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에 추가
편집 2014.08.21 [15:13]
전체기사   정치  사회  경제  엔터테인먼트  생활/문화  스포츠  국제  과학/IT  칼럼  동영상  포토  브랜드뉴스  쇼핑



HOME > 엔터테인먼트 > 연예일반
렉시 근황 화제, 섹시미 벗고 청순녀 변신 ‘깜짝’
 
최성미 기자
▲ 렉시의 근황사진이 공개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브레이크뉴스] 가수 렉시(35)가 오랜만에 근황을 전했다.
 
렉시는 지난달 15일 자신의 미니홈피에 여러 장의 셀카 사진을 게재하며 안부를 궁금해 하는 팬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사진 속 렉시는 활발한 활동을 펼쳤던 과거와 비교해 몰라보게 청순해진 모습이다. 뿐만 아니라 시간을 거스른 듯 어려진 외모도 시선을 모았다.
 
지난 2003년 ‘애송이’라는 곡으로 큰 인기를 끌었던 그는 당대를 대표하는 섹시 여가수였다. 무대 위에서 뿜어내는 강렬한 카리스마와 퍼포먼스로 화제몰이의 주인공이었던 렉시는  2008년 발매한 4집 ‘더 렉시’를 끝으로 활동을 중단했다.
 
렉시의 근황을 접한 누리꾼들은 “다른 사람인줄 알았다”, “더 예뻐지고 어려진것 같다”, “컴백은 언제하나”, “방부제 드신 모양” 등 관심을 높였다. 

사진=렉시 미니홈피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입력: 2012/03/13 [18:5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박영선 흔드는 강경파 한국정치 혼란주역?
천기 명당, 금정산 고당봉 고모당-용왕굴!
중구난방 홍준표, 막말 준표 다음 막가파?
LG생활건강, 기저귀 ‘마미포코 슈프리미어’..“착용감 최고”
폭우 속 침수된 자동차의 관리요령
대기업 입찰담합 언제까지 솜방망이 처벌!
종두인허원은 왜 잊혀진 존재가 되었을까?
한국 개그콘서트의 소재가 된 만수르 왕자
옛날을 읽으면 미래가 보인다
B/N 기획연재
7·30재보선-⑮ 노장 vs 신예 양자대결 ‘부산 해운대·기장갑’
‘7·30 재보선’이 불과 한 달여 앞으로 다가오면서 여의도 정가 1번지의 움직임이 빨라지고 있다. 6·4 지방선거 ... / 김여진 기자
[대기업 CEO 전격 해부]⑤ 이상철 LG유플러스 부회장
누구나 자신의 분야에서 최고가 되고 싶은 욕망이 있다. 하지만 오로지 자신의 능력만으로 최고의 자리에 오르는 ... / 조희정 기자
[★별 분야 甲]④ 김우빈, 핫한 공룡상..매력男 대세로 ‘우뚝’
다방면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스타들의 잠재된 끼는 무궁무진하다. 연기자, 가수 등 자신의 분야를 벗어 ... / 이민경 기자
연예가 핫 클릭
김준수, 제주도 토스카나호텔 오픈 예정..“꿈이 이뤄진 것 같아”
그룹 JYJ 멤버 김준수가 호텔을 오픈한다. 김준수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21일 “제주도 서귀포시 강 ... / 박동제 기자
씨스타 I SWEAR 티저 영상..싸이판 석양보다 핫한 ‘완벽 실루엣’
걸그룹 씨스타의 신곡 ‘I SWEAR(아이 스웨어)’의 티저영상이 공개됐다. 21일 오전 8시 씨스타 소속사 스타쉽 ... / 이민경 기자
이켠, ‘아이스 버킷 챌린지’ 열풍 일침..“루게릭병 알고들 있나?”
배우 이켠이 전 세계적으로 확산 중인 ‘아이스 버킷 챌린지’ 열풍에 일침을 가했다. 이켠은 21일 자신의 트 ... / 박동제 기자
이영애 신사임당, 9년만에 안방 복귀할까?..‘기대감↑’
배우 이영애가 드라마 ‘신사임당’ 출연을 검토 중이다. 이영애 측 관계자는 20일 “이영애 씨가 드라마 ‘신 ... / 이민경 기자
조인성, ‘아이스 버킷 챌린지’ 동참..얼음물 샤워에도 빛나는 외모
배우 조인성이 ‘아이스 버킷 챌린지’(Ice Bucket Challenge)에 동참해 화제다. 조인성의 소속사 아이오케이 ... / 박동제 기자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기사제보자유게시판기사검색
편집국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5(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7) 우편번호 120-030
편집국 전화 : (02)363-9546 ㅣ 팩스 : (02)363-9547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00093(2005.10.25)
발행인 겸 편집인 : 문일석 / 편집국장 : 이 훈ㅣ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ㅣ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11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119@break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