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신천지예수교회, 성경 요한계시록을 1만여 명이 종합문화예술로 풀어내다!

신천지예수교회 ‘계시록 성취 실상 증거’ 종합문화예술 콘텐츠로 참석자들 박수받아

박정민 칼럼니스트 | 기사입력 2023/11/15 [13:01]

▲ 12일 대구스타디움에서 열린 ‘신천지 12지파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14기 수료식’에 참석한 수료생들이 1만 여명이 카드섹션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11월 12신천지 12지파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14기 수료식에 참석한 이들은 일제히 탄성을 쏟아냈다1만여 명이 연출에 따라 때로는 한 몸처럼, 때로는 파도처럼 표현하는 카드섹션은 가로 100m, 세로 50m 크기의 초대형 TV를 보는 듯했고, 대구스타디움은 수료생과 축하객들의 박수와 환호성으로 가득 메워졌다.

 

카드섹션 단원 1명이 적게는 24장에서 최대 36장의 카드를 들어 올렸다. 카드섹션에서 사용된 총 카드 수는 272432장으로, 한 장 한 장이 모여 오늘날 이뤄진 요한계시록의 예언과 실체를 표현했다.

 

◆ 난제 요한계시록, 1만여 명이 종합문화예술로 풀어내

 

신천지예수교회에 따르면 세 번째로 열린 이번 10만 수료식에서 펼쳐진 계시록 성취 실상 증거’ 카드섹션의 경우 세계에서 유일하게 요한계시록의 예언과 실체를 카드로 표현한 종합문화예술 콘텐츠다.

 

이를 위해 경기장에 미리 도착한 9620명의 단원과 553명의 스태프는 6시간 정도의 막바지 연습에 박차를 가했다약 2달 동안 전국 각 지역에서 연습해온 카드섹션을 실제 현장에서 맞춰 보고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마무리 과정이다.

 

▲ 12일 대구스타디움에서 열린 ‘신천지 12지파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14기 수료식’에 참석한 수료생들이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올해 카드섹션에 참여한 정은국 단원은 지난해 11310만 수료식의 주인공이었다. 그는 작년에 수료한 후, 어떻게 하면 하나님의 일에 도움이 되고 받은 은혜를 갚을 수 있을까 고민하던 중 카드섹션 단원 제의를 받고 참가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연습할 때는 어떤 그림이 나올지 전혀 상상할 수 없었다. 하지만 내가 시온기독교선교센터에서 배웠던 요한계시록의 실상을, 올해는 카드섹션으로 전 세계에 알릴 수 있다고 생각하니 그것만으로도 감동이었다고 덧붙였다.

 

이번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14기 수료식에서 선보인 계시록 성취 실상 증거카드섹션은 총 6막의 주제로 구성됐다. 1막 예수 그리스도의 계시 2막 배도의 사건 3막 구원의 실체, 12지파 144000 5막 만국 소성 흰 무리 창조 6막 하나님 통치 시대이다. 신천지예수교회는 이번 카드섹션의 경우 6000년 만에 이뤄진 전례 없는 요한계시록의 성취 실상을 표현하고 있어 그 의미가 더 크다고 설명했다.

 

카드섹션 시작을 알리는 음악에 맞춰 스태프가 준비 신호를 외치자 약 1만 명의 단원이 펼쳐, 올려라는 구령을 외쳤고, 곧 대구스타디움에 가득 울려 펴졌다. 요한계시록의 성취 내용이 카드 그림으로 이어지다 새 예루살렘 마크와 함께 새 하늘 새 땅 신천지 12지파라는 글씨가 만들어졌고, 이에 수료생들은 감탄을 자아내며 음악에 맞춰 손뼉을 치고 만국기를 흔들었다. 그 가운데 눈물을 보이는 사람도 있었다.

 

15분의 공연이었지만 난이도는 상당하다는 게 신천지예수교회 카드섹션 관계자의 설명이다. 단순히 카드를 펼쳐 올리기만 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가령 켜졌던 촛불이 바람이 휘날리다 꺼지는 모습이나 전 세계 각국 사람들이 차례로 수료복을 입은 모습으로 바뀌는 장면이 그 예이다. 하나의 정지된 장면 안에서도 의미를 살리기 위해 일부분에 동작을 더한 연출은 단원들이 정교하게 움직여야만 표현할 수 있기 때문에 결코 쉽게 볼 퍼포먼스는 아니라는 것이다.

 

▲ 수료생을 포함한 단원들이 카드섹션 리허설을 하고 있는 모습

 

단 몇 시간만의 연습으로 하나 된 조직력 펼쳐

 

특히 이들은 전국 각지에서 그룹별로 개별 연습을 하다가 행사 당일인 12일 처음으로 합을 맞춰 보았다는 사실에 다시 한번 놀랐다.

 

실제로 이들은 처음 본 사이임에도 카드를 들어 올리고 좌우를 살펴 서로의 카드를 봐주면서도 눈이 마주치자 웃으며 응원의 눈빛을 보냈다. 신천지예수교회 교인들의 단합력을 단적으로 체험할 수 있었다.

