KBS2 〈굿모닝 대한민국〉 ‘우리가족 자신감 UP 프로젝트!’ 고도비만인 ‘힐링 다이어트’ 코치 및 CJ헬로비전 〈목동엄마 따라잡기〉 16회 남편내조 노하우편 ‘주부 자존감 향상’ 코치로 출연했다.

 

- 서강대학교 경영학 석사(MBA) 
- 한국코치협회 인증 코치
- 한국코칭학회 인증 전문코치 1급
- 한경닷컴 커뮤니티 〈마인드 디톡스〉 칼럼니스트
- 前 부산여자대학 마케팅정보과 겸임교수
- 現 마인드디톡스코칭 대표
- 저서 《시크릿 다이어트》외 다수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5/08/19 [16:1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