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상의, 계명대 창업지원단과 지역 창업 활성화 공동 추진

박성원 기자 | 기사입력 2018/04/17 [12:57]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성원 기자= 대구상공회의소(회장: 이재하) 지식재산센터는 지재권 기반의 창업환경 조성을 위해 실시해 온 'IP 창업존 프로그램'을 개편, 계명대학교 창업지원단의 '일반인 실전창업강좌'와 통합.공동 교육을 실시함으로써 지역 창업지원기관간 협업을 강화한다고 16일 밝혔다.

새롭게 구성된 '2기 IP창업존 교육'은 창업을 준비하는 예비 창업자에게 사업 아이디어 창출, 기술 및 제품의 구체화, 창업 및 지식재산 일반 등 창업과 관련된 기초지식을 제공하며, 창업 초기 기업에게는 제품 마케팅, 지식재산 전문가의 1:1컨설팅, 지식재산 분쟁예방 등 기창업자의 경쟁력을 높이는데 중점을 둔다.

또한, 교육과정을 수료한 참가자를 대상으로 심사를 통과한 우수 아이템은 시제품모형 3D설계지원(60만원 이내), 특허권리화지원비용(150만원 이내), 창업보육실지원(3개월)을 지원하며, 창업선도대학 사업화프로그램 참여 시 가점 혜택을 준다.

5월 15일 부터 41시간 과정으로 진행되는 이번 교육의 참가비는 무료이며, 대구지역민과 대학생이라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광고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