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 공식입장, “아내·반려묘 루머 유포한 유튜버 검찰 송치..전부 거짓 입증”

29일 법률대리인 측 통해 소식 전달, 친형 사건 처분 임박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6/29 [11:17]

▲ 개그맨 박수홍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개그맨 박수홍 측이 각종 의혹을 제기한 유튜버가 검찰에 송치됐다고 밝혔다. 

 

29일 박수홍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에스 노종언 변호사는 “박수홍이 지난해 8월 유튜브 채널 ‘연예부장’을 운영하는 김용호의 거짓 주장에 대해 제기한 허위사실 명예훼손, 강요미수, 업무방해, 모욕 등의 고소 사건에 대한 경찰 조사 결과가 나왔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지난 27일 서울지방경찰청으로부터 피의자 김용호에 대해 ‘허위사실 명예훼손, 모욕, 강요미수, 업무방해 등 모든 혐의가 인정돼 ‘기소 의견’으로 검찰 송치한다’는 결정이 내려졌다고 전달받았다”며 “이 수사 결과를 통해 박수홍과 그의 배우자, 반려묘 다홍이를 향한 그동안의 김용호 주장들이 전부 허위이자 거짓임이 입증됐다”고 전했다.

 

또 “김용호의 거짓선동과 방송활동 중단 협박으로 인해 박수홍과 그의 배우자는 1년 가까이 엄청난 고통을 받고 생계를 위협 받아왔다. 박수홍은 모든 신규 방송에서 하차하게 됐고, 오래 진행 중이었던 방송 프로그램 시청자 게시판에는 악성 루머로 도배됐고, 이미 계약됐던 광고들은 일방적으로 해지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런 물적 손해 보다도 피해자들을 더욱 힘들게 한 것은 억울한 누명을 쓴 채 침묵 속에서 고통을 감내해야만 했던 시간들이다. 하지만 공정한 수사 결과 만이 피해자들의 결백을 입증해 줄 수 있다는 믿음으로 오랜 기간 침묵을 지키며 수사 결과를 기다려왔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박수홍 측은 친형 횡령 관련해 “박수홍의 친형과 그 배우자의 횡령 사건 역시 처분이 임박해 이 또한 수사 결과를 전달받은 후 객관적으로 말씀드리겠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박수홍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박수홍의 법률대리를 맡고 있는 법무법인 에스 노종언 변호사입니다.

 

박수홍이 지난해 8월 유튜브 채널 ‘연예부장’을 운영하는 김용호의 거짓 주장에 대해 제기한 허위사실 명예훼손, 강요미수, 업무방해, 모욕 등의 고소 사건에 대한 경찰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금월 27일 서울지방경찰청으로부터 피의자 김용호에 대해 '허위사실 명예훼손, 모욕, 강요미수, 업무방해 등 모든 혐의가 인정되어 ‘기소 의견’으로 검찰 송치한다'는 결정이 내려졌다고 전달받았습니다.

 

이 수사 결과를 통해 박수홍과 그의 배우자, 반려묘 다홍이를 향한 그동안의 김용호 주장들이 전부 허위이자 거짓임이 입증됐습니다.

 

박수홍과 그의 배우자는 1년의 긴 시간 동안 거짓 주장에 고통받으면서도 ‘어떠한 언론플레이 없이 경찰 조사 결과를 기다리겠다’고 약속하고 이를 지켜왔습니다. 그에 따른 수사 결과를 다음과 같이 알려드립니다.

 

1. 박수홍은 지난해 8 월 정보통신망이용촉진및정보보호등에관한법률위반(명예훼손), 강요미수, 업무방해, 모욕 등의 혐의로 김용호를 상대로 고소장을 제출했습니다.

 

2. 이후 길고 철저한 경찰 조사 끝에 6 월 27 일, 서울송파경찰서로부터 "허위사실 명예훼손, 강요미수, 업무방해, 모욕 등 모든 혐의가 ‘인정된다’고 판단하여 서울동부지방검찰청으로 기소 의견 송치결정했다" 라고 전달 받았습니다. 해당 내용은 서울지방경찰청으로부터 전달받은 통지서 내용을 그대로 인용한 것입니다.

 

3. 허위사실로 밝혀진 김용호(피의자)의 허위주장 中

 

(1) 박수홍의 배우자 김다예와 물티슈 업체 몽드드 (전)대표 유씨와 연인 사이였고, 같이 라스베이거스에 가서 도박을 하고 마약도 같이하고 김다예는 몽드드 대표 유씨로부터 벤츠와 용돈을 받았으며, 박수홍은 죽은 절친의 여자친구임을 알면서도 만나서 결혼까지 하였다.

