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중 前대통령 노벨평화상 수상 14주년 기념행사 개최

문흥수 기자 | 기사입력 2014/12/10 [09:10]

 

▲ 김대중 전 대통령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문흥수 기자=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노벨평화상 수상 14주년을 맞는 10일 '제4회 김대중평화학술회의' 등 기념행사가 개최된다.

 

(사)김대중평화센터(이사장 이희호)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오늘 학술회의와 특별강연 등 기념행사가 개최된다고 밝혔다.

 

기념행사는 김대중평화센터, 연세대 김대중도서관, 김대중기념사업회, 김대중노벨평화상기념관이 공동 주관하며 ‘김대중대통령 노벨평화상 수상 14주년 기념행사위원회’를 구성, 정의화 국회의장과 장충식 단국대 이사장을 공동위원장으로 위촉했다.

 

이번 행사는 '학술회의'와 '특별강연 및 만찬' 순으로 진행될 예정으로 오전 9시부터 서울 연세대에 위치한 김대중도서관에서 '한반도의 비핵화와 평화'라는 주제로 학술회의가 열린다.

 

이 회의에서는 게렛 에반스 호주국립대 총장(前외교부장관)의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이춘근 과학기술정책연구원, 한화 북경대학교 교수, 황주호 경희대 교수, 우메바야시 히로시마 나가사키대 교수, 피터헤이즈 노틸러스안보지속가능연구소장, 박윤원 KIST 교수, 정욱식 평화네트워크 대표, 문정인 김대중도서관장, 강태호 한겨레신문 기자 등 국내외 학자들과 전문가들이 참석해 한반도와 동북아의 핵위기 위기, 핵무기 없는 동북아와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옵션 등을 주제로 발제와 토론회를 갖는다.

 

또한 '특별강연 및 만찬'은 이날 오후 6시 여의도 63빌딩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다. 극단 ‘청명’의 난타공연으로 시작되는 이 행사는 공동위원장을 맡은 정의화 국회의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게렛 에반스 총장의 특별강연과 이희호 이사장의 인사말에 이어 국내 불우이웃 시설에 대한 쌀 전달, 단국대 관현악단의 축하공연 순으로 진행된다.

 

아울러 김대중평화센터는 매년 노벨평화상 수상 기념식에서 불우이웃을 위한 시설에 쌀을 전달하고 있다. 올해에는 노벨평화상 상금 이자, 후원자들의 후원금으로 구입한 백미(20Kg) 1500포를 4대 종단 등을 통해 노숙자 쉼터, 독거노인요양원 등 불우시설과 진도 세월호 유가족, 쌍용차 노조 등에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이날 기념행사에는 이희호 여사를 비롯해, 전현직 국회의원, 시민단체, 종교계, 언론계 인사 등 등 국내외 인사 9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kissbreak@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