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확진자 11명 누계 814명...'음악실 n차 집단 감염 확산, 금정고 14명 확진'

초연음악실 관련 집단감염 사례가 학교, 병원, 직장, 식당.카페 등 모든 유형의 장소에서 확산되는 초유의 상황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0/11/30 [18:09]

▲ 초연음악실 관련 집단감염 사례로 14명이 확진된 부산 동래구 금정고등학교 전경 (C) 배종태 기자


30일 부산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1명으로, 누계 814명이다. 이들 중 3명은 초연음악실 관련 접촉자이고, 6명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 2명은 감염원 조사 중이다.

 

부산에서 두 자릿수 감염이 6일째 계속되고 있고, 29일 52명의 확진자가 무더기로 쏟아져 나와 해뜨락 요양병원 집단감염 이후 최대 확진자 수치를 기록했다.

 

전날 36명의 확진자가 나온 초연음악실과 관련해 집단감염 사례가 학교, 병원, 직장, 식당.카페 등 지역 내 모든 유형의 장소에서 감염이 확산되는 초유의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이로 인해 가용 병상은 한 자리 수로 줄었고, 역학조사, 진단검사, 자가격리 관리 등의 폭증으로 방역당국의 역량은 한계에 다다르고 있는 양상이다.

 

부산시 안병선 시민방역추진단장은 코로나19 현황 브리핑을 통해 "신규확진자는 29일 오후 16명, 30일 11명 발생하여 누계 814명"이라며 "최근 초연음악실 관련해 N차 감염으로 요양병원, 실내체육시설과 이어서 두 개의 학교, 콜센터로 감염이 일어났다"고 밝혔다.

 

▲ 부산시 안병선 시민방역추진단장이 코로나19 현황 브리핑을 진행하고 있다. (C) 배종태 기자


안 단장은 "또 소규모 감염으로 가족간의 감염, 지인모임 외에 식당, 카페, 미용실, 목욕탕, 교회, 관공서, 시장, 택시 등 우리 생활 전반에서 감염발생 사례가 보고되고 있다"고 말했다.

 

시는 "확진자 789번~ 802번까지 14명의 환자는 737번의 접촉자이며 13명은 금정고등학교 1학년 학생이고, 1명은 교직원"이라며 "금정고 확진자 발생도 초연음악실 관련 집단감염사례"라고 밝혔다.

 

금정고의 경우 지난 28일 교사의 대체강사로 수업한 강사 A(부산737번) 씨가 확진 판정을 받은 후, 1학년 학생 전원과 교직원 등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 결과 29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A 강사는 지난 27일 확진 판정을 받은 배우자 B(부산713번) 씨로부터, B 씨는 24일 확진 판정을 받은 초연음악실 관련자로부터 각각 감염된 것으로 보건당국은 추정하고 있다.

 

A 씨는 다문화 위탁교육기관인 글로벌국제학교에서 근무하고 있으나, 지난 23~ 24일 금정고에서 1학년을 대상으로 진로관련 수업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금정고는 고3 수험생 감염 차단을 위해 지난 26일부터 전 학년을 원격수업으로 전환했다.

 

803번 환자는 720번 환자의 친인척이다. 804번, 806번 환자는 의심 증상이 있어 의료기관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확진되었다. 현재 감염원 조사 중에 있다.

805번 환자는 752번의 가족이며 초연음악실 N차 감염 사레다. 807번 환자는 730번 환자 접촉자다. 808번 환자는 788번의 지인이며, 809번 환자는 727번 환자의 접촉자로 이들 모두가 초연음악실 N차 감염의 경우다.

 

810번 환자는 610번 환자의 접촉자로 자가격리 해제전 검사에서 확진 되었다. 811번 환자는 803번 환자의 직장 접촉자이며, 812번, 813번, 814번 환자는 767번 환자의 직장 접촉자다.

 

시는 초연음악실과 관련하여 접촉자 4,318명을 확인했다. 이중 4,097명을 검사했고, 2,387명을 자가격리 조치했다. 이로써 초연음악실 관련 확진자는 방문자 27명, 관련 접촉자 93명 누계 120명이다.

 

▲부산시 방역당국이 집단감염된 금정고 교실을 소독하고 있다. (C) 배종태 기자


금정고 역학조사에서 접촉자 723명 중 721명이 검사 받았고, 14명이 양성으로 나왔다. 확진자와의 접촉력이 있는 1학년 학생과 교직원 200명은 자가격리 조치 됐다.

 

이날 확진된 환자 중 2명은 부산의료원에, 2명은 부산대병원, 20명은 대구의 계명대동산병원으로 입원 했으며, 2명은 입원 예정이다.