 

-> 김다예와 유씨는 일면식도 없는 관계임이 밝혀졌습니다. 피의자 측은 증거 자료 하나 제출하지 못한 채 일방적인 주장만 되풀이하며 제대로 된 반박조차 하지 못하였습니다. 이에 반해 피해자 측은 휴대폰 포렌식, 출입국 기록, 자동차 보험 기록, 마약 검사, 신용카드 내역, 통장 내역 등을 증거로 제출하였습니다.

 

즉, 경찰 조사 결과 김용호의 위 주장은 명백한 허위사실로 밝혀졌습니다.

 

(2) 박수홍은 전여자친구를 48 시간동안 감금하여 데이트폭력을 행사했다.

 

->경찰 조사 끝에 피의자가 주장한 제보자는 신원불상에 성별조차 특정되지 않았고, 허위사실로 밝혀졌습니다.

 

(3) 박수홍의 반려묘 다홍이는 길고양이가 아니고 처음부터 돈벌이를 위해 사업의 수단으로 섭외하여 꾸민 일임에도, 돈벌이를 위하여 구조한 길고양이라고 하며 대중들을 속였다.

 

-> 2019 년 9 월 28 일 구조 당시 영상, 동물 병원 기록, 전문가의 증언 등 피의자의 주장이 허위임을 입증할 수 있는 관련된 모든 자료를 토대로 피의자의 주장이 모두 허위사실임이 밝혀졌습니다.

 

더구나 피의자 김용호는 피해자들이 고소한 이후에도 전혀 반성없이 또 다른 허위 주장을 펼쳐 피해자들에게 막대한 정신적 물질적 피해를 입혔습니다. 이점에 대하여 선처없이 응분의 법적조치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4. 김용호의 거짓선동과 방송활동 중단 협박으로 인하여 박수홍과 그의 배우자는 1년 가까이 엄청난 고통을 받고 생계를 위협받아왔습니다. 박수홍은 모든 신규 방송에서 하차하게 되었고, 오래 진행 중이었던 방송 프로그램 시청자 게시판에는 악성 루머로 도배되었고, 이미 계약됐던 광고들은 일방적으로 해지됐습니다. 

 

이런 물적 손해 보다도 피해자들을 더욱 힘들게 한 것은 억울한 누명을 쓴 채 침묵 속에서 고통을 감내해야만 했던 시간들입니다. 하지만 공정한 수사 결과 만이 피해자들의 결백을 입증해 줄 수 있다는 믿음으로 오랜 기간 침묵을 지키며 수사 결과를 기다려왔습니다.

 

5. 아울러 박수홍의 친형과 그 배우자의 횡령사건 역시 처분이 임박하여 이 또한 수사 결과를 전달받은 후 객관적으로 말씀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ark Soo-hong's official position, "The YouTuber who spread rumors of his wife and his cat will be sent to the prosecution... All false proofs"

 

On the 29th, the news was delivered through the legal representative, and the disposition of the brother-in-law case is imminent.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Comedian Park Soo-hong's side announced that the YouTuber who raised various allegations has been sent to the prosecution.

 

On the 29th, Park Soo-hong's legal representative, S. Law Firm Noh Jong-eon, said, "Park Soo-hong sued for defamation, attempted coercion, obstruction of business, insult, etc. The results of the police investigation into the case have come out,” he said.

 

He continued, “On the 27th, I was informed that the decision was made against Kim Yong-ho from the Seoul Metropolitan Police Agency that ‘all charges such as defamation of false facts, insults, attempted coercion, obstruction of business, etc. “Through the results of this investigation, it has been proven that all of Kim Yong-ho’s allegations against Park Soo-hong, his spouse, and his cat Da Hong-i are false and false.”

 

“Due to Kim Yong-ho’s false propaganda and threats to stop broadcasting, Park Soo-hong and his spouse suffered tremendous suffering for nearly a year and their livelihoods were threatened. Park Soo-hong had to step down from all new broadcasts, and malicious rumors were plastered on the viewer's bulletin board for a long-running broadcast program, and the advertisements that had already been contracted were unilaterally terminated."

 

He continued, “What made the victims more difficult than this material loss was the times when they had to endure the pain in silence while being falsely framed. However, in the belief that only a fair investigation result can prove the innocence of the victims, we have kept silent for a long time and waited for the results of the investigation.”

 

Finally, Park Soo-hong's side added, "The embezzlement case of Park Soo-hong's older brother and his spouse is also imminent, and we will tell you objectively after receiving the results of the investigation."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