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욱 의원 "카드사 잠자는 포인트 2조 원에 달해"

올 상반기 5,200억 포인트만 현금화, 소멸 포인트도 매년 1,000억 가까이 소멸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1/10/22 [16:33]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정무위원회 간사, 더불어민주당 제3정조위원장, 경기 성남시 분당구을, 재선)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제출받은‘전업 카드사(전업 카드사 (8개) : 신한, KB국민, 현대, 삼성, 우리, 롯데, 하나, 비씨)포인트 현황’자료에 따르면, 제대로 활용되지 못하고 잠자는 포인트 잔액이 약 2조 원에 이른다. 반면 현금화되는 포인트는 월평균 700억 원 정도이다. 올 상반기 5천억 포인트가 현금화 되었지만 포인트 잔액은 2조 원 가까이 유지되고 있으며 매월 지속적으로 늘어나는 추세이다. 

 

김병욱 의원은 “재태크의 시작은 작은 돈부터 관리를 잘 하는 것이지만 의외로 꾸준히 쌓이는 포인트에는 정작 무관심한 경우가 많다”며, “카드사 포인트에 가려져 잠자는 2조 원이 소멸되기 전에 제 주인을 찾아갈 수 있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특히“인터넷과 모바일 이용이 어려운 고령층도 편리하게 조회, 현금화가 가능할 수 있도록 연령별 적극적인 홍보와 교육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포인트는 카드사의 전통적인 마케팅 수단이지만, 매년 3조 원에 달하는 적립액에 비해 활용도는 매우 낮다. 카드 포인트 적립액은 지난 2017년부터 지금까지 매년 증가 추세로, 2017년에는 2조 6천억 원에서 2019년 3조 원이 넘었고 2021년에는 6월까지만 1조 6천억 원이 적립되었다. 이 중 매년 사용되고, 소멸되는 포인트를 제외하면 2조 가까운 포인트가 활용되지 못한 채 방치되

고 있다.

 

카드 포인트는 여러 카드사에 산발적으로 흩어져 있어서 신경을 쓰지 않으면 만료가 되어 사라지는 경우도 많다. 포인트에는 5년의 소멸시효가 있는데,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매년 1,000억 원의 포인트가 소멸되고 있다. 

 

포인트 활용에는 다양한 방법이 있다. 현금화는 물론이고, 카드 결제대금으로 활용하거나 기부, ATM 출금, 심지어는 주식 등에 투자도 가능하다. 하지만 아직까지도 많은 사람들이 포인트 사용처, 활용법조차 모르고 있다. 1포인트 단위로 현금화할 수 있고, 계좌로 직접 입금받을 수도 있지만 현금화 되는 포인트는 매월 700억 원에 불과하다. 

 

올해 상반기(1월부터 6월까지) 실적을 카드사*별로 살펴보면, 현금화 실적은 신한카드가 1,700억 원으로 가장 많았고 ▲현대카드 714억 원 ▲우리카드 633억 원 ▲KB국민카드 618억 원 ▲삼성카드 467억 원 ▲롯데카드 448억 원 ▲하나카드 425억 원 ▲비씨카드 132억 원 순으로 뒤를 이었다. 총 5,200억 원의 포인트가 현금화되었다. 

 

2021년 6월 남은 포인트 잔액은 전체 1조 9,787억 원 중에서 현대카드가 5,888억 원으로 가장 많았으며, ▲신한카드 3,983억 원 ▲하나카드 2,567억 원 ▲KB국민카드 2,489억 원 ▲삼성카드 2,289억 원 ▲우리카드 1,271억 원 ▲롯데카드 656억 원 ▲비씨카드 641억 원 순서이다.

 

2021년 6월 남은 포인트 잔액은 전체 1조 9,787억 원 중에서 현대카드가 5,888억 원으로 가장 많았으며, ▲신한카드 3,983억 원 ▲하나카드 2,567억 원 ▲KB국민카드 2,489억 원 ▲삼성카드 2,289억 원 ▲우리카드 1,271억 원 ▲롯데카드 656억 원 ▲비씨카드 641억 원 순서이다.

 

금융당국은 카드사별로 조회해야 하는 번거로움 없이, 잔여 포인트, 소멸 예정 포인트, 소멸 예정일 등을 일괄조회 할 수 있도록 금융감독원‘금융소비자포털 파인’, 여신금융협회‘카드 포인트 통합조회 사이트’, 금융결제원의 ‘어카운트 인포’어플의 내 카드 한눈에 등의 서비스를 구축하고 있다. 

