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웅, 안중근과 김재규 10.26 역사는 천연기념물?

10.26 영웅 역사를 기억해야...

정구영 칼럼니스트 | 기사입력 2020/10/26 [10:35]

▲ 안중근 의사.  ©브레이크뉴스

한국 근·현대사의 주역은 대통령이다.

 

역사를 일깨우는 시대의 사건 중에서 안중근 의사가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한 날이 공교롭게 1026일이라는 의미에서 안중근을 김재규에, 이토 히로부미를 박정희에 비유되는 이유는 역사는 과거와 현재의 대화이자역사를 모르고서 우리의 미래를 말할 수 없기 때문이다.

 

▲ 이토 히로부미가 저격된 중국의 하얼빈 역.     ©브레이크뉴스

우리 민족은 구()한말 일본의 야심(野心)에 일제 강점기 36년 치욕을 어찌 잊을 수 있단 말인가? 이승만 대통령까지 단교했던 일본과의 수교를 박정희 대통령이 1965년 한·일 국교 정상화 이후 순풍과 역풍을 거쳐 왔지만, 지금 문재인 정부는 최악? 이고 우리 국민도 역사 문제로 인해 일본에 대해 긍정보다는 부정이 많은 편이다.

 

단군 이래 단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전대미문“(前代未聞)의 코로나 19사태에도 오늘을 사는 우리에게 역사는 말한다. 오늘을 사는 우리에게 1026일은 박정희 대통령 시해 사건과 이토 히로부미(伊藤搏文) 암살 사건은 영웅이 아닐까?

 

안중근 의사 이토 히로부미를 암살하다!

 

역사는 말한다. ()한말 일본은 강화도 조약을 계기로 조선에서 독립적 지위를 확보한 후 1904223일 한일의정서를 체결했다. 19051117일 덕수궁 증명 전에서 정차 대한제국의 운명을 가름하게 될 역사적인 조약인 을사 조약-2차 한일 협약을 강제로 체결시킴으로 조선을 본격으로 침략하는데 첫발을 내디딜 발판을 마련한 주역은 이토 히로부미(伊藤博文)였다. 이 조약의 체결로 대한제국 정부는 외교권을 박탈당했고, “통감부 및 이사청 관제를 공포함으로써 치욕적인 통감 정치의 막이 열린 것이다.

 

전국에서는 <황성신문>에 장지연이 시일야방성대곡(是日也放聲大哭)을 실으면서 을사늑약 반대 운동이 유생(儒生)과 전직 관리들의 상소 투쟁으로 매국노를 규탄하는 투쟁이 가운데, 19091026일 안중근 의사는 일본인으로 변장하여 하얼빈역에서 이토 히로부미가 사열을 받는 순간 권총을 발사해 암살했다.

 

안중근은 일본 법정에서 19102월 사형을 선고받고 326일 여순 감옥 형장에서 처형되었다. 그는 옥중(獄中)에서 동양평화론을 저술했고, 기개와 충정을 담은 여러 점의 글씨를 남겼는데 그중 20여 점은 보물로 지정되었다. 광복 후 대한민국 정부는 안중근 의사에게 건국훈장 대한민국장(1등급)을 추서했고 현재 서울 남산 중턱에 안중근 의사 기념관이 있다.

 

▲ 김재규 등 10.26 의인들.    ©브레이크뉴스

 

김재규 유신 체제 박정희 대통령을 제거하다!

 

역사는 말한다. 19721017일 전국에 비상계엄 선포와 함께 4개 항(국회 해산, 정당 및 정치 활동 금지, 현행 헌법 일부 조항 효력 정지 외 3)으로 영구 집권을 위한 유신 체제가 시작되었다. 이른바 10월 유신은 박정희 대통령이 스스로 헌정 질서를 유린하고 영구 집권을 획책한 친위 쿠데타였다.

