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정가은 이선정, 이혼 언급부터 황지만과 결별 인정까지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8/12/04 [20:30]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정가은 이선정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8등신 송혜교로 유명했던 정가은과 ‘남자 셋 여자 셋’ 이선정이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했다.

 

이날 정가은은 과거 에릭의 상대역으로 체코 프라하까지 가서 애니콜 CF를 촬영하고 왔다고 말해 MC들을 놀라게 했다.

 

당시 애니콜 CF는 최고의 스타로 만들어주는 발판이기도 했던 것. 정가은 역시 그 기대에 부풀어 있었지만, 최종적으로 불발됐다고 해 아쉬움을 토로했다.

 

이어 정가은은 자신을 대신해서 이효리가 에릭의 옆자리를 대신했다고 해 다시 한 번 MC들을 놀라게 했다. 또 정가은은 이혼에 대해 언급하기도 했다. “이혼한 것에 대해 후회하지는 않지만, 다른 환경에서 커야 하는 딸아이가 걱정”이라고 말해 엄마로서의 고민을 털어놨다.

 

과거 45일 만에 결혼, 4개월 뒤 초고속 이혼을 해 큰 화제가 됐던 이선정은 오랜만에 방송 활동을 하는 것에 대해 입을 열었다. 그녀는 “수많은 구설수들에 오르내리며 지치고 힘들어서 공황장애까지 겪었다”고 고백했다.

 

이어 배드민턴 선수 황지만과의 열애로 다시 한 번 검색어에 올랐던 이선정은 스튜디오에서 그와 헤어졌음을 초고속으로 인정, 웃기고도 슬픈 상황을 자아내기도 했다.

 

정가은, 이선정의 자세한 이야기는 4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