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올해의 인물, 정은경·이건희·손흥민·BTS 꼽혀

노보림 기자 | 기사입력 2020/12/01 [09:22]

 


브레이크뉴스 노보림 기자=
2020년 분야별 올해의 인물로 정은경, BTS, 故이건희 삼성 前 회장, 손흥민 등이 꼽혔다.

 

1일 인크루트에 따르면 지난 달 10일부터 13일까지 나흘간 성인남녀 1065명을 대상으로 ‘2020 올해의 인물’ 조사한 결과, 먼저, 사회·문화 분야 올해의 인물에는 정은경(40.6%) 질병관리청장이 1위에 선정됐다.

 

선정이유로는 ‘업적 인정’(57.5%)이 압도적이었고, ‘화제성’(19.0%) 역시 높았다. 올 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 대응에 대해 참여자들로부터 높은 지지를 받은 것으로 해석된다.

 

2위에는 영화 기생충으로 아카데미상 5관왕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11.8%)이 꼽혔다.

 

방송·연예 분야에서는 BTS(24.4%)가 1위에 랭크됐다. ‘화제성’(38.3%), ‘업적 인정’(34.2%) 등의 선택이유가 순위를 뒷받침했다. BTS는 국내는 물론 전 세계적으로 두터운 팬덤을 확보하며 세계를 누비는 아이돌 그룹이자, 최근 빌보드 1위 5관왕 및 그래미 어워드 수상자 후보에도 등극해 연일 새 기록을 써 내려가고 있다.

 

2위는 유재석(10.1%), 3위와 4위는 임영웅(9.8%)과 나훈아(8.1%)가 차지했다.

 

경제·기업인 부분 올해의 인물로는 故 이건희 삼성 前 회장(52.4%)이 1등을 차지했다. 주요 선택배경에는 ‘업적 인정’(60.6%) 및 ‘가치관ㆍ신념’(11.4%)이 꼽혔다. 2위에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17.5%)이 선택돼 부자간 나란히 올해의 기업인 1, 2위에 오르기도 했다.

 

다음으로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8.8%)이 3위, 김범수 카카오 의장(7.1%)이 4위로 확인됐다.

 

스포츠 분야 올해의 인물에는 축구선수 손흥민(52.9%)이 지난해에 이어 2관왕에 올랐다. 특히, 전년과 올해 선택이유가 향후 기대되는 행보(39.1%)에서 업적 인정(39.4%)으로 전환됐다.

 

2위에는 올해 국내 무대로 복귀한 배구선수 김연경(11.2%), 3위에는 방송에서 활약중인 전 골프국가대표감독 박세리(9.7%)가 각각 올랐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The figures of the year for each field in 2020 were Jung Eun-kyung, BTS, the late Samsung Lee Kun-hee, former chairman of Samsung, and Son Heung-min.


According to Incrut on the 1st, as a result of a survey of 1065 adult men and women for four days from the 10th to the 13th of last month,'Person of the Year 2020'. It was selected in the first place.


The reason for the selection was “Achievement Recognition” (57.5%), and “Topic” (19.0%) was also high. It is interpreted that it has received high support from the participants for the pandemic response to the novel coronavirus infection (Corona 19) this year.


In second place, director Bong Joon-ho (11.8%), who won five Academy Awards for film parasites, was selected.


In the field of broadcasting and entertainment, BTS (24.4%) ranked first. Reasons for selection such as “talking” (38.3%) and “acknowledgement of achievements” (34.2%) supported the ranking. BTS is an idol group that travels the world while securing a strong fandom not only in Korea but also around the world, and has recently been nominated for the 5th Billboard and Grammy Award winners and is setting new records every day.


Jae-seok Yoo (10.1%) took second place, and Young-woong Lim (9.8%) and Hoon-ah Na (8.1%) took the third and fourth place.


In the economic and business sector, the figure of this year was the late Samsung Chairman Lee Kun-hee (52.4%). The main selection backgrounds were “achievement recognition” (60.6%) and “values ​​and beliefs” (11.4%). In the second place, Samsung Electronics Vice Chairman Lee Jae-yong (17.5%) was chosen, and the rich and the rich were also ranked first and second in this year's business.


Next, Hyundai Motor Group Chairman Eui-sun Eui-seon (8.8%) ranked third, and Kakao Chairman Beom-soo Kim (7.1%) ranked fourth.


In the sports field of the year, soccer player Son Heung-min (52.9%) won the second prize following last year. In particular, the reason for choosing this year and the previous year has shifted from an expected move (39.1%) to achievement recognition (39.4%).


Volleyball player Kim Yeon-kyung (11.2%), who returned to the domestic stage this year, climbed in second place, and former national golf coach Park Se-ri (9.7%), who is active in broadcast, climbed in third plac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