 

필자는 역사 평론가로 박정희 대통령의 유신헌법은 한국적 민주주의의 토착화라는 슬로건을 내걸었지만 헌법을 유린한 역사적인 민주 정치 후퇴를 초래한 악법(惡法)으로 평가한다. 유신 체제는 직선제를 간선제로 바꾸고, 국회의원 정수의 3분의 1을 대통령이 임명하고, 국회의 국정 감사권을 박탈하고, ()민주적 통일주체국민회의를 만들어 체육관에서 대통령을 뽑는 박정희 정권의 하수인으로 만들고 모든 권력을 박정희에게 집중시키도록 한 유신헌법은 악법 중 악법이었다. 이후 박정희는 유정회와 통일주체국민회의를 통해 두 차례나 대통령에 당선되고도 19791026일 궁정동 안가(安家)에서 신복(臣僕) 중앙정보부장에 의해 김재규에 마침내 그 비극적인 최후를 맞았다.

 

역사 속에서 교훈을 찾지 못하면 다음 세대에 희망도 발전도 없다.

 

무릇 역사야말로 살아 있는 스승이며 진리의 보고(寶庫)이자 미래의 등불이다. 역사는 시간과 공간 속에 머물러 있되, 막히지 않고 두루 통()하여 오늘을 사는 우리와 다음 세대에 진리와 지혜와 용기를 전수하는 학습 공간이자 체험과 성찰의 기회를 제공해 주기 때문에 우리가 잊고 있었던 생생한 사건 기록을 시대적인 흐름과 역사관은 재정립되어야 한다.

 

올해는 한반도의 영욕(榮辱)이 교차한 건국 정부 수립 75년이 되는 해다. 대한민국은 2차 대전 이후 탄생한 신생 국가 중 세계 7대 경제 대국이 되었다. 우리의 근대사와 현대사를 돌아보면 피와 눈물과 감격을 함축하면서도 역사적 의미는 크다. 일제의 침략에 의한 36년이 고통의 역사이든, 해방 후 동족상잔의 북침 속에서 피 흘려 싸워서 자유를 지켰고 정치, 경제, 사회의 급격한 변화 속에서도 빈곤을 몰아내기 위해서 한강의 기적을 일궈냈으나 코로나 사태를 맞아 위기를 맞았다.

 

국가의 존재 이유는 안중근과 김재규 같은 영웅이 있기에 대한민국은 미래의 세대에게 역사야말로 참된 시()라고 주장했던 칼라일처럼 역사를 통해 국가에 대한 국가관과 정체성을 가지고 새롭게 전개될 역사의 꽃을 피워야 할 의무가 있다. jgy2266@hanmail.net

 

▲ 정구영 칼럼니스트     ©브레이크뉴스

필자/정구영,

 

칼럼니스트, 언론인(주필), 평론가. 수필가, 저술가, 코로나 자연치유 전문 강사 저서(정감록, 산야초 대사전, 약초 건강 사전, 코로나 자연치유, 자연치유, 질병 치유 산야초, 산야초 민간요법 외 40권 저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10.26 Heroic history must be remembered...

Heroes, Ahn Jung-geun and Kim Jae-gyu 10.26 History is a natural monument?

-Columnist Koo-Young Jeong

 

The leading role in modern and contemporary Korean history is the President. Among the events of the era that awakens history, the reason why Ahn Jung-geun is compared to Kim Jae-gyu and Ito Hirobumi Park Jeong-hee in the sense that the day when doctor Ahn Jung-geun attacked Hihobumi Ito was coincidentally October 26th is that history is a dialogue between the past and the present. ,

This is because we cannot tell our future without knowing the history.

 

How can our people forget the shame of the 36th year of Japanese occupation due to the old Korean language and Japanese ambition? After the normalization of diplomatic relations between Korea and Japan in 1965, President Park Jeong-hee has been through diplomatic relations with Japan, which even President Syngman Rhee broke up with, but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is now the worst? And the Korean people also tend to have more negative than positive about Japan due to historical issues.

 

History tells us who live today despite the unprecedented coronavirus outbreak of “(前代未聞)” that has never been experienced since Dangun. For those of us living today, on October 26th, isn't the murder case of President Park Chung-hee and the assassination of Hirobumi Ito a hero?

 

Doctor Ahn Jung-geun assassinated Hirobumi Ito!

