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평택시, 지역 내 방공호 문화재 등록 추진

이귀선기자 | 기사입력 2023/12/05 [11:27]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평택 이귀선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일제 강점기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되는 선말산과 부용산 방공호의 성격을 조사하고 기초자료 확보를 위해 ‘평택 선말산 및 부용산 방공호 학술조사 용역’ 착수보고회를 4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학술조사는 방공호 조성시기와 성격을 규명하고 역사적 맥락을 살펴보기 위해 추진됐다. 특히 함정리의 선말산 방공호는 지역사학자들의 노력으로 최근 새롭게 조명돼 학술조사의 필요성이 제기된 바 있다.

 

이번 학술조사 용역을 수행 중인 경기대학교 안창모 교수는 태평양전쟁 시기 일본해군에 의해 건설된 평택의 항공기지와 방공호와의 연관성을 살펴볼 예정이며, 현재까지 알려진 방공호 외에도 추가적인 방공호 시설이 부용산과 선말산에 존재할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평택학연구소 박성복 소장은 “이번 조사를 통해 방공호의 공식 명칭을 파악하는 것도 큰 의미가 있을 것”이라고 했으며, 최치선 상임위원은 “방공호 성격과 연관된 다양한 과제들의 발굴도 필요할 것”이라는 의견을 냈다.

 

평택시는 이번 용역을 통해 각 방공호의 성격과 구조를 확인하고 기초자료를 확보할 예정이며, 이를 바탕으로 등록문화재 등록까지 검토할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Southern Gyeonggi = Pyeongtaek Reporter Lee Gwi-seon] Pyeongtaek City (Mayor Jeong Jang-seon) conducted the ‘Pyeongtaek Seonmalsan and Buyongsan air-raid shelters academic research service’ to investigate the characteristics of the Seonmalsan and Buyongsan air-raid shelters, which are believed to have been built during the Japanese colonial period, and secure basic data. It was announced that the launch briefing session was held on the 4th.

 

This academic investigation was conducted to determine the time and nature of the construction of the air-raid shelter and to examine its historical context. In particular, the Seonmal Mountain air raid shelter in Hamham-ri has recently been brought to new light through the efforts of local historians, raising the need for academic research.

 

Professor Ahn Chang-mo of Kyonggi University, who is carrying out this academic research service, plans to look into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air raid shelter and the aircraft base in Pyeongtaek built by the Japanese Navy during the Pacific War, and it is expected that in addition to the currently known air raid shelters, additional air raid shelter facilities will exist in Buyongsan Mountain and Seonmalsan Mountain. They announced that they will conduct an investigation with this possibility in mind.

 

Park Seong-bok, director of the Pyeongtaek Studies Research Institute, said, “It will be very meaningful to identify the official name of the air-raid shelter through this survey,” and standing committee member Choi Chi-seon expressed the opinion, “It will also be necessary to discover various tasks related to the nature of the air-raid shelter.” .

 

Through this service, Pyeongtaek City plans to confirm the nature and structure of each air raid shelter and secure basic data, and based on this, it plans to review registration as a registered cultural property.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남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