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시흥도시공사, 대한상사중재원장 초청 특강 진행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3/12/05 [11:35]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시흥 이귀선기자] 시흥도시공사는 대한상사중재원과의 업무협약을 계기로, 지난 12월 4일 중재원장을 초청하여 공사 직원들 대상으로 중재제도 특강을 진행했다.

 

지난.11월30일 체결협약에 따른 공사는 시흥시 출자 지방공기업으로서 시흥장현 B10BL 공공주택사업을 비롯한 지역 내 각종 개발사업 등을 활발히 추진하고 있으며, 중재원은 중재원법에 의한 국내 유일의 상설 법정 중재 기관으로 1966년 설립 이래 국내·외 상사분쟁에 대해 중재·조정·알선·상담 등 소송 외 방법으로 종합 분쟁 해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지난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공사에서 추진하는 각종 사업과 관련한 분쟁 해결방법으로 ADR(소송 외 분쟁해결) 및 중재 이용 활성화에 대한 내부 인식제고 및 제도적 기반 마련, 중재제도 이용저변 확대 및 분쟁해결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홍보프로그램 운영, 기타 중재제도의 활성화 및 분쟁·갈등의 효과적 해결 노력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이번 특강에서는 중재원 맹수석 원장이 직접 중재제도의 필요성과 장점, 중재과정 및 중재판결에 대해 상세히 설명하고, 중재원의 역할과 업무에 대해 정보를 공유하는 것은 물론, 특강이 끝날 무렵에는 공사 직원들과의 질의 · 응답 시간을 통해 중재제도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하고 원장과 소통하는 자리를 가졌다.

 

중재원 맹수석 원장은 “법적 분쟁 시 중재로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해결할 수 있다는 인식이 공공개발 분야 등에 확산되기를 희망하고, 이를 통해, 중재제도가 공사와 지역사회 간 원활한 상생을 도모할 수 있는 마중물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사 정동선 사장은 “이번 중재원과의 업무협약 및 원장 초청 특강을 통해 지역 기반의 지방공기업으로서, 계약 상대방과의 분쟁 해결 방법으로 ADR 및 중재제도를 적절히 활용해 많은 시간적 소요가 불가피한 소송은 피하고 당사자 간 합리적인 해결책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Siheung Reporter Lee Gwi-seon] Taking advantage of the business agreement with the Korea Commercial Arbitration Board, Siheung City Corporation invited the president of the Arbitration Center on December 4th and conducted a special lecture on the arbitration system for its employees.

 

In accordance with the agreement concluded on November 30, the Corporation is a local public enterprise invested by Siheung City and is actively promoting various development projects in the region, including the Siheung Janghyeon B10BL public housing project, and the Arbitration Institute is the only permanent statutory arbitration institution in Korea under the Arbitration Institute Act. Since its establishment in 1966, it has been providing comprehensive dispute resolution services for domestic and international commercial disputes through methods other than litigation, such as arbitration, mediation, conciliation, and counseling.

 

Through the conclusion of a business agreement, the two organizations raised internal awareness and established an institutional foundation for the use of ADR (dispute resolution other than litigation) and arbitration as a method of resolving disputes related to various projects promoted by the corporation, and expanded the base for using the arbitration system and resolving disputes. We agreed to cooperate with each other in the operation of education and promotion programs to strengthen capacity, activation of other mediation systems, and efforts to effectively resolve disputes and conflicts.

 

Accordingly, in this special lecture, Director Maeng Soo-seok of the Arbitration Center directly explains in detail the necessity and advantages of the arbitration system, the arbitration process and arbitration rulings, and shares information on the role and work of the Arbitration Center. At the end of the special lecture, construction staff members Through a question and answer session with attendees, we had an opportunity to resolve questions about the arbitration system and communicate with the director.

 

Director Maeng Soo-seok of the Arbitration Institute said, “I hope that the awareness that legal disputes can be resolved quickly and efficiently through arbitration will spread to the public development sector, and through this, I hope that the arbitration system will become a priming water that can promote smooth coexistence between the corporation and the local community.” “I do it,” he said.

 

Dong-seon Jeong, CEO of the corporation, said, “Through this business agreement with the Arbitration Institute and a special lecture by the director, we, as a regional public enterprise, will appropriately utilize ADR and arbitration systems as a method of resolving disputes with contract parties, avoiding lawsuits that inevitably take a lot of time, and between the parties. “We will try to find a reasonable solution,” he sai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남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