 

이정원 단원은 쉽지 않은 공연이지만 옆에 앉은 서로가 서로에게 힘을 주면서 이런 초대형 퍼포먼스를 해냈다는 자체가 엄청난 뿌듯함이 있다. 살면서 한 번 해볼까 말까 한 경험 아니냐무엇보다 수료생들이 이 공연을 통해 배웠던 말씀을 다시 떠올리고 수료의 기쁨을 한껏 누렸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실제로 카드섹션을 지켜본 수료생들은 음악과 내레이션에 맞춰 새로운 카드가 펼쳐질 때마다 탄성을 자아냈다. 축하객과 귀빈들은 환호와 박수갈채로 퍼포먼스에 화답했다. 시작부터 마치기까지 좌석에서 일어나 카드섹션 퍼포먼스 내내 핸드폰 카메라로 동영상을 촬영하는 귀빈부터, 카드섹션을 배경으로 인증샷을 남기는 이들도 있었다.

 

카드섹션을 총괄한 장봉기 단장은 이 같은 환호에 감사를 표하면서도 무엇보다 이날의 주인공인 시온기독교선교센터 114기 수료생들을 향한 마음이 크다고 전했다.

 

▲ 114기 108,084명 수료를 표현한 카드섹션 퍼포먼스

 

그는 카드 제작부터 공연까지 모든 과정에 항상 수료생들의 수료를 축하하는 마음을 담았다는 사실을 수료생들이 꼭 알았으면 좋겠다면서 우리 노력을 알아달라는 것이 아니라, 수료생들이 그만큼 축하받아 마땅한 귀한 존재라는 의미라고 진솔한 마음을 표현했다.

 

이어 또 이 수료를 기점으로 앞선 수료생들과 114기 수료생이 말씀 안에서 함께 하나됐다는 점이 너무나 기쁘다면서 신천지예수교회와 시온기독교선교센터에서 가르치는 성경 말씀이 진정한 진리의 말씀이며, 이 말씀은 만국을 소성할 생명력이 있다는 것을 카드섹션 퍼포먼스로 다시금 확인하는 소중한 시간이 됐다면 더 바랄 게 없다고 덧붙였다.

 

2019년 첫 10만 수료식의 수료생이었다는 최소영 단원 역시 각자의 어려운 환경에서 6개월의 수강을 끝까지 인내한 수료생들에게 박수를 쳐 주고 싶다면서 신천지예수교회에 대한 오해와 편견의 벽을 넘고 수료식에 참석한 수료생들에게 선배로서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hincheonji Church of Jesus, over 10,000 people interpret the Bible's Book of Revelation through comprehensive culture and art!

 

Shincheonji Church of Jesus received applause from attendees for its comprehensive cultural and artistic content ‘Evidence of the fulfillment of the Book of Revelation’

 

 

-Park Jeong-min, columnist

 

On the 12th, those who attended the "114th Completion Ceremony of the Zion Christian Mission Center of the 12th Branch of Shincheonji" poured out exclamations in unison.

 

Depending on the direction of 10,000 people, the card section, sometimes expressed like a body and sometimes like a wave, seemed to be watching a super-large TV measuring 100 meters wide and 50 meters long, and Daegu Stadium was filled with applause and cheers from graduates and celebrants.

 

One member of the card section lifted as few as 24 cards to as many as 36 cards. The total number of cards used in the card section was 272,432, each of which gathered to express the prophecy and reality of the Book of Revelation today.

 

 

◆ The Book of Revelation, which is a difficult task, will be solved by more than 10,000 people with comprehensive culture and art

 

According to the Shincheonji Church of Jesus, the card section of the "Evidence of Revelation Achievement" at the third 100,000 completion ceremony is the only comprehensive cultural and artistic content in the world that expresses the prophecy and reality of the Book of Revelation with a card.

 

To this end, 9620 members and 553 staff members who arrived at the stadium in advance accelerated the last six hours of practice. It is a finishing process to match the card sections that have been practicing in various regions of the country for about two months on the spot and increase the level of completion.

 

Member Jung Eun-guk, who participated in this year's card section, was the main character of last year's 113th 100,000 completion ceremony. "After completing last year, I was thinking about how to help God's work and repay the grace I received, and I participated in the card section after receiving an offer," he said.

 

"When I was practicing, I couldn't imagine what kind of picture would come out. However, it was touching to think that I could inform the world of the Revelation that I learned at the Zion Christian Mission Center and this year in a card section."

 

The card section of "Evidence of Accomplishment" presented at the 114th completion ceremony of the Zion Christian Mission Center consisted of a total of six acts. ▲The revelation of Jesus Christ in Act 1 ▲ The event of the second act ▲ The reality of salvation in Act 3, 144,000 ▲ the creation of a white herd in Act 5 ▲ The era of God's rule in Act 6. The Shincheonji Church of Jesus explained that the card section is more meaningful as it expresses the reality of the achievement of the unprecedented Revelation in 6,000 years.

 

About 10,000 members shouted "Open it, raise it" as the staff shouted a ready signal to the music that marked the start of the card section, and soon it rang out at Daegu Stadium. The achievements of the Book of Revelation led to a card picture. Along with the "New Jerusalem Mark," the words "New Sky, New Land, Shincheonji 12th Wave" were created, and the graduates clapped their hands and waved the national flag to the music in admiration. Among them, some showed tears.

