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윤석열 대통령 지원에도 첨단반도체 장비 확보 ‘실패’

김종찬 정치경제기자 | 기사입력 2022/06/18 [15:44]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6월14일  네덜란드 ASML 본사에서 피터 베닝크 ASML CEO(왼쪽), 마틴 반 덴 브링크 ASML CTO(오른쪽)와 만났다. ©삼성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네델란드 출장에서 기술 문제가 걸린 첨단 반도체 장비 확보에 실패하며 주가 하락에 증권사들이 저점 매수를 권유하고 있다.

 

이 부회장은 18일 귀국에서 반도체 장비 확보와 인수·합병(M&A) 관련 성과를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없이 공황 기자회견장을 떠났다.

 

앞서 윤석열 대통령은 당선인이던 3월에 네덜란드 총리에 전화해 삼성 지원을 요청했었다.

 

앞서 7일 출국한 이 부회장은 14일 네덜란드 ASML 본사를 찾아 피터 베닝크 최고경영자(CEO)를 만났고 네덜란드 마르크 뤼터 총리도 연이어 만났다.

 

대만 TSMC사는 네델란드 ASML사의 차세대 극자외선(EUV) 노광장비인 ‘하이 뉴메리컬어퍼처(NA) EUV’ 2024년 설치하는 것으로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열린 TSMC 기술 심포지엄에서 16일 공개했다.

 

네덜란드 반도체 장비업체 ASML 7이하 초미세 반도체 공정에 필수적인 EUV 노광장비를 독점 생산하며, 이미 올해 초 미국 인텔과 인도 계약을 맺었다.

 

인텔은 15IBM과 함께 일본에서 2nm 생산공장 착수를 시작했고, 이는 일본측이 발표했다.

 

삼성전자는 월스트리트저널이 10 "삼성전자 파운드리 4나노 공정 반도체 수율(합격 비율개선이 예상보다 더뎌 칩 공급이 되지 않아 퀄컴과 엔비디아 등 핵심 고객이 TSMC로 주문을 돌렸다"며 기술적 문제 공개에서 주가가 연속 하락했다.

 

삼성은 이 부회장이 네델란드 총리 면담에 대해 두 사람은 14일 총리 집무실에서 만나 최첨단 파운드리 역량 강화를 위한 협력 확대 글로벌 반도체 공급망 문제 해소 등 포괄적이고 전략적인 협력 방안 논의했다이 부회장은 삼성전자의 최첨단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사업 확대에 필수적인 ASML 장비의 안정적 공급 가능하도록 뤼터 총리에게 협조 요청을 밝혔다.

당시 뤼터 총리는 이 부회장에게 역으로 ‘ICT·전기차·e-헬스 신산업에 더 관심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부회장의 네델란드 방문에 앞서 3월 윤석열 대통령(당시 당선인)이 네덜란드 총리에 전화해 "'미래산업의 쌀' 이라 불리는 반도체 산업에서 양국 간 협력 더욱 확대해 나가자"고 말했고, 뤼터 총리는 "한국과 네덜란드가 반도체 선도 국가인 만큼 양국 간 협력 시너지는 매우 클 것"이라 말한 것으로 윤석열 대통령측이 공개했다.

 

삼성은 이재용 부회장의 7일 출국에서 일정 중 네덜란드 반도체 장비업체 ASML 본사 찾아 극자외선(EUV) 노광장비 수급 문제를 논의할 것최윤호 삼성SDI 사장 동행과 전용기 출국 장면만 공개하고 다른 일정은 비공개했다

 

삼성전자의 올해 3월 말(1분기) 재고자산은 475907억원으로, 지난해 1분기 306200억원 대비 55.4% 증가했다.

 

정보기술(IT)산업 컨설팅업체 IBS의 핸들 존스 최고경영자(CEO)높은 수요와 생산장비 부족이 2·3나노 공정 칩 생산에 미치는 영향이 상당할 것이라며 “2024년과 2025년에 이들 제품의 공급 부족률이 1020%에 이를 수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에 10일 밝혔다.

 

외국인이 버리고 한국의 개인이 사들이는 삼성전자는 지난해 말에 비해 지난주 말 78300원에서 59800원으로 23.6% 하락했다.

 

같은 기간 코스피 하락률인 18.0% 보다 높은 하락은 이달(6)에 낙폭을 더욱 확대하며 지난 주에 52주 신저가를 4번 갈아치웠다.개인투자자들은 올 들어 삼성전자 주식 144176억원 순매수해, 코스피에서 개인투자자가 사들인 순매수액 208341억원의 69.2%로 절대적 비중이다.

개인투자자들은 삼성전자 우선주도 14313억원 사들여 삼성전자 주식을 올해 총 158489억원 순매수했다.

 

삼성증권은 증시 하락장에 ‘(코스피) 3100선 간다는 보고서를 냈고, 기타 증권사들은 지금은 저점 매수를 시작할 만한 가격대에 들어와 있다는 점은 분명하다고 개인투자자에게 투자 권유를 강화했다.

