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외무장관 ‘칩4 참여 사드 국내용’ 한시 정부로 축소

김종찬 정치경제기자 | 기사입력 2022/08/10 [16:31]

▲ 박진 외교부장관. ©뉴시스

 

한중외무장관 회담에서 한국이 4’에 참여 중국에 통보하고, 주한미군의 사드는 미국과 중국간 협상으로 분리 접근하며 외교 정책을 한시적 정부의 국내 권한으로 축소했다.

 

박진 외교장관은 한중외무장관 회담 후 기자간담회에서 양측은 사드가 양국 관계에 영향을 미치는 걸림돌이 돼서는 안 된다는 데 인식을 같이했다9일 밝혔다.

 

박 장관은 이번 외무회담에서 중국에 추가 사드‘3국 군사동맹을 분리해 추가 배치 억제로 접근한 것으로 보인다.

 

중국 칭다오에서 열린 한중외무장관 회담에 대해 외교부 당국자는 기자들에게 박 장관은 비공개 회담에서 왕이 중국 외교부장에게 한국이 '4' 예비회담에 참석한다고 통보했다"한국의 결정은 전적으로 국익에 따라 판단한 것으로, 특정 국가 배제하거나 겨냥한 것은 결코 아니다"고 말해, ‘국익대외협약을 분리했다.

 

외교에서 예비회담 참여 사전 통고는 차후 진행에 대한 사전 통보 지속을 의미한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어 사드 관련 "중국이나 한국 모두 이 문제가 한중관계 발전에 걸림돌이 돼선 안 된다는 점에 명확하게 공감했다. 이것이 핵심"이라며 안보협상대외 정책과 분리했다.

 

중국 외교부는 9일 외교장관회담 종료 후 별도자료에서 사드에 대한 한국과 논의에 대해 사드 문제에 대해 안보 우려를 중시하고 문제의 적절한 처리를 요구했다고 밝혀, 중국내 차후 대응을 분리했다.

 

중국 외교부 왕원빈 대변인은 10일 정례 브리핑에서 "한국 정부는 대외적으로 3()-1()의 정치적 선서를 정식으로 했다""중국 측은 한국 정부의 이런 입장을 중시해 한국 측에 양해를 했고 중한 양측은 단계적으로 원만하게 사드 문제를 처리했다"고 밝혔다.

 

중국이 이날 처음으로 밝힌 ‘1은 한국 정부가 주한미군에 배치된 사드의 운용 제한을 의미하는 것으로 국내용에 대한 확인이다.

 

중국 대변인은 이날 한국이 밝힌 '안보 우려 중시 및 적절한 처리' 질의에 "미국이 한국에 사드를 배치한 것은 명백히 중국의 전략적 안보 이익을 해치며 중국은 한국 측에 여러 차례 우려를 표명했다는 점을 지적하고 싶다"고 말해, 중국의 이익에 연결했다.

 

한국 외교부 당국자는 현지에서 기자들에게 박 장관이 왕 부장에게 소위 3불은 우리에게 구속력이 없다고 했다전임 정부에서 사드를 협상한 분들이 직접 그렇게 얘기했다는 것도 다시 한번 상기시켰다고 말해, ‘한시 정부 권한전환을 확인했다.

 

사드 3은 사드 배치에 중국이 한국에 무역 보복 등을 시도하자 문재인 정부가 사드 추가 배치 않고 ··3국 군사동맹 불참 미국 주도 미사일방어(MD) 체계 불참 등을 3가지 방침을 밝혔다.

 

외무회담에서 한국이 제안한 공동 행동계획은 외교·국방당국 ‘2+2외교안보대화, 공급망 대화, 해양협력대화, 탄소중립 협력 등이 나온다.

 

중국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외무회담 직전 사설로 "한국이 부득이 미국의 소그룹(4) 가입해야 한다면, 한국이 균형자 역할 하기를 국제사회는 기대한다"고 밝혔다. kimjc00@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orean-Chinese foreign ministers ‘Chip 4 participation in THAAD for domestic use’ reduced to one-time government
 -by Kim Jong-chan, political economy reporter
 
The South Korean and Chinese foreign ministers notified China of South Korea's participation in 'Chip 4', and the US Forces Korea THAAD took a separate approach as 'negotiating between the US and China', reducing foreign policy to the temporary government's domestic authority.
Foreign Minister Park Jin said at a press conference after the ROK-China foreign ministers' meeting on the 9th that "the two sides shared the view that THAAD should not become a stumbling block affecting bilateral relations."
Minister Park seems to have approached China by separating the “extra THAAD” and the “trilateral military alliance” at this foreign meeting and “deterring additional deployments”.
Regarding the ROK-China foreign ministers' meeting in Qingdao, China, a foreign ministry official told reporters, "At a closed meeting, Minister Park informed Chinese Foreign Minister Wang Yi that South Korea would attend the 'Chip 4' preliminary meeting." It was judged according to the national interest, and it was never intended to exclude or target a specific country."
In diplomacy, prior notice of participation in the preliminary meeting means continuing notice of future progress.
Regarding THAAD, a foreign ministry official said, "Neither China nor South Korea clearly agreed that this issue should not become an obstacle to the development of Korea-China relations. This is the key," and separated "security negotiations" from "foreign policy."
In a separate document after the foreign ministers' meeting ended on the 9th, the Chines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said in a separate document that "the THAAD issue puts great importance on security concerns and demanded proper handling of the issue," and separated the subsequent response in China.
At a regular briefing on the 10th, spokesperson Wang Won-bin of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of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said, "The Korean government has officially made a political oath of '3 no - 1 limit' externally." The two sides handled the THAAD issue amicably in stages," he said.
The first “restriction 1” that China announced on the same day means the South Korean government restricts the operation of THAAD deployed to USFK, and it is a confirmation of “domestic use.”
The spokesperson pointed out that the U.S. deployment of THAAD in South Korea clearly harms China's strategic security interests and that China has expressed concerns to South Korea on several occasions. I want to," he said, linking to the interests of China.
An official from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told reporters on the spot that Minister Park told Director Wang, "The so-called three dollars is not binding on us." Confirmed the transition of 'one-time government authority'.
When China tried to retaliate for trade with South Korea for deploying THAAD, the Moon Jae-in government ▲ did not deploy additional THAAD ▲ did not participate in the trilateral military alliance ▲ U.S.-led missile defense (MD) system Three policies were announced.
The joint action plan proposed by the ROK at the foreign affairs talks includes the “2+2” diplomatic and security dialogue with the diplomatic and defense authorities, the supply chain dialogue, the maritime cooperation dialogue, and carbon-neutral cooperation.
China's state-run Global Times said in an editorial right before the foreign affairs meeting, "If Korea is forced to join the US small group (chip 4), the international community expects Korea to play a role as a balance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