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서구, 힐링 SONG 의료관광 연계 프로젝트 첫 물꼬

14~16일 중국 산동성 진안시 의료관광객 12명 방문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18/06/13 [23:06]
중국 산동성 진안시 관광객 12명이 ‘힐링SONG 의료관광’ 체험을 위해 14일부 16일까지 대전 서구를 방문한다.
  
대전서구에 따르면, 이들은 서구에서 지역 행복권 의료관광을 추진한 후 서구를 찾은 첫 외국인 방문객이다. 이들은 14일 외국인 환자 유치등록병원에서 자궁경부암 예방접종을 시작으로, 15일 금산 적벽강 등 주요 관광지 방문하고, 둔산 지역 쇼핑을 통해 몸과 마음의 힐링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힐링 SONG 의료관광 연계 프로젝트’는 서구(S)의 의료 환경과 옥천군(O), 논산시(N), 금산군(G)의 관광 특화자원을 융․복합해 의료체험관광 연계벨트를 구축하는 사업으로 지난 2017년 지역발전위원회와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지역 행복 생활권 선도사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이 사업은 대전의 전국 최상위 의료서비스와 옥천, 논산, 금산의 관광 특화자원을 의료관광 상품화해 지역상생 발전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것이 목표이다.
  
그동안 서구와 대전 마케팅 공사는 해외 에이전트 발굴, 전문 코디네이터 채용, BI 개발 및 5개 국어 홈페이지 구축, 재미있는 카툰형 홍보 리플렛 제작 등 힐링 SONG의 성공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고 있다.
  
앞으로는 글로벌 의료관광 전문인력 양성 교육 및 사업자문 전문가 그룹을 구성해 의료 관광 사업추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며, 내달에는 러시아를 방문해 해외 공동 홍보 마케팅을 추진할 예정이다.
  
서구 관계자는 ‘사드로 얼어붙었던 한․중 관계가 서서히 풀리면서 향후 많은 중국인 관광객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이번 방문객을 시작으로 많은 외국인 환자들이 힐링 SONG 상품을 이용해 몸과 마음의 휴식을 찾고 더불어 서구와 인근 연계도시가 상생 발전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