 

현재 환자 199명 환자 중 부산의료원 137명, 부산대병원 22명, 동아대병원 3명, 부산백병원 4명, 해운대백병원 7명, 고신대병원 2명, 서울보라매병원 1명, 마산의료원 2명, 창원경상대병원 1명, 대구동산병원 20명 입원하고 있다.

 

또, 검역소에서 의뢰된 환자 11명과 타지역에서 확진된 환자 7명 중 17명은 부산의료원, 1명은 부산대병원에 입원하고 있다.

 

29일 해외 입국자 중 158명이 자가격리 중이며, 95명이 검사를 받았다. 현재 접촉자 3,723명, 해외입국자 3,295명, 총 7,018명이 자가격리 중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On the 30th, 11 new confirmed cases of Corona 19 in Busan, a cumulative total of 814. Three contacts related to the premiere music room, six contacts with existing confirmed cases, and two are investigating the source of infection.

 

Double-digit infection in Busan continues on the 6th day, and 52 confirmed cases spilled out on the 29th, recording the highest number of confirmed cases since the Haetrak Nursing Hospital group infection.

 

In relation to the premiere music room, where 36 confirmed cases were released the day before, group infection cases are spreading in all types of places in the area, including schools, hospitals, workplaces, restaurants, and cafes.

 

As a result, the number of available beds has been reduced to single digits, and the capacity of the quarantine authorities is approaching the limit due to the explosion of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s, diagnostic tests, and self-isolation management.

 

Ahn Byung-seon, head of the Citizens' Prevention Promotion Team of Busan City, told a briefing on the current status of Corona 19, "There were 16 new cases on the 29th afternoon, 11 on the 30th, and a cumulative total of 814 people." Subsequently, two schools and call centers were infected.”

 

Director Ahn said, "In addition to infections between families and acquaintances due to small-scale infections, cases of infection have been reported throughout our lives, including restaurants, cafes, beauty salons, bathhouses, churches, government offices, markets, and taxis."

 

The city said, "14 patients from 789 to 802 were contacted with 737, 13 were first-year students of Geumjeong High School, and one was a faculty member," said the city. "The occurrence of Geumjeong High School confirmed cases of group infections related to the premiere music room."

 

In the case of Geumjeong High School, instructor A (Busan 737), who taught as a substitute instructor for the teacher on the 28th, was confirmed as a result of the corona19 diagnostic test for all first-year students and faculty members, and was confirmed on the 29th. .

 

Health authorities estimate that instructor A was infected from spouse B (Busan No. 713), who was confirmed confirmed on the 27th, and B from a person related to the premiere music room, who was confirmed confirmed on the 24th.

 

Mr. A is working at Global International School, a multicultural entrusted educational institution, but it was confirmed that he taught career-related classes for first graders at Geumjeong High School on the 23rd and 24th. Meanwhile, Geumjeong High School changed all grades to remote classes from the 26th to prevent infection by high school students.

 

Patient 803 is a relative of patient 720. Patients 804 and 806 had suspicious symptoms and were examined and confirmed at a screening clinic at a medical institution. Currently, the source of infection is being investigated.
-
Patient 805 is a family of 752, and is a N-th infection in the premiere music room. Patient 807 is a contact with patient 730. Patient 808 is an acquaintance with 788, and patient 809 is a contact with patient 727, all of which are cases of N-th infection in the premiere music room.

 

Patient 810 was a contact with patient 610, and was confirmed in the examination before self-isolation. Patients 811 are the workplace contacts of patient 803, and patients 812, 813, and 814 are workplace contacts of patient 767.

 

The city confirmed 4,318 contacts regarding the premiere music room. Of these, 4,097 were examined and 2,387 were self-contained. As a result,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related to the premiere music room is 27 visitors, 93 contacts and 120 total.

 

In the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of Geumjeong High School, 721 out of 723 contacts were tested, and 14 were positive. 200 first-year students and faculty members who had contact with the confirmed case were self-contained.

 

Of the confirmed patients that day, two were hospitalized at the Busan Medical Center, two at the Busan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nd 20 at the Keimyung University Dongsan Hospital in Daegu, and two are expected to be hospitalized.

 

Currently, among 199 patients, Busan Medical Center 137, Pusan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22, Dong-A University Hospital 3, Busan Paik Hospital 4, Haeundae Paik Hospital 7, Kosin University Hospital 2, Seoul Boramae Hospital 1, Masan Medical Center 2, Changwon Gyeongsang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One and 20 people at Daegu Dongsan Hospital are hospitalized.

 

In addition, out of 11 patients referred by the quarantine station and 7 confirmed patients in other regions, 17 are admitted to the Busan Medical Center, and one is admitted to the Pusan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On the 29th, 158 of the foreign immigrants were in self-quarantine, and 95 were examined. Currently, 3,723 contacts, 3,295 foreigners, and a total of 7,018 are in self-quarantine.

 

 

 

 

 

 

 

 

 

 

 


원본 기사 보기:부산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