 

Although it was a 15-minute performance, the difficulty is considerable, according to an official from the card section of the Shincheonji Church of Jesus. This is because it's not just about spreading the card.

 

For example, the scene where the candles that were lit are blown out when the wind blows or people from all over the world wear their school uniforms one after another. Even within a single still scene, the direction of adding movements to a part to make it more meaningful is by no means an easy performance to watch because the members must move finely to express it.

 

 

◆ With just a few hours of practice, we spread our teamwork as one

 

In particular, they were surprised once again that they practiced individually in groups across the country and for the first time on the 12th, the day of the event.

 

In fact, even though it was their first time seeing each other, they lifted their cards and looked at each other's cards, but smiled and gave them a cheering look when their eyes met. I was able to experience the unity of the members of the Shincheonji Church of Jesus.

 

Member Lee Jung-won said, "It's not an easy performance, but it's very proud that we've achieved such a huge performance by giving each other strength." "Isn't it an experience that I've never experienced before in my life?" he said. "I hope that the graduates will recall the words they learned from this performance and enjoy the joy of completion to the fullest."

 

In fact, the graduates who watched the card section drew exclamations whenever a new card was unfolded to the music and narration. Celebrants and distinguished guests responded to the performance with cheers and applause. From the beginning to the end, some people stood up from the seat and took videos with cell phone cameras throughout the card section performance, to leaving "certification shots" in the background of the card section.

 

Jang Bong-ki, the general manager of the card section, expressed his gratitude for the cheers, but said, above all, he was very excited about the 114th graduates of the Zion Christian Mission Center, the main characters of the day.

 

"I hope the graduates know that every process, from card production to performance, always includes congratulations on the completion of the graduates," he said, expressing his sincere feelings, saying, "It doesn't mean to know our efforts, but it means that the graduates are precious beings that deserve to be celebrated.

 

"I am also very happy that the previous graduates and the 114th graduates were united in the words," he said. "If it was a precious time to reaffirm with a card section performance that the Bible words taught at the Shincheonji Jesus Church and the Zion Christian Mission Center are true words of truth, and that these words have the vitality to burn the whole country, there is nothing more to be desired."

 

Member Choi Soo-young, who was a graduate of the first 100,000 completion ceremony in 2019, also said, "I want to applaud the graduates who persevered until the end of the six-month course in their own difficult environment," adding, "I am truly grateful as a senior to the graduates who crossed the wall of misunderstanding and prejudice against the Shincheonji Church of Jesu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 핑크뮬리 2023/11/28 [00:18] 수정 | 삭제
  • 정말 멋져요!
  • 아메리 2023/11/22 [17:09] 수정 | 삭제
  • 카드섹션 정말 멋지네요!!! 영상으로 보니 더 신기했어요!
  • 하늘무궁화 2023/11/19 [03:46] 수정 | 삭제
  • 와. 와 대단합니다 신천지 만만세
  • 호옹 2023/11/16 [23:48] 수정 | 삭제
  • 정말 정성이 너무나 대단...!
  • 비둘기 2023/11/16 [23:35] 수정 | 삭제
  • 와 저게 카드쌕션이라고!! 대박이네 동영상 있는지 찾아서 봐야겠음 암튼 신천지 질서 있는 모습과 큰 행사규모에 정말 놀람
  • 한이지 2023/11/16 [19:55] 수정 | 삭제
  • 이런 놀라운 퍼포먼스는 여기가 어디든 배워야 할 것 같은데
  • 풀잎사랑 2023/11/16 [09:35] 수정 | 삭제
  • 우와 ~ 대박~
  • 미우새 2023/11/16 [09:27] 수정 | 삭제
  • 뉴스가 전쟁 소식 말고 이런 볼만한 것들을 보여 주면 좋을텐데~
  • 아메리카노 2023/11/16 [07:31] 수정 | 삭제
  • 멋지네요
  • 정찬란 2023/11/15 [23:41] 수정 | 삭제
  • 신천지가 정말 대단하네요
  • 서린 2023/11/15 [22:55] 수정 | 삭제
  • 와, 저런 게 카드 섹션이구나 예술이다
  • 미라 2023/11/15 [22:50] 수정 | 삭제
  • 와 수료생들이 카드셕션을? 대단하다
  • 콩순이 2023/11/15 [22:16] 수정 | 삭제
  • 왜 이런 것은 방송을 안 하는지 그것도 궁금합니다.
  • 소나무 2023/11/15 [22:13] 수정 | 삭제
  • 저는 유트로 카드섹션을 매일 보네요.ㅋㅋㅋ
  • 새우깡 2023/11/15 [22:07] 수정 | 삭제
  • 이런 그림은 첨보네요~ 저게 사람이라는거죠?
  • 이수련 2023/11/15 [20:47] 수정 | 삭제
  • 솔직히 말해서 신천지에 대해서는 직접 들어본적은 없다 주변에서 하는 얘기만 들었는데 그동안 오해한것 같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