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방탄소년단(BTS) 측 “RM·뷔 각각→지민·정국 동반입대..공식 행사 無”

5일 위버스 통해 멤버들 군입대 관련 공지사항 전달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3/12/05 [10:58]

▲ 방탄소년단(BTS / 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 <사진출처=빅히트뮤직·하이브>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RM, 지민, 뷔, 정국이 육군 현역으로 입대한다.  

 

5일 소속사 하이브 레이블 빅히트뮤직은 글로벌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를 통해 “RM, 지민, 뷔, 정국은 병역 의무 이행을 위해 육군 현역병으로 입대한다”며 “RM, 뷔는 각각의 절차에 따라 입대 예정이며, 지민, 정국은 동반입대 예정으로 신병교육대 입소 당일 별도의 공식 행사는 없다”고 밝혔다.

 

이어 “신병교육대 입소식은 다수의 장병 및 가족이 함께하는 자리다. 현장 혼잡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팬 여러분께서는 현장 방문을 삼가 주길 당부드린다”며 “RM, 지민, 뷔, 정국을 향한 따뜻한 배웅과 격려는 마음으로만 해 주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아티스트 IP를 무단으로 사용한 각종 투어나 패키지 상품 등의 피해를 입지 않도록 유의하길 바란다. 당사에서는 아티스트 IP를 무단 활용한 상업적 행위에 대해서는 상응하는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RM, 지민, 뷔, 정국이 군 복무를 마치고 건강하게 복귀하는 날까지 응원과 변함없는 사랑 부탁드린다. 당사도 아티스트를 지속적으로 지원하는 데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방탄소년단 RM, 지민, 뷔, 정국 모두 12월 중 입대를 앞두고 있다. 이들에 앞서 진, 제이홉은 각각 지난해 12월, 올해 4월 육군 현역으로 입대해 조교로 복무 중이며, 슈가는 지난 9월부터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군복무를 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TS side, “RM and V each → Jimin and Jungkook enlist together…no official event”

 

On the 5th, notices regarding members’ military enlistment were delivered through Weverse.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BTS members RM, Jimin, V, and Jungkook are enlisting in the army as active-duty soldiers.

 

On the 5th, their agency Hive Label Big Hit Music said through the global fan community platform Weverse, “RM, Jimin, V, and Jungkook are enlisting as active-duty soldiers in the Army to fulfill their military service obligations.” RM and V are scheduled to enlist in accordance with their respective procedures. “Jimin and Jungkook are scheduled to enlist together, so there will be no separate official event on the day of their entry into the recruit training center.”

 

He continued, “The recruit training camp entrance ceremony is an event where many soldiers and their families are together. “To prevent safety accidents due to crowding at the site, we ask fans to refrain from visiting the site,” he said. “We ask that you only give a warm send-off and encouragement to RM, Jimin, V, and Jungkook with your heart.”

 

“Please be careful not to suffer damage from various tours or package products that use artist IP without permission.” “We plan to take corresponding action against commercial activities that use artist IP without permission.”

 

Lastly, “We ask for your support and unwavering love until the day RM, Jimin, V, and Jungkook return healthy after completing their military service. “We will spare no effort in continuing to support our artists,” he added.

 

Meanwhile, BTS's RM, Jimin, V, and Jungkook are all scheduled to enlist in December. Prior to them, Jin and J-Hope enlisted in the army as active-duty soldiers in December of last year and April of this year, respectively, and are serving as teaching assistants, while Suga has been doing alternative military service as a social worker since last September.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