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에 추가
편집 2015.03.27 [12:01]
전체기사   정치  사회  경제  엔터테인먼트  생활/문화  스포츠  국제  과학/IT  칼럼  동영상  포토  브랜드뉴스  쇼핑



HOME > 사회 > 사회일반
스마트폰 “3000만 사용자 시대 열렸다”
10명 중 6명 스마트폰 사용..신규 가입보다 타기종 구입 경향
 
김보라 기자
[브레이크뉴스=김보라 기자] 국내 스마트폰 가입자 3000만명 시대가 열리면서 국민 10명 가운데 6명이 스마트폰을 사용한다는 통계가 나왔다.
 
통신업계는 지난 21일 “앞서 20일까지 스마트폰 가입자 수는 3300만 명으로 이동통신사별 가입자수는 SK텔레콤 1477만 인, KT 944만 인, LG유플러스 528만 명이다”라고 밝혔다.
 
▲스마트폰 3천만 시대가 열렸다. <사진출처=브레이크뉴스 DB>

 
이달 중순 이동통신 3사의 하루 평균 스마트폰 가입자는 이달 중순 기준으로 1만∼1만5000 여명 정도다.
 
이는 국민의 과반수가 스마트폰을 이용하게 되면서 일반 휴대전화를 사용하다 스마트폰으로 바꾸는 것보다 기존 스마트폰 사용자들이 다른 기종으로 구입하는 경향이 증가한 것이다.
 
이에 국내 LTE 스마트폰 가입자는 지난 17일 기준 937만명으로 전체 스마트폰 가입자의 31.2%를 차지했다.

한편, 스마트폰 가입자가 1000만명을 넘은 것은 지난해 3월 말, 지난해 10월 말에는 스마트폰 가입자가 2000만명을 돌파한 바 있다.
 
f112028@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입력: 2012/08/22 [13:3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삼성전자, 갤럭시노트3 롤리팝 업데이트..“신중한 선택 요망”
정동영, 단숨에 관악을 '야권1위'로 올라서
맥도날드, 3000원 ‘빅맥 맥런치 콤보’ 한정판매 진행
반스, 클래식모델 '오리지널 슬립온' 발매
강화도 캠핑장 화재..5명 사망, 2명 부상
NS홈쇼핑, 상장 빌미 정부에 재승인 압박?
월성1호기재가동 시민반대행진
두산그룹, 주총 앞두고 ‘4세경영’ 우려 목소리
강기정, 與 공무원연금개혁안 “용돈수준” 지적
기자 칼럼&주장
[기자와 관점] 무분별한 연예인 ‘파파라치컷+열애설’, 사생활 보장은?
파파라치컷과 함께 터지는 연예인 열애설은 네티즌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기에 충분하다. 이때 그 화젯거리에만 집중 ... / 이경미 기자
[기자와 관점] 기준금리 1%대 시대..“국민이 살아야 국가가 산다”
한국은행(이하 한은)이 지난 12일 기존 연 2%에서 연 1.75%로 기준금리를 인하하며 기준금리가 사상 첫 1%대를 기 ... / 임국정 기자
[기자와 관점] ‘CCTV 의무화’ 영유아보육법 졸속 상정 그만!
어린이집 CCTV(폐쇄회로 TV) 설치를 의무화하는 내용의 영유아보육법 일부개정안이 지난 3일 국회 본회의를 끝내 ... / 염건주 기자
[기자와 관점] 패블릿에 밀린 태블릿..부활 방법은?
태블릿 PC(Tablet PC)는 부진했고, 패블릿(Phablet)은 성장했다. 현재 스마트 기기 시장 상황이다. 2014년 태블릿 ... / 김영록 기자
문화&인물
[인터뷰]보이프렌드, 자유로움+순수함 갖춘 진정한 ‘한류돌’
대한민국을 넘어 전세계로 뻗어가고 있는 그룹 보이프렌드(영민 광민 민우 현성 정민 동현)가 네 번째 미니앨범 ‘ ... / 박동제 기자
[인터뷰]‘화정’ 이연희, “차승원의 개인적인 팬..정말 큰 영광”
   브레이크뉴스박동제기자=오는4월첫방송을앞둔MBC54주년월화드라마‘화정’에서정명공주역을맡은 ... / 박동제 기자
[인터뷰]‘화정’ 차승원, “자연스러운 광해 캐릭터 만들기 위해 노력 중”
오는 4월 첫 방송을 앞둔 MBC 54주년 월화드라마 ‘화정’ 촬영에 여념이 없는 배우 차승원이 현재 가장 사랑 받는 ... / 박동제 기자
[인터뷰]온주완, ‘믿고 보는 배우’로 거듭난 이 남자!..연기열정까지 ‘활활’
최근 14.8%라는 높은 시청률로 대단원의 막을 내린 SBS 드라마 ‘펀치’를 통해 성공적인 안방극장 컴백을 마친 배 ... / 박동제 기자
[인터뷰]김현주, 여신급 미모에 털털한 성격 ‘반전매력’ 여배우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가족끼리 왜 이래’에서 차씨 집안의 장녀 겸 대오그룹 비서실장 역을 맡아 열연한 배우 ... / 이경미 기자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기사제보자유게시판기사검색
편집국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120-030
편집국 전화 : (02)363-9546 ㅣ 팩스 : (02)363-9547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00093(2005.10.25)
발행인 겸 편집인 : 문일석 / 편집국장 : 문일석(전화 010-2241-6882)/▲광고국장: 방명국(전화 010-2251-9827)ㅣ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ㅣ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11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119@break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