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게임사 대표, 여직원과 엘리베이터 성관계 의혹 확산

정민우 기자 | 기사입력 2018/05/16 [13:57]

▲A게임사 대표 여직원과 성관계 루머 확산     ©커뮤니티사이트 캡첩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A게임회사의 대표가 사내 엘리베이터에서 여직원과 성관계를 가졌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16일 블라인드 앱 및 복수의 커뮤니티사이트 등에 따르면 A게임사 B대표는 최근 본인의 여 비서와 엘리베이터에서 성관계를 하다 다른 직원에게 발각됐다는 소문이 확산되고 있다.

 

현재 커뮤니티 사이트에서는 B대표의 평소 별명인 '문어'를 지칭하며 갖은 추론을 내놓고 있다. 특히, B대표는 과거에도 여직원과의 루머에 휩싸인 전력도 있다.

 

그러나 A게임사 관계자는 "현실적으로 가능하지 않은 터무니없는 루머"라고 일축하며 해당 루머가 지속적으로 퍼져나갈 경우 내부적으로 대책을 마련할 가능성도 있다고 밝혔다.

  

break9874@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