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1회추경 예산 6096억원 편성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18/04/17 [16:46]
충남 예산군은 17일 2018년 제1회 추가경정 예산으로 6096억원을 편성해 의회에 제출했다.
 
군에 따르면 이번 추경은 본예산 5508억원보다 588억원(10.7%) 증액된 규모로, 일반회계는 5504억원, 특별회계는 364억원, 기금은 228억원이다.
 
이중 일반회계는 5504억원으로 올해 본예산 4950억원 보다 11.2%인 554억 원이 증액됐고, 특별회계는 올해보다 2.5% 증가한 364억원, 기금은 12.4%가 증가한 228억원이 편성됐다.
 
2018년도 총 재정규모는 이월액까지 더하면 7000억이 넘어, 복지향상 및 지역현안사업 뿐만 아니라 창업지원, 청년일자리, 노인일자리 등 정부에서 역점을 두고 있는 일자리 창출사업도 적극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예산군의회에 제출한 제1회 추가경정 예산안은 4월 26일 확정될 예정이다.
 
분야별 주요 편성내역은 노인·청소년 등 사회복지분야 26억원 ,재난·안전분야 34억원 ,교육·문화관광 39억원 ,산업·중소기업 33억원 ,농림분야 49억원 등이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