 

삼성증권은 20203월 코로나 초기에 증시 V 반등보고서를 냈다지난 1주 외국인들은 코스피 시장에 1조9천억을 매도하며 삼성전자 9800억원을 순매도해 미국 금리인상과 무관한 매도세로 보인다. kimjc00@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Vice Chairman Lee Jae-yong ‘failed’ to secure high-tech semiconductor equipment to support President Yoon
 
Samsung Electronics Vice Chairman Lee Jae-yong, on a business trip to the Netherlands, “failed” to secure high-tech semiconductor equipment with technical problems.
On the 18th, Vice Chairman Lee left the press conference in panic without answering reporters' questions about securing semiconductor equipment and performance related to mergers and acquisitions (M&A).
Previously, President Yoon Seok-yeol called the Dutch Prime Minister in March when he was elected and requested Samsung support.
Vice Chairman Lee, who left the country on the 7th, visited ASML headquarters in the Netherlands on the 14th and met with CEO Peter Beninck, and also met with Dutch Prime Minister Mark Rutter one after another.
Taiwan TSMC announced on the 16th at the TSMC Technology Symposium held in Silicon Valley, USA, to install ‘High Numerical Aperture (NA) EUV’, the next-generation extreme ultraviolet (EUV) exposure equipment of ASML of the Netherlands in 2024.
Dutch semiconductor equipment maker ASML exclusively produces EUV exposure equipment essential for ultra-fine semiconductor processes under 7 nm, and has already signed a delivery contract with Intel in the United States earlier this year.
Intel started the 2nm production plant in Japan together with IBM on the 15th, and this was announced by the Japanese side.
The Wall Street Journal reported on the 10th that "Samsung Electronics' foundry's 4nm process semiconductor yield (pass rate) improvement was slower than expected and the chip supply was not available, so key customers such as Qualcomm and Nvidia turned their orders to TSMC." has declined continuously.
Regarding Samsung Vice Chairman Lee's meeting with the Dutch Prime Minister, "The two met at the prime minister's office on the 14th to discuss comprehensive and strategic cooperation measures such as ▲expansion of cooperation to strengthen state-of-the-art foundry capabilities and ▲resolution of global semiconductor supply chain problems." We asked Prime Minister Rutte for cooperation to ensure a stable supply of ASML equipment essential for the expansion of electronics’ cutting-edge foundry (semiconductor consignment production) business.”
At the time, it is known that Prime Minister Rutte showed more interest in 'ICT, electric vehicle and e-health new industries' to Vice Chairman Lee.
Prior to Vice Chairman Lee's visit to the Netherlands, in March, President Yoon (then-elect) called the Dutch Prime Minister and said, "Let's further expand cooperation between the two countries in the semiconductor industry, which is called 'the rice of the future industry'." As the Netherlands is a leading country in semiconductors, the synergy of cooperation between the two countries will be very great," said President Yoon's side.
During the departure of Vice Chairman Lee on the 7th, Samsung revealed only the scene of departure of the exclusive plane with 'Accompaniment of Samsung SDI President Choi Yun-ho', in addition to 'We will visit the headquarters of ASML, a Dutch semiconductor equipment company, and discuss the issue of supply and demand for extreme ultraviolet (EUV) exposure equipment'. has been private
Samsung Electronics' inventory assets at the end of March this year (the first quarter) stood at 47.59 trillion won, up 55.4% from 30.62 trillion won in the first quarter of last year.
Handle Jones, CEO of IBS, an information technology (IT) industry consulting firm, said, “High demand and lack of production equipment will have a significant impact on the production of 2/3-nano process chips. The shortage of products can reach 10 to 20 percent,” the Wall Street Journal reported on the 10th.
Samsung Electronics, abandoned by foreigners and bought by Korean individuals, fell 23.6 percent from 78,300 won to 59,800 won at the end of last week compared to the end of last year.
The decline higher than the 18.0% drop rate of the KOSPI during the same period further widened the decline in this month (June), breaking the 52-week low four times last week.
Individual investors net bought 14,417.6 billion won of Samsung Electronics shares this year, accounting for 69.2% of the 20.83 trillion won net purchases of 20,834.1 billion won by individual investors on the KOSPI. Individual investors bought 1.43 trillion won of Samsung Electronics' preferred stock and bought Samsung Electronics It net bought a total of 15,8489 billion won this year.
Samsung Securities issued a report saying “(KOSPI) is going to the 3,100 level” during the stock market downtrend, and other securities companies strengthened their investment recommendation to individual investors, saying, “It is clear that the price is right now to start buying at a low point.”
In March 2020, Samsung Securities published a report titled “Market V Rebound” in the early stages of the coronavirus. In the past week, foreigners sold 1.9 trillion won in the KOSPI market and net sold Samsung Electronics 980 billion won, which seems to be a selling trend that has nothing to do with the US interest rate hik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 면밀히 2022/06/18 [22:19] 수정 | 삭제
  • 뉴스원문의 소스가 어딘지 나오지도 않았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