 

History says. The former Korean end Japan signed the Korea-Japan Protocol on February 23, 1904, after securing an independent status in Joseon through the Ganghwa Treaty. The protagonist laid the groundwork for the first step in a full-scale invasion of Joseon by forcibly signing the “Eulsa Treaty the 2nd Korea-Japan Agreement”, a historic treaty that will determine the fate of the Korean Empire on November 17, 1905, before the Deoksugung certification. Was Hirobumi Ito. The signing of this treaty deprived the Korean Empire of its diplomatic rights, and promulgated the “control of the Ministry of Communications and the Board of Directors”, which opened the curtain of a shameful “pain politics”.

 

In 1909, in the midst of the struggle against the Eulsa pact, the campaign against the Eulsa pact was condemned by the struggle for appeals between former officials and the rebirth while Jang Ji-yeon uploaded the “Siilyabangseongdaegok” in <Hwangseong Shinmun>. On October 26, Doctor Ahn Jung-geun disguised himself as a Japanese and fired a pistol and assassinated the moment Hirobumi Ito was inspected at Harbin Station.

 

Ahn Jung-geun was sentenced to death in February 1910 in a Japanese court, and executed in the prison sentence of Yeosun on March 26. He wrote “Oriental Peace Theory” in Okjung (獄中), and left several writings containing spirit and loyalty, of which 20 were designated as treasures. After liberation, the Korean government awarded the Founding Medal of the Republic of Korea (Class 1) to Dr. Ahn Jung-geun, and there is a “Memorial Hall for Dr. Ahn Jung-geun” in the middle of Namsan, Seoul.

 

Kim Jae-gyu's Restoration System President Park Jeong-hee was removed!

 

History says. On October 17, 1972, with the declaration of emergency martial law nationwide, the “renewal system” for permanent power was initiated with four paragraphs (dissolution of the National Assembly, ban on political parties and political activities, suspension of some provisions of the current constitution, and three). The so-called October Yushin was a “guardian coup” in which President Park Chung-hee himself violated the constitutional order and planned for permanent power.

 

As a history critic, I evaluate President Park Chung-hee's Yushin Constitution as the slogan of “Indigenization of Korean Democracy”, but as an evil law that caused a historical “democratic political retreat” that violated the Constitution. The Yushin system changed the straight line system to the trunk line system, appointed a third of the number of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by the President, deprived the National Assembly of the National Assembly, and created a non-democratic unified national assembly and elected the president from the gymnasium. The Yushin Constitution, which was made to be made and concentrated on Park Jeong-hee, was an evil law among evil law. Afterwards, Park Jeong-hee was elected president twice through the Yu Jeong-hoe and the National Assembly of Unification Subjects, but on October 26, 1979, Kim Jae-gyu finally met the tragic end of Kim Jae-gyu by Shin Bok, head of the Central Intelligence Agency, at An Family in Gungjeong-dong. .

 

If no lessons are found in history, there will be no hope or progress in the next generation.

 

History is a living teacher, a treasure trove of truth, and a lamp of the future. History stays in time and space, but it is a living space that we have forgotten because it provides an opportunity for experience and reflection as well as a learning space to pass on truth, wisdom, and courage to us living today and to the next generation. The historical trend and historical view of the event record must be re-established.

 

This year marks the 75th anniversary of the establishment of the founding government of the Korean Peninsula. The Republic of Korea has become the world's seventh largest economy among new countries that were born after World War II. Looking back on our modern history and modern history, it implies blood, tears, and emotion, yet has a great historical significance. Whether 36 years due to Japanese invasion was a history of suffering, after liberation, he fought with blood in the drumming of his fellow countrymen to protect his freedom.He worked a miracle on the Han River to eradicate poverty despite rapid changes in politics, economy, and society. I was in crisis.

 

The reason for the existence of the country is that there are heroes such as Ahn Jung-geun and Kim Jae-gyu, so the Republic of Korea must blossom a new history with a national view and identity of the country through history, like Carlyle, who insisted that history is true poetry to future generations. I have an obligation. jgy2266@hanmail.net

 

*Writer/Guyoung Jeong,

 

Columnist, journalist (Jupil), critic. Essayist, writer, Corona Natural Healing Instructor (New Gammok Jeong, Sanyacho Metabolism, Herbal Health Dictionary, Corona Natural Healing, Natural Healing, Disease Healing Sanyacho, Sanyacho Folk Remedies, etc.)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