 

 인터넷과 모바일 이용이 어려운 고령층도 활용할 수 있도록 연령 맞춤 홍보 필요

 

카드사 홈페이지나 콜센터, 스마트폰 앱 등으로 포인트 현금화 신청이 가능하며, 여신금융협회‘카드 포인트 통합조회 서비스’나‘어카운트인포’서비스로 조회했다면 바로 계좌 입금도 가능하다. 하지만 이러한 서비스 편의성에 비해 현금화 실적은 부족하다. 특히 고령층의 경우 홈페이지와 어플리케이션을 통하여 조회 및 신청이 어려울 수 있기 때문에 대안이 필요하다. 

 

김병욱 의원은 “재태크의 시작은 작은 돈부터 관리를 잘 하는 것이지만 의외로 꾸준히 쌓이는 포인트에는 정작 무관심한 경우가 많다”며, “카드사 포인트에 가려져 잠자는 2조 원이 소멸되기 전에 제 주인을 찾아갈 수 있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특히“인터넷과 모바일 이용이 어려운 고령층도 편리하게 조회, 현금화가 가능할 수 있도록 연령별 적극적인 홍보와 교육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 ‘Google Translate’.

 

Rep. Kim Byung-wook, credit card company sleeping points reach 2 trillion won!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only 520 billion points were turned into cash, and the extinction points were also destroyed by nearly 100 billion every year.

 

Rep. Kim Byung-wook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Secretary of the Political Affairs Committee, 3rd Jeongjo Chairman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re-elected, Bundang-gu, Seongnam-si, Gyeonggi-do) submitted a 'full-time card company (full-time credit card companies (8): Shinhan, KB Kookmin, Hyundai, Samsung, Woori, According to the 'Lotte, Hana, BC) Point Status' data, the balance of unused and sleeping points reaches about 2 trillion won. On the other hand, points that are converted into cash are about 70 billion won per month on average. Although 500 billion points were turned into cash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the balance of points is maintained at close to KRW 2 trillion and is continuously increasing every month.

 

Points are a traditional marketing tool for card companies, but their utilization is very low compared to the accumulated amount of 3 trillion won every year. The amount of credit card points accumulated has been increasing every year since 2017, from 2.6 trillion won in 2017 to over 3 trillion won in 2019, and 1.6 trillion won was accumulated only until June in 2021. Of these, close to 2 trillion points are left unused, excluding points that are used and expired every year.

is going

 

Card points are scattered sporadically among various card companies, so if you don't pay attention, they often expire and disappear. Points have a five-year statute of limitations, and according to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points worth 100 billion won are expiring every year.

 

There are many ways to use points. Not only can it be converted into cash, but it can also be used as payment for card payments, donations, ATM withdrawals, and even investment in stocks. However, many people still do not know where to use the points and how to use them. It can be cashed out in units of 1 point and can be directly deposited into an account, but the points that are converted into cash are only 70 billion won per month.

 

Looking at the performance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January to June) by card company*, Shinhan Card had the largest cash flow with KRW 170 billion ▲ Hyundai Card KRW 71.4 billion ▲ Woori Card KRW 63.3 billion ▲ KB Kookmin Card KRW 61.8 billion ▲ Samsung Card was followed by 46.7 billion won, Lotte Card 44.8 billion won, Hana Card 42.5 billion won, and BC Card 13.2 billion won. A total of 520 billion won of points were converted into cash.

 

As of June 2021, Hyundai Card had the largest balance of points at KRW 1.97 trillion, KRW 588.8 billion, ▲ Shinhan Card KRW 398.3 billion ▲ Hana Card KRW 256.7 billion ▲ KB Kookmin Card KRW 248.9 billion ▲ Samsung Card KRW 228.9 billion Won ▲ Woori Card KRW 127.1 billion ▲ Lotte Card KRW 65.6 billion ▲ BC Card KRW 64.1 billion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s 'Financial Consumer Portal Fine', the Korea Credit Finance Association's 'Integrated Card Point Inquiry Site', and the Korea Financial Telecommunications and Clearings Institute allow the financial authorities to collectively inquire about remaining points, expired points, and expected expiration dates without the hassle of inquiring for each card company. of 'Account Info' application, such as my card at a glance, is building services.

 

 Age-specific publicity is necessary so that the elderly who have difficulty using the Internet and mobile can use it.

 

You can apply for point cash on the credit card company website, call center, or smartphone app, and you can deposit directly into your account if you inquire through the Credit Finance Association’s ‘card point integrated inquiry service’ or ‘Account Info’ service. However, compared to the convenience of these services, the cash flow performance is insufficient. In particular, in the case of the elderly, it may be difficult to inquire and apply through the website and application, so an alternative is needed.

 

Rep. Kim Byung-wook said, "The start of a re-tack is to manage small money well, but surprisingly, there are many cases where they are indifferent to the points that accumulate steadily. ” he pointed out. In particular, he said, "Active publicity and education by age is necessary so that even the elderly who have difficulty using the Internet and mobile can conveniently